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유럽여행기 (8/12, 스위스)


여행지 : 루체른, 사자 기념비, 인터라켄
여행일 : 2003/08/07


독일을 출발하여 스위스, 루체른에 도착한 우리는 인터라켄으로 가는 기차와의 여유시간을 이용해 시내를 둘러본다.
먼저 역 앞에 있는 루체른 호와 맞닿은 로이스 강은 마치 동화 속에서나 볼 수 있는 모습을 하고 있다. 이국적인 건물들 사이로 흐르는 유리같이 맑은 강물과 그 위를 헤엄치고 있는 백조와 오리. 자연의 선물을 잘 보존하고 가꾸어가는 스위스 사람들의 마음가짐을 보는 듯 하다.


로이스 강의 카펠교

그 투명한 물길위에 놓여진 카펠교, 유럽에서 제일 오래되었다는 목조다리를 걷는다. 팔각형의 ‘물의 탑’을 중심으로 오각형의 터널모양으로 생긴 다리는 로이스 강의 평온한 모습과 잘 어우러진다.

사자 기념비 앞에서
스위스의 명물인 시계와 함께 붉은색 바탕에 흰색 십자가 문양이 상징인 ‘맥가이버 칼’이 관광객을 부른다. 곁눈질로 둘러보지만 애써 못들은 척 지나친다.
우리는 사자 기념비에 도착한다. 루이14세 일가를 지키려다 죽은 용병을 기념하기 위한 것으로 사자상 앞에 조성된 작은 연못이 화살에 찔린 사자의 애처로운 모습에 깊이를 더하는 듯 하다.
그리고 사자상에 맞춰 자신을 촬영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반사경이 설치되 있다. 조금 어설픈 것 같지만 재미있는 발상이라는 생각이다. 이리저리 디카를 조절하며 사진을 찍는다.
“김치~”


잠시 후 우리를 태운 기차는 루체른을 출발해 인터라켄으로 향한다.
얼마를 갔을까. 산이 높아지는가 싶더니만 푸른 호수가 보인다. 예리한 조각칼로 날렵하게 깎아내린 듯한 산과 계곡사이로 수십 미터 길이로 떨어지는 폭포수가 푸른 호수의 잔잔한 물결에 비친다. 푸른빛의 선명한 하늘과 어우러져 더욱 아름답게 보인다.
기차는 ‘한 폭의 그림’을 뚫고 호수(툰호) 주변의 자그마한 간이역에 도착한다.


인터라켄으로 가는 유람선우리는 이곳에서 인터라켄으로 가는 유람선으로 갈아탄다. 배는 하늘빛 호수를 가르며 물위를 미끄러진다.
호수 주변의 마을들과 선착장을 하나씩 통과하며서 자연과 어우러져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이 보인다. 한 무리의 꼬마들이 선착장에서 다이빙을 하고, 비키니의 여인들은 햇볕을 즐긴다. 잔디밭에선 그릴에 고기를 구워 와인과 함께 즐기는 모습들도 보인다.
비록 여행이라는 낯선 상황에서 보여지는 겉모습이라지만, 이런 ‘그림’ 속에 한번쯤 빠져보고 싶지 않은 사람이 몇이나 있을까. 아쉬운 그림들이 차례로 지나간다.


인터라켄의 서역에 도착한 우리는 동역에 위치한 호텔로 이동해 짐을 꾸린 후,
10,000원을 훌쩍 넘기는 맥도날드 햄버거 대신 ‘길버거’와 하이네켄으로 간단히 요기를 한다.
해질녘, 호텔 창가를 통해 저 멀리 눈 덮인 융플라우 산의 희뿌연 모습이 아련하게 다가왔다.

분류 :
외국
조회 수 :
2081
등록일 :
2011.05.12
23:20:02 (*.182.220.169)
엮인글 :
https://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190&act=trackback&key=e44
게시글 주소 :
https://freeismnet.cafe24.com/xe/219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32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freeism 4267   2011-09-08 2011-09-19 23:01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여행지 : 카라쿠리 호수 여행일 : 2011/07/23, 24, 25 사진첩 :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6인실 침대칸에서 눈을 떠보니 기차는 여전히 사막 위를 달리고 있다. ...  
31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4/6,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freeism 4179   2011-09-01 2011-09-14 10:00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4/6,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여행지 : 천산신비대협곡, 쑤바스 불교사원유적, 봉화대 여행일 : 2011/07/22 사진첩 : 쿠처, 천산대협곡을 가다 호텔에서 간단히 아침을 먹고 천산신비대협곡으로 향했...  
30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2/6,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freeism 4139   2011-08-10 2011-09-04 22:35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2/6,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여행지 : 둔황, 양관, 옥문관, 야단지질공원, 명사산, 월아천, 막고굴 여행일 : 2011/07/17, 18 사진첩 : 실크로드의 관문, 둔황 둔황(敦煌). 사실 이번 중국여행에서 가...  
29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freeism 4057   2011-07-31 2011-08-31 10:14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여행지 : 베이징, 왕푸징 거리, 란저우, 백탑산공원, 황하제일교, 오천산공원 여행일 : 2011/07/15, 16 사진첩 :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공항, 비를 머금은 뿌연 하늘이 ...  
28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6/6,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freeism 3721   2011-09-22 2012-06-28 15:36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6/6,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여행지 : 우루무치, 국제대바라르, 천산천지 여행일 : 2011/07/26, 27, 28 사진첩 : 우루무치에서 천산천지까지 카라쿠리 호수에서의 ‘양파티’ 이후 부쩍 잦아진 설...  
27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3/6, 불타는 도시, 투루판) freeism 3710   2011-08-18 2011-09-09 11:45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3/6, 불타는 도시, 투루판) 여행지 : 화염산, 고창고성, 이스타나 고분군, 포도구, 소공탑, 야시장, 철문관(쿠얼러) 여행일 : 2011/07/19, 20, 21 사진첩 : 불타는 도시, 투루판 투루판은 한마디로 태양...  
26 외국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freeism 3074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여행지 : 포카라, 사랑코트, 뻐탈레 차고 여행일 : 2005/08/05, 06, 07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25 외국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freeism 2985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여행지 : 남초호수,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에베레스트 여행일 : 2005/08/01, 02, 03 사진첩 : 중국 티벳 hi, y~ 라사에서 출발해 사흘간의 로드투어로 도착한 여기는 니얄람. 중국(티...  
24 외국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freeism 2944   2011-05-16 2011-05-16 15:19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여행지 : 카오산로드, 파타야, 수상시장, 에메랄드 사원 여행일 : 2005/08/10, 12, 13, 14, 15 사진첩 : 태국 방콕 y에게 후덥지근한 날씨가 계속이네. 하지만 이런 태국의 찜통더위...  
23 외국 히말라야 편지 (1/9, 가자, 중국으로) freeism 2774   2011-05-15 2011-05-16 15:22
히말라야 편지 (1/9, 가자, 중국으로) 여행지 : 진황도, 북경 여행일 : 2005/07/25, 26 사진첩 : 중국 북경 y에게. 잘 지냈어? 이 글을 적고 있는 지금도 y는 교실에서 아이들과 씨름하고 있겠구나. 꽤나 더울 텐데 건강은...  
22 외국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freeism 2749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여행지 : 보우더나트, 퍼슈퍼티나트, 파턴 여행일 : 2005/08/08, 09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커라 y에게 다시 돌아온 네팔은 나흘전의 흐린 날씨와는 달리 파란하늘과 뜨거운 열기로 가...  
21 외국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freeism 2666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여행지 : 노블랑카, 드레풍사원, 포탈라 궁, 조캉사원 여행일 : 2005/07/29, 30 사진첩 : 중국 티벳 y에게 아, 티벳. 그 이름만으로도 사람들을 설레게 만드는 히말라야, 나무한그루 자라기 ...  
20 외국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freeism 2570   2011-05-16 2011-05-16 15:04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여행지 : 쉬염부나트, 더르바르 광장 여행일 : 2005/08/04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y 잘 있었나? 감기는 좀 어떻노? 한여름에 감기라니 우습지도 않다! 이 글 읽을 때쯤에는 다 회...  
19 외국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freeism 2454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여행지 : 만리장성, 13릉, 천안문 광장, 전취덕(오리고기) 여행일 : 2005/07/27 사진첩 : 중국 북경 To y y랑 통화 이후에도 한참을 더 돌아다니다 밤 10시가 지난 지금에서야 겨우 들...  
18 외국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freeism 2282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여행지 : 천단공원, 자금성, 경산공원, 북해공원, 왕푸징 여행일 : 2005/07/28 사진첩 : 중국 북경 y 북경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낼 이곳은 공설운동장의 자투리공간을 활용해서 만든 유스...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