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여행지 : 카오산로드, 파타야, 수상시장, 에메랄드 사원
여행일 : 2005/08/10, 12, 13, 14, 15
사진첩 : 태국 방콕 icon_slr1.gif


y에게

후덥지근한 날씨가 계속이네.
하지만 이런 태국의 찜통더위도 이젠 안녕이다.
글이 늦었제? 조금 게으름을 피우느라 귀국길의 비행기 안에서 글을 남긴다. 물론 소인도 인천이나 부산에서 찍히겠군~


방콕 거리   민주기념탑


우리가 도착한 태국은 왕비의 생일이 얼마 안 남았던지 그 준비로 바쁘데. 거리는 온통 화려한 네온으로 장식되어 있고, 곳곳에 국왕과 왕비의 사진이 걸려있더라. 마치 7,80년대 우리나라 길거리에 심심찮게 볼 수 있었던 '박통', '전통'의 모습같데. 하지만 여기는 경우는 그들에 대한 존경이 대단하다더군.
이렇게 카오산로드를 중심으로 방콕 거리를 돌며 여기저기를 둘러봤다. 참 카오산로드는 가봤다고 했제? 요즘이 성수기인지 방이 많이 없더라. 여기저거 한참을 발품을 팔아 허름한 방을 하나 잡을 수 있었지.


둘째 날부터는 패키지투어를 갔었다. 파타야를 중심으로 둘러보는 코스였는데 한국인 여행사라 그런지 맘은 편하데. 거대한 개인농장 롱룩빌리지와 게이들이 출연하는 알카자쇼, 그리고 모터보트를 타고 간 산호섬에서는 바다 위를 나르는 수상레저도 즐겼다. 이름이 뭐였더라? ^^ 글라이더와 연결된 안전벨트가 약간 당기기는 했지만 색다른 느낌이더라. 흐린 날씨였지만 기분만큼은 상쾌!!!
거기다 우리가 이틀 동안 묵은 숙소가 한국인이 운영하는 곳이라 더 편했었다. 일단 음식이 좋았고 저녁에는 투어 일행들과 간단히 소주도 마실 수 있었으니~


롱룩빌리지의 코끼리 쇼   알카자쇼


앗, 잠시!
스튜어디스가 음료를 가지고 오는 바람에...
(물론, y만큼 상냥하지도, 예쁘지도 않았으니 긴장은 푸시고~ ^^)


이렇게 단체투어를 마친 우리는 하루라는 시간이 더 있어 수상시장도 둘러봤다. 관광객을 위해 약간 급조된 면도 보였지만 이런 모습이라도 보니 색다르데. 책이나 엽서에서만 봤던 수로며 배위에서 파는 음식들하며...
하지만 여기도 난리가 아니더라구. 좁은 수로에 삽시간에 몰려드는 관광객과 음식을 파는 현지인들이 얽혀 오도 가도 못하겠더라. 길잡이 아저씨와 교통순경(물길을 정리하니 교통순경이 맞겠지?)의 도움으로 조금씩 길을 열어나갔던 기억이 난다.


수상시장


이렇게 여행을 마무리 할 즈음 약간의 돌발 상황이 생겼지. 대기상태의 아시아나 항공의 파업이 아직도 끝나지 않았지 뭐냐! 한국행 비행기는 한대뿐인지라 표 있는 사람도 못 떠나는 판에 우리 같은 '대기'가 뭔 힘이 있을라구... -.-
창구에서 몇시간을 기다려 봤지만 별다른 방법이 없더라구. 할 수 없이 내일 다시 와본다는 기약 없는 약속을 해놓고 시내로 왔지. 어찌나 뻥 찌던지... 아니 그것보다 내일은 갈 수 있을지 하는 불안감이 더 커지더라. 한국에서의 일정이 다 무산될 판이니...
카오산로드에서 약간의 투정과 얼마간의 새로움(여행에서의 돌발 상황에서 오는 기대감이랄까?)으로 맥주를 마시며 시간을 보냈지. 아~ 24시간을 어디서 버틴다???


우리는 다음날 낮 시간을 활용해 카오산로드 인근에 있는 태국 왕궁과 에메랄드 사원을 둘러봤다. 날씨가 더운데다 기약 없는 여행길이 되어버린지라 더 힘들게 느껴지더군. 화려한 황금궁전과 에메랄드 빛 사원을 조바심으로 지켜보며 시간을 보냈지...


그리고 다시 공항으로!
출국사실 몇 시간 전에도 반신반의 하면서 공항으로 향했었거든. 과연 자리 있을런지, 이러다 국제 미아가 되는 건 아닌지~ 마지막으로 끼워 넣은 태국에서 이런 봉변(?)을 당할줄이야 누가 알았겠냐.
다행히 몇 자리가 비는 바람에 이렇게 귀국길에 글을 쓰고 있지. 조그만 조명등에 글을 쓸려니 조금 불편하네. 하지만 네팔 이후에 오랜 시간 글을 기다렸을 y를 생각하니 힘이 절로 나네. ^^
곧 볼 수 있겠네. 아니 어쩌면 벌써 봤을지도 모르겠군. 한국, 부산에 도착하면 젤 먼저 문안인사 들리리다!
건강하고 좀 있다 봐!.^^

무사귀환중! 프리즘

분류 :
외국
조회 수 :
2642
등록일 :
2011.05.16
10:31:58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263&act=trackback&key=96e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226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16 자연 수락산 freeism 1629   2011-05-10 2011-05-10 00:26
수락산 여행지 : 당고개, 학림사, 용굴암, 수락산 여행일 : 1999/11/13 토요일 아침, 알람을 7시에 맞춰 놨지만 잠결에 꺼버리는 바람에 9시가 다 되서야 일어났죠. 서울의 산인데다 주말이라 사람들이 많이 몰릴 걸 예상해 ...  
15 외국 유럽여행기 (1/12, 터키) freeism 1627   2011-05-12 2011-05-12 23:08
유럽여행기 (1/12, 터키) 여행지 : 인천국제공항, 이스탄불, 아야소피아 사원, 술탄아흐멧 사원, 보스포러스 해협 여행일 : 2003/07/30,31 너무 넓어 망망함으로 다가왔던 인천국제공항, 그 속에서 이리저리 두리번거리며 수속을 마치...  
14 자연 철쭉 산행기 (2/4) freeism 1614   2011-05-10 2011-05-10 00:12
철쭉 산행기 (2/4) 여행지 : 단종비각, 천제단, 태백산, 석탄박물관 여행일 : 1999/05/29 어제의 과음 탓인지 뒤틀린 속 때문에 5시부터 눈이 떠지더군요. 북어국에 김치로 대충 아침을 때우고 8시 30분쯤 산으로 향했죠. 당...  
13 외국 유럽여행기 (10/12, 이탈리아) freeism 1600   2011-05-12 2011-05-12 23:22
유럽여행기 (10/12, 이탈리아) 여행지 : 밀라노, 베네치아, 산 마르코 광장, 리도 섬 여행일 : 2003/08/09 밀라노를 떠난 기차는 이탈리아 해안으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로 복도까지 가득하다. 하지만 창밖으로 펼쳐진 전원의 모...  
12 자연 철쭉 산행기 (4/4) freeism 1586   2011-05-10 2011-05-10 00:17
철쭉 산행기 (4/4) 여행지 : 백둔봉, 동강 여행일 : 1999/05/31 우리가 마지막으로 잡은 여행지는 요즘 한창 말도 많고 탈도 많은 동강댐이 들어선다는 동강의 어라연을 끼고 있는 잣봉이라는 산입지요. 1시에 영월터미널에서 거...  
11 자연 소요 페스티발 (경기 소요산) freeism 1513   2011-05-12 2011-05-16 23:02
소요 페스티발 (경기 소요산) 여행지 : 자재암, 소요산 여행일 : 2001/08/26 이번에 찾은 곳은 서울의 북쪽, 동두천이라는 군사요충지(?)에 자리잡은 크기야 작지만 그 위용만큼은 당당한 산, 소요산입죠. "예로부터 경기의 소금...  
10 자연 백양산기 (부산) freeism 1478   2011-05-12 2011-05-16 23:00
백양산기 (부산) 여행지 : 부산, 어린이대공원, 백양산 여행일 : 2002/10/06 부산 아시아드 경기장을 돌아 초읍엔 도착했지만 초읍 시립도서관 뒤편 대진아파트에서 쇠미산(아시아드 경기장 뒷산), 백양산으로 이어지는 능선길은 한...  
9 자연 지리산 동종주 (2/4) freeism 1425   2011-05-12 2011-05-12 22:55
지리산 동종주 (2/4) 여행지 : 노고단, 반야봉, 삼도봉, 토끼봉 여행일 : 2003/01/19 9시30분, 산장을 출발하여 노고단으로 향했죠. 하지만 아직 복원중인 노고단 정상부(1507m)는 예약을 통해 개방(5월1일~10월31일)되기에 눈과 마음으...  
8 자연 지리산 동종주 (4/4) freeism 1362   2011-05-12 2011-05-12 22:58
지리산 동종주 (4/4) 여행지 : 지리산, 천왕일출, 법계사, 중산리코스 여행일 : 2003/01/21 새벽 5시 전인데도 장터목산장은 부산하더군요. 일출시간이 7시30분이라는 설명을 듣고, 천왕봉까지 가는 시간(1시간30분)과 여유시간을 남겨...  
7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1/5.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탄불) freeism 1156   2019-01-18 2019-02-14 21:57
터키, 비잔틴 여행기(1/5.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탄불) 여행지 : 이스탄불, 보스포러스 해협, 돌마바흐체 궁전, 아야 소피아 박물관, 톱카프 궁전 여행일 : 2018/12/05, 06 사진첩 : 콘스탄티노플의 마지막 영화, 이스...  
6 자연 지리산, 빗속의 종주(경남, 전남, 전북) freeism 843   2015-08-15 2016-06-13 22:02
지리산, 빗속의 종주 여행지 : 화엄사, 노고단(대피소), 삼도봉, 형제봉, 벽소령, 칠선봉, 세석(대피소), 촛대봉, 천왕봉, 중산리 여행일 : 2015/08/10 ~ 12 사진첩 : 지리산, 빗속의 종주 # 프롤로그 지인과의 술자리에서 지리산...  
5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3/5.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freeism 601   2019-01-18 2019-02-15 22:04
터키, 비잔틴 여행기(3/5.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여행지 : 파묵칼레, 히에라폴리스(원형극장, 아폴로 신전), 석회층 여행일 : 2018/12/08, 09 사진첩 : 온천으로 뒤덮인 히에라폴리스, 파묵칼레 터키, 비잔틴 여...  
4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5/5. 기암 사이로 숨어든 수도원, 카파도키아) freeism 501   2019-01-18 2019-03-09 23:39
터키, 비잔틴 여행기(5/5. 기암 사이로 숨어든 수도원, 카파도키아) 여행지 : 카타도키아, 파샤바 지구, 데브란트, 데린쿠유, 우치히사르, 괴레메 야외 박물관, 이스탄불, 그랜드 바자르, 직업고등학교 여행일 : 2018/12/10 ~ 12 ...  
3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2/5.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freeism 481   2019-01-18 2019-02-12 23:41
터키, 비잔틴 여행기(2/5.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여행지 : 부르사, 아이발릭, 에페스 유적(하드리아누스 신전, 켈수스 도서관, 원형극장) 여행일 : 2018/12/07, 08 사진첩 : 로마의 고대도시, 에페스 터키, 비잔틴 여행기 주...  
2 외국 터키, 비잔틴 여행기(4/5. 지중해의 길목, 안탈야) freeism 467   2019-01-18 2019-02-20 23:31
터키, 비잔틴 여행기(4/5. 지중해의 길목, 안탈야) 여행지 : 안탈야, 이블리 미나레, 안탈야 유람선, 하드리아누스의 문, 카라알리오루 공원 여행일 : 2018/12/09 사진첩 : 지중해의 길목, 안탈야 터키, 비잔틴 여행기 주요 일...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