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유럽여행기 (11/12, 이탈리아)


여행지 : 로마, 콜로세움, 포로 로마노, 진실의 입, 판테온, 트레비 분수, 스페인 광장
여행일 : 2003/08/10


야간열차로 이른 아침에 도착한 로마의 테르미니 역. 가방은 유인 보관소에 맡기고 콜로세움으로 향한다.


콜로세움

자동차들이 즐비한 도심 중앙에 반쪽 벽체로 버티고 선 콜로세움에 도착한다.
영화 ‘글래디에이터’에서 보여진 완전한 모습의 콜로세움과는 달리 무너지고 부식된 세월의 흔적들이 곳곳에 보인다. 하지만 이곳의 처절했던 ‘힘’ 때문인지 아직은 굳건해 보인다.
살이 발라져버린 생선가시 같은 아치 기둥사이로 콜로세움을 느껴본다. 지금은 뒷짐 지고 보는 저 평온한 무대에선 동네 오락기 속의 ‘적’들처럼 수많은 사람들이 죽임을 당했으리라. 또한 경기장을 가득 메운 시민들은 그 ‘피’를 즐기며 열광했으리라.
“찔러!, 죽여!”
로마의 흔적, 포로 로마로쓰러지는 로마제국의 집단적인 광기가 여기저기서 들리는 듯 하다. 순간, 광기에 열광하는 나를 발견한다...


콜로세움을 빠져나와 흉가처럼 변해버린 로마의 왕궁, 포로 로마노로 간다.
시간과 함께 모든 것이 꿈처럼 사라졌다. 절대 권력과 온갖 부귀를 누리던 황제도 없고, 그 밑에서 아첨하며 빌붙었던 신하들도 없다. 모두 사라지고 돌기둥 몇 개만 남았다.
결국 태어날 때와 같은 ‘무’로 돌아갈 것을... 왜 우리는 하나라도 더 갖기 위해 찌지고 볶고, 아등바등 살아가는지... 허무주의자와 도인의 경계를 오고가지만 결론은 하나다.
‘너무 욕심 부리지 말고 현실에 충실하면서 사는 게 좋지.'


베네치아 광장을 지나 ‘로마의 휴일’에 등장했던 ‘진실의 입’으로 간다.
조그마한 교회 입구에 마련된 이 하수도 뚜껑은 영화에 등장했다는 것 이외엔 별다른 생각이 없다. 그저 묵묵히 줄을 기다리며 사진만 찍고 발길을 돌린다.

트레비 분수
사상 초유의 폭염으로 뒤덮인 유럽이라지만 로마가 비교적 조그마한 도신지라 별다른 교통수단 없이 걸어서 이동한다. 하지만 날이 날인지라 물과 맥주는 끝없이 들어간다.
얼마 후 조카랑 나는 판테온 신전에 도착한다. 일반적인 신전 양식(코린트식 8주 전주식)인 겉모습과는 달리 내부는 거대한 돔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그 중앙의 구멍을 통해 일직선으로 들어오는 햇빛이 인상적이었다.


우리는 다시 걸어서 트레비 분수로 갔다. 역시 영화를 통해 더 유명해진 분수로 모여든 사람들로 발 디딜 틈이 없다. 더구나 로마에 다시 온다는, 사랑이 이뤄진다는 전설 때문에 여기저기서 동전을 던지는 모습들도 보인다.
분수 주위의 조각도 화려하지만 특히 연 하늘색으로 빛을 발하는 분수는 무작정 뛰어들고 싶을 만큼 시원스럽게 보인다. 하지만 손끝으로만 느껴볼 뿐 분수 옆 수돗가에서 그 ‘물맛’을 대신한다.


오드리를 꼬시는 성마니(?)무더위에도 불구하고 스페인 광장 역시 사람들로 가득하다. 영화 속 오드리 헵번이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꼬심’을 당했던 장소로 계단에는 수십 명의 ‘공주’들이 앉아있다. 나 역시 왕자이고 싶었기에 계단을 어정거리지만 영화 속의 헵번은 나타나질 않는다.
스페인 광장에서 간단히 목을 축인 후 광장 앞으로 이어진 명품 거리를 거닌다. 천만원 이상 되는 루이뷔통 핸드백도 보이지만, 우리네 시장통에서 파는 오천원짜리 ‘짜가’와 그리 큰 차이는 모르겠다.


저녁에는 일행들과 함께 호텔부근 한국인 민박집에 들러 감자탕을 먹었다. 한국에서도 맛보기 힘든 구수한 맛이었지만, ‘빠다’만 먹다 갑자기 들이닥친 고추장, 된장에 설사나 하지 않을까하여 조금만 먹었다.
남은 시간엔 트레비 분수와 콜로세움의 야경을 둘러 본 후 호텔로 향했다.

분류 :
외국
조회 수 :
1637
등록일 :
2011.05.12
23:24:09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196&act=trackback&key=67f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219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sort 날짜 최근 수정일
32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freeism 3878   2011-09-08 2011-09-19 23:01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5/6,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여행지 : 카라쿠리 호수 여행일 : 2011/07/23, 24, 25 사진첩 : 설산 속의 호수, 카라쿠리 6인실 침대칸에서 눈을 떠보니 기차는 여전히 사막 위를 달리고 있다. ...  
31 외국 유럽여행기 (1/12, 터키) freeism 1566   2011-05-12 2011-05-12 23:08
유럽여행기 (1/12, 터키) 여행지 : 인천국제공항, 이스탄불, 아야소피아 사원, 술탄아흐멧 사원, 보스포러스 해협 여행일 : 2003/07/30,31 너무 넓어 망망함으로 다가왔던 인천국제공항, 그 속에서 이리저리 두리번거리며 수속을 마치...  
30 외국 유럽여행기 (2/12, 영국) freeism 1662   2011-05-12 2011-05-12 23:11
유럽여행기 (2/12, 영국) 여행지 : 런던, 내셔널 갤러리, 국회의사당, 오페라의 유령, 타워 브리지 여행일 : 2003/08/01 터키에서 영국으로 ‘날아’가는 길, 조금은 작은 비행기에 오른다. 구름을 뚫고 적정고도에 이르기까지의 흔...  
29 외국 유럽여행기 (3/12, 영국) freeism 1709   2011-05-12 2011-05-12 23:12
유럽여행기 (3/12, 영국) 여행지 : 런던아이, 위병 교대식, 윈저 성 여행일 : 2003/08/02 호텔에 마련된 간단한 빵으로 아침을 마치고 런던에서의 둘째날을 시작한다. 먼저 런던을 바라보는 거대한 눈동자, 런던아이를 탄다. 기구...  
28 외국 유럽여행기 (4/12, 프랑스) freeism 1658   2011-05-12 2011-05-12 23:14
유럽여행기 (4/12, 프랑스) 여행지 : 파리, 오르세 미술관, 에펠탑 여행일 : 2003/08/03 광활한 초원지대와 간간이 보이는 마을을 지나 영국을 빠져나온 유로스타는 도버 해협을 지하로 뚫고 프랑스, 파리에 도착했다. 호텔 체크인...  
27 외국 유럽여행기 (5/12, 프랑스) freeism 1864   2011-05-12 2011-05-12 23:16
유럽여행기 (5/12, 프랑스) 여행지 : 에펠탑, 루브르 미술관, 몽마르트 언덕, 개선문 여행일 : 2003/08/04 조명을 통해 환상적으로 빛나는 에펠탑의 야경도 좋았지만, 에펠탑에서 내려다보는 파리의 전경 역시 놓칠 수 없었다. ...  
26 외국 유럽여행기 (6/12, 프랑스) freeism 1574   2011-05-12 2011-05-12 23:17
유럽여행기 (6/12, 프랑스) 여행지 : 베르사유 궁전 여행일 : 2003/08/05 오전은 가이드를 따라 쇼핑을 한다. 우리 여행팀은 ‘오페라의 유령’의 실제 모델이 된 오페라 하우스 부근의 면세점과 백화점을 순회하지만 손가락만 빨...  
25 외국 유럽여행기 (7/12, 독일) freeism 1681   2011-05-12 2011-05-12 23:18
유럽여행기 (7/12, 독일) 여행지 : 하이델베르크, 마르크트 광장, 하이델베르크 성 여행일 : 2003/08/06 독일의 대학도시, 하이델베르크 중앙역에 짐을 보관해둔 후 구시가지로 이동한다. 그렇게 크지 않은 도신지라 독일의 아침공기...  
24 외국 유럽여행기 (8/12, 스위스) freeism 1820   2011-05-12 2011-05-12 23:20
유럽여행기 (8/12, 스위스) 여행지 : 루체른, 사자 기념비, 인터라켄 여행일 : 2003/08/07 독일을 출발하여 스위스, 루체른에 도착한 우리는 인터라켄으로 가는 기차와의 여유시간을 이용해 시내를 둘러본다. 먼저 역 앞에 있는 루...  
23 외국 유럽여행기 (9/12, 스위스) freeism 1670   2011-05-12 2011-05-12 23:21
유럽여행기 (9/12, 스위스) 여행지 : 융프라우요흐, 스핑크스 전망대, 융프라우, 얼음동굴, 아이거 북벽 여행일 : 2003/08/08 스위스 여행의 백미, 알프스 산을 오른다. 인터라켄 동역에서 등산열차를 타고 넓은 초원과 다양한 ‘하...  
22 외국 유럽여행기 (10/12, 이탈리아) freeism 1551   2011-05-12 2011-05-12 23:22
유럽여행기 (10/12, 이탈리아) 여행지 : 밀라노, 베네치아, 산 마르코 광장, 리도 섬 여행일 : 2003/08/09 밀라노를 떠난 기차는 이탈리아 해안으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로 복도까지 가득하다. 하지만 창밖으로 펼쳐진 전원의 모...  
» 외국 유럽여행기 (11/12, 이탈리아) freeism 1637   2011-05-12 2011-05-12 23:24
유럽여행기 (11/12, 이탈리아) 여행지 : 로마, 콜로세움, 포로 로마노, 진실의 입, 판테온, 트레비 분수, 스페인 광장 여행일 : 2003/08/10 야간열차로 이른 아침에 도착한 로마의 테르미니 역. 가방은 유인 보관소에 맡기고 콜로...  
20 외국 유럽여행기 (12/12, 이탈리아) freeism 1603   2011-05-12 2011-05-12 23:27
유럽여행기 (12/12, 이탈리아) 여행지 : 바티칸 시국, 시스티나 성당, 산 피에트로 사원 여행일 : 2003/08/11,12,13 실질적인 여행의 마지막 날. 밀라노, 이스탄불을 거쳐 인천으로 귀국하기에 앞서 바티칸 시국에 간다. 높고 길게...  
19 외국 히말라야 편지 (1/9, 가자, 중국으로) freeism 2439   2011-05-15 2011-05-16 15:22
히말라야 편지 (1/9, 가자, 중국으로) 여행지 : 진황도, 북경 여행일 : 2005/07/25, 26 사진첩 : 중국 북경 y에게. 잘 지냈어? 이 글을 적고 있는 지금도 y는 교실에서 아이들과 씨름하고 있겠구나. 꽤나 더울 텐데 건강은...  
18 외국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freeism 2093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여행지 : 만리장성, 13릉, 천안문 광장, 전취덕(오리고기) 여행일 : 2005/07/27 사진첩 : 중국 북경 To y y랑 통화 이후에도 한참을 더 돌아다니다 밤 10시가 지난 지금에서야 겨우 들...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