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잡문에는...




휴-.
간만에 집어든 책은 생전 처음 보는 암호문처럼 다가온다. 동그라미와 사각형, 그리고 몇 개의 선으로 조합된 문자들은 하나의 음으로만 느껴질 뿐 서로를 연결하는 의미로는 기억되지 않는다.
꾸부정한 날씨 탓인지 허리띠에 짓눌려버린 뱃살 때문인지 책은 한없이 갑갑해 보인다.

휴-,
해독되지 않는 책을 덮자, 열려진 창문사이로 갑자기 ‘쏴-’하는 빗소리가 들린다.
문득, 빗속을 달리며 집으로 향하던 어린 날이 떠오른다.
머리를 적시던 시원한 물줄기와 귓불을 스치던 차가운 바람.
코끝에 대롱거렸던 한여름의 소낙비와
뜨거워진 등허리를 타고내린 한낮의 빗소리.

휴-
저 빗속을 날고 있는 나!


- 2006/07/11
  태풍이 지나가고 다시 장마가 시작된다...
  "와이리 찌뿌등하노!" ^^
조회 수 :
1571
등록일 :
2011.05.10
21:05:01 (*.182.220.169)
엮인글 :
https://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928&act=trackback&key=a78
게시글 주소 :
https://freeismnet.cafe24.com/xe/192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52 모유전쟁 2011-05-10 1745
51 축하해주세요~ 2011-05-10 1759
50 도서관 왕자 II 2011-04-27 1764
49 선생을 하면서 늘은 것 2011-05-18 1772
48 열기 속에서 2011-05-08 1773
47 내가 해보고 싶은 것들... 2011-05-18 1776
46 C8, 미치도록 포근한 교실이여! 2011-05-18 1785
45 바람의 모습으로 2011-04-27 1810
44 삐삐소리 & 천둥소리 2011-04-21 1823
43 파워블로거 따라잡기, 무엇이 문제인가? 2011-05-18 1828
42 도서관 왕자 2011-04-26 1846
41 개학, 선생M의 아침 2011-05-18 1860
40 탈속가 III 2011-04-26 1865
39 검은 유혹 2011-05-18 1865
38 꽃과 나비 2011-04-21 1867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