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유럽여행기 (6/12, 프랑스)


여행지 : 베르사유 궁전
여행일 : 2003/08/05


오페라 하우스오전은 가이드를 따라 쇼핑을 한다. 우리 여행팀은 ‘오페라의 유령’의 실제 모델이 된 오페라 하우스 부근의 면세점과 백화점을 순회하지만 손가락만 빨다 얼른 나와 버린다.
놀라운 점이 있다면 가는 곳마다 한국인 전용 데스크나 한국인 점원을 두고 있다는 점이다. 놀랍기도 했지만 그리 좋아 뵈는 모습은 아닌 듯...


그리곤 간단히 점심을 마친 후 개별적으로 목적지를 향해 헤어진다. 우선 시간이 없어 허둥지둥 둘러봤던 오르세 미술관을 찾았다. 하지만 인상파 화가들의 작품이 있는 3층 이외에는 그리 특별할 것이 없었으므로 ‘고흐’ 형님만 다시 뵙고 미술관을 나와 파리 근교로 향한다.


베르사유 궁전베르사유 궁전으로 가기 위해 파리에서 기차를 타고 종착역(Versailles-Rive Doroit)에 도착, 더운 날씨에 조금이라도 편하게 가기위해 버스를 탄다. 하지만 엉뚱한 버스를 타는 바람에 길을 잃고 헤매길 한 시간여, 물어물어 다시 역으로 돌아온 후 결국엔 걸어서 궁전으로 향한다.

하지만 광장 중앙의 기마상을 호위하듯 들어선 베르사유 궁전은 이미 개방시간이 지난 듯하여 베르사유 궁전 후면에 위치한 정원으로 향했다.
모퉁이를 돌아서자 연못을 중심으로 해서 여러 조각상들이 보인다. 그 주변으로 색깔별로 아기자기 하게 꾸며놓은 꽃밭, 블록장난감에서나 보던 구형, 삼각뿔 모양으로 단장된 나무들의 모습이 보인다.


베르사유 궁전의 정원몇 발을 더 옮기자 그 아래로 더 광활한 정원이 펼쳐진다. 정원이 아니라 마치 아마존의 밀림을 연상케 한다. 원형의 분수를 중심으로 곧게 뻗은 연못과 산책로, 정원수가 늘어서 있고 그 양 옆으로 울창한 수풀이 끝도 없이 이어진다. 조카 말로는 자전거를 대여해서 이 ‘밀림’을 탐험하는 것도 멋지다고 한다.
해질 무렵, 선선한 바람과 함께 노을을 바라보며 산보하는 국왕의 권세도 누려봄직 했었지만 정작 시간이 없었다. 밤기차로 도독(獨)해야 하는 관계상 아쉬움을 남긴 체 서둘러 발걸음을 옮긴다.


다음 목적지인 독일로 가는 야간열차(침대차)에 오른다. 방 하나에 2열, 3층의 침대에 여섯 명이 누워 가는데 내 자리는 사다리를 타고 올라가는 왼쪽 맨 윗칸이다. 거기까진 아무런 문제도 없었지만 사다리를 한칸한칸 오를 때마다 상황은 달라지기 시작한다.
형광등의 열기가 더워지면서 급기야 침대에 눕는 순간에는 살인적이라는 말밖엔 안나왔다.
“시원하다, 시원하다... 시원... 하... 시... 우이-씨, 덥어 뒈-지긋네~”
스스로에게 주문을 걸어보지만 등을 타고 흐르는 땀은 시트를 축축이 적신다. 급기야 숨쉬기조차 벅차다.


잠시 후, 형광등은 꺼졌지만 남아있는 열기를 못 참고 층계를 내려온다. 일행 중 ‘3층 동지’ 몇몇이 이미 기차 복도에서 잠을 자고 있다. 30분을 복도에서 서성인 후 주문과 함께 다시 침대칸에 오른다.
“시원하다, 시원하다... 시원... 하... 시... ... 우이-씨, 진-짜 밋-치긋네~”

분류 :
외국
조회 수 :
1580
등록일 :
2011.05.12
23:17:45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186&act=trackback&key=b51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218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sort 최근 수정일
76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freeism 3653   2011-07-31 2011-08-31 10:14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여행지 : 베이징, 왕푸징 거리, 란저우, 백탑산공원, 황하제일교, 오천산공원 여행일 : 2011/07/15, 16 사진첩 :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공항, 비를 머금은 뿌연 하늘이 ...  
75 자연 마등령 (강원 설악산) freeism 3493   2011-05-19 2011-05-19 22:25
마등령 (강원 설악산) 여행지 : 비선대, 마등령, 공룡능선 여행일 : 2009/07/15 ~ 17 사진첩 : 공룡능선을 넘어서 1 지루하게 펼쳐진 돌길을 하염없이 오른다. 다양한 형태의 크고 작은 돌들이 흙길에 뿌리를 내리고 흩어져있...  
74 자연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전남) freeism 3430   2011-05-19 2011-05-19 21:46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전남) 여행지 : 백운산 여행일 : 2009/03/14 사진첩 :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버스에서 내리자 계절을 착각한 커다란 눈송이가 사선으로 달려든다. 여기는 백운산 초입의 답곡, 장비와 옷을 챙기고...  
73 자연 다시 찾은, 지리산 (경남) freeism 3264   2011-05-19 2011-05-19 22:21
다시 찾은, 지리산 (경남) 여행지 : 중산리, 지리산, 백무동 여행일 : 2009/02/26 사진첩 : 다시 찾은, 지리산 정말 오랜만이다. 지리산에 마지막으로 찾은 지가 벌써 3년 전이던가? 20대 시절엔 일 년에 한두 번 이상은 꼭...  
72 자연 승학산 억새산행 (부산) freeism 3000   2011-05-19 2011-05-19 21:42
승학산 억새산행 (부산) 여행지 : 승학산, 구덕산 여행일 : 2007/10/21 사진첩 : 승학산 억새산행 가을은 내 몸에서 시작된다! 온 몸이 근질거리는 것 같더니 어느새 청명한 가을하늘이 계속되었다. 주말이면 도시는 교외로 떠...  
71 자연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2/2, 경북 소백산) freeism 2659   2011-05-16 2011-05-16 22:57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2/2, 경북 소백산) 여행지 : 비로봉, 연화봉, 희방사 여행일 : 2006/02/05 사진첩 : 소백산 “희방사 코스라고? 시간도 많이 걸리고 꽤 힘들텐데... 그러지들 말고 삼가리 쪽...  
70 문화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1/2, 경북 부석사) freeism 2748   2011-05-16 2011-05-16 22:56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 1/2, 경북 부석사) 여행지 : 소수서원, 소수박물관, 부석사 여행일 : 2006/02/04 사진첩 : 소수서원, 부석사 “무량수전, 안양문, 조사당, 응향각들이 마치 그리움에 지친 듯...  
69 외국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freeism 2575   2011-05-16 2011-05-16 15:19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여행지 : 카오산로드, 파타야, 수상시장, 에메랄드 사원 여행일 : 2005/08/10, 12, 13, 14, 15 사진첩 : 태국 방콕 y에게 후덥지근한 날씨가 계속이네. 하지만 이런 태국의 찜통더위...  
68 외국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freeism 2379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여행지 : 보우더나트, 퍼슈퍼티나트, 파턴 여행일 : 2005/08/08, 09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커라 y에게 다시 돌아온 네팔은 나흘전의 흐린 날씨와는 달리 파란하늘과 뜨거운 열기로 가...  
67 외국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freeism 2743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여행지 : 포카라, 사랑코트, 뻐탈레 차고 여행일 : 2005/08/05, 06, 07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66 외국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freeism 2235   2011-05-16 2011-05-16 15:04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여행지 : 쉬염부나트, 더르바르 광장 여행일 : 2005/08/04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y 잘 있었나? 감기는 좀 어떻노? 한여름에 감기라니 우습지도 않다! 이 글 읽을 때쯤에는 다 회...  
65 외국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freeism 2645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여행지 : 남초호수,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에베레스트 여행일 : 2005/08/01, 02, 03 사진첩 : 중국 티벳 hi, y~ 라사에서 출발해 사흘간의 로드투어로 도착한 여기는 니얄람. 중국(티...  
64 외국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freeism 2324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여행지 : 노블랑카, 드레풍사원, 포탈라 궁, 조캉사원 여행일 : 2005/07/29, 30 사진첩 : 중국 티벳 y에게 아, 티벳. 그 이름만으로도 사람들을 설레게 만드는 히말라야, 나무한그루 자라기 ...  
63 외국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freeism 1970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여행지 : 천단공원, 자금성, 경산공원, 북해공원, 왕푸징 여행일 : 2005/07/28 사진첩 : 중국 북경 y 북경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낼 이곳은 공설운동장의 자투리공간을 활용해서 만든 유스...  
62 외국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freeism 2103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여행지 : 만리장성, 13릉, 천안문 광장, 전취덕(오리고기) 여행일 : 2005/07/27 사진첩 : 중국 북경 To y y랑 통화 이후에도 한참을 더 돌아다니다 밤 10시가 지난 지금에서야 겨우 들...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