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유럽여행기 (7/12, 독일)


여행지 : 하이델베르크, 마르크트 광장, 하이델베르크 성
여행일 : 2003/08/06


독일의 대학도시, 하이델베르크 중앙역에 짐을 보관해둔 후 구시가지로 이동한다. 그렇게 크지 않은 도신지라 독일의 아침공기를 마시며 여유롭게 걷는다.


우선 눈에 띄는 것은 역사 주변을 가득 매우고 있었던 자전거다. 시가지를 걸을 때도 자전거를 타는 젊은 사람들을 많이 볼 수 있다. 신호등에까지 자전거의 그림이 나와 있을 정도다.
대학 건물을 수시로 이동해야 하는 학생들 때문에 이런 문화가 생겨난 건 아닐까. 아무튼 씽씽 달려가는 자동차보다는 가까운 거리를 간편하게 오갈 수 있는 자전거를 먼저 배려하는 그런 마음 씀씀이가 부럽다.


과일로 대신한 아침식사(조카)우리는 계속해서 구시가의 중심거리, 하우프트슈트라세로 간다. 아직 이른 시간이라 문이 닫혀있는 상점들이 많다. 하지만 쇼윈도에 비친 새로운 물건들을 구경하며 걷는다.


대학 자체적으로 학생을 처벌했었던 학생감옥을 지나 마르크트 광장에 도착한다.
중앙 분수를 중심으로 몇몇 상점들이 오픈준비로 바쁜데, 그중 한 가게 주인아저씨가 신선한 과일 하나를 선뜻 집어주는 게 아닌가! 그것도 공짜로!
아침도 거른 데에다 며칠동안을 느끼한 ‘빠다’만 먹어서 그런지 과일 하나씩을 입에 넣더니만 그제야 너나할 것 없이 이것저것 사기 시작한다. 그리고 즉석에서 ‘신선함’을 나눠 먹는다. 나랑 조카도 이것저것으로 길거리 ‘과일뷔페’를 즐겼다.


하이델베르크 성모처럼만에 신선한 아침을 먹은 우리는 하이델베르크 성으로 오른다.
구시가 언덕 위, 붉은색의 벽돌이 맞물려 악착같이 버티고 섰지만, 세월의 무게 때문인지 곳곳에 무너져 내린 흔적이 역력하다. 하지만 그런 ‘주름살’ 때문인지 고성으로서 더 매력 있어 보인다.
성 한쪽에서는 무슨 연극이라도 하려는 듯 무대와 조명을 설치하고 있다. 직접 볼 수는 없었지만 은은한 조명과 함께 야외무대를 둘러쌀 성 자체만으로도 훌륭한 볼거리가 될 것 같다.


세계에서 제일 큰 와인 술통성 안으로 들어간 우리는 세계에서 제일 크다는 술통을 구경한다. 포도주를 저장하는 오크 통인데, 아마 건물 3층 정도의 높이는 될 듯이 보인다. 술통의 크기는 물론 그 속에 들어갈 어마어마한 양의 와인만 생각해도 입안이 쌉싸래해진다.
계단을 타고 술통 위로 넘어 제자리로 돌아오는 ‘술통 투어’ 중 미세한 틈으로 와인이라도 새어 나올까 유심히 봤지만 그런 건 없다. 단, 입구에서 파는 와인은 맛볼 수 있단다.


하이델베르크 성에서 봤던 멋진 마을풍경, 그 중심에 있었던 네카 강과 붉은 색의 카를 테오도어 다리를 둘러보고 다시 중앙역으로 향한다. 짐을 찾아 호텔에서 잠시 쉰 우리들은 현지의 한국인 유학생 두 명과 함께 독일의 명물, 맥주와 소시지를 먹었다.


일행들과 맥주 한잔!조금 뻑뻑한 듯한 느낌의 알싸한 흑맥주. 피곤한 몸인지라 혹 실수라도 있을까 천천히 마시려 다짐해 보지만, 그 향에 취해 곧 바닥을 드러낸다. 그리고 약간 가늘어뵈는 듯한 ‘오리지널’ 소시지. 조금 짭짜름한 것이 꽤 맛있었지만, ‘쬐꼼한’ 크기와 부족한 돈 때문에 소스만 가득 찍어 조금씩 띠어 먹는다.
어쩌면 한국의 ‘전문점’에서 먹어보던 것과 그리 다를 건 없었지만, 여러 친구들과 함께한 노천카페만의 독특한 분위기 때문인지 그 즐거움이 더했던 것 같다.
글을 적고 있는 지금, 괜한 입맛만 다셔본다... 쩝~

분류 :
외국
조회 수 :
1954
등록일 :
2011.05.12
23:18:56 (*.182.220.169)
엮인글 :
https://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188&act=trackback&key=af6
게시글 주소 :
https://freeismnet.cafe24.com/xe/218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sort 최근 수정일
17 외국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freeism 2611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여행지 : 노블랑카, 드레풍사원, 포탈라 궁, 조캉사원 여행일 : 2005/07/29, 30 사진첩 : 중국 티벳 y에게 아, 티벳. 그 이름만으로도 사람들을 설레게 만드는 히말라야, 나무한그루 자라기 ...  
16 외국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freeism 2937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여행지 : 남초호수,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에베레스트 여행일 : 2005/08/01, 02, 03 사진첩 : 중국 티벳 hi, y~ 라사에서 출발해 사흘간의 로드투어로 도착한 여기는 니얄람. 중국(티...  
15 외국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freeism 2520   2011-05-16 2011-05-16 15:04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여행지 : 쉬염부나트, 더르바르 광장 여행일 : 2005/08/04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y 잘 있었나? 감기는 좀 어떻노? 한여름에 감기라니 우습지도 않다! 이 글 읽을 때쯤에는 다 회...  
14 외국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freeism 3035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여행지 : 포카라, 사랑코트, 뻐탈레 차고 여행일 : 2005/08/05, 06, 07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13 외국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freeism 2692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여행지 : 보우더나트, 퍼슈퍼티나트, 파턴 여행일 : 2005/08/08, 09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커라 y에게 다시 돌아온 네팔은 나흘전의 흐린 날씨와는 달리 파란하늘과 뜨거운 열기로 가...  
12 외국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freeism 2902   2011-05-16 2011-05-16 15:19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여행지 : 카오산로드, 파타야, 수상시장, 에메랄드 사원 여행일 : 2005/08/10, 12, 13, 14, 15 사진첩 : 태국 방콕 y에게 후덥지근한 날씨가 계속이네. 하지만 이런 태국의 찜통더위...  
11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freeism 4018   2011-07-31 2011-08-31 10:14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여행지 : 베이징, 왕푸징 거리, 란저우, 백탑산공원, 황하제일교, 오천산공원 여행일 : 2011/07/15, 16 사진첩 :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공항, 비를 머금은 뿌연 하늘이 ...  
10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2/6,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freeism 4098   2011-08-10 2011-09-04 22:35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2/6,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여행지 : 둔황, 양관, 옥문관, 야단지질공원, 명사산, 월아천, 막고굴 여행일 : 2011/07/17, 18 사진첩 :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둔황(敦煌). 사실 이번 중국여행에서 가...  
9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3/6, 불타는 도시, 투루판) freeism 3657   2011-08-18 2011-09-09 11:45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3/6, 불타는 도시, 투루판) 여행지 : 화염산, 고창고성, 이스타나 고분군, 포도구, 소공탑, 야시장, 철문관(쿠얼러) 여행일 : 2011/07/19, 20, 21 사진첩 : 불타는 도시, 투루판 투루판은 한마디로 태양...  
8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4/6,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freeism 4129   2011-09-01 2011-09-14 10:00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4/6,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여행지 : 천산신비대협곡, 쑤바스 불교사원유적, 봉화대 여행일 : 2011/07/22 사진첩 :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호텔에서 간단히 아침을 먹고 천산신비대협곡으로 향했...  
7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freeism 4225   2011-09-08 2011-09-19 23:01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여행지 : 카라쿠리 호수 여행일 : 2011/07/23, 24, 25 사진첩 :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6인실 침대칸에서 눈을 떠보니 기차는 여전히 사막 위를 달리고 있다. ...  
6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6/6,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freeism 3682   2011-09-22 2012-06-28 15:36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6/6,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여행지 : 우루무치, 국제대바라르, 천산천지 여행일 : 2011/07/26, 27, 28 사진첩 :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카라쿠리 호수에서의 ‘양파티’ 이후 부쩍 잦아진 설...  
5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1/5.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탄불) freeism 1584   2019-01-18 2019-02-14 21:57
터키, 비잔틴 여행기(1/5.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탄불) 여행지 : 이스탄불, 보스포러스 해협, 돌마바흐체 궁전, 아야 소피아 박물관, 톱카프 궁전 여행일 : 2018/12/05, 06 사진첩 :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  
4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2/5.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freeism 721   2019-01-18 2019-02-12 23:41
터키, 비잔틴 여행기(2/5.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여행지 : 부르사, 아이발릭, 에페스 유적(하드리아누스 신전, 켈수스 도서관, 원형극장) 여행일 : 2018/12/07, 08 사진첩 :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터키, 비잔틴 여행기 주...  
3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3/5.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freeism 874   2019-01-18 2019-02-15 22:04
터키, 비잔틴 여행기(3/5.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여행지 : 파묵칼레, 히에라폴리스(원형극장, 아폴로 신전), 석회층 여행일 : 2018/12/08, 09 사진첩 :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터키, 비잔틴 여...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