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취서산 (영축산)


여행지 : 통도사, 취서산
여행일 : 1998/09/06


부산에서 양산의 신평으로 향했죠. 양산 통도사가 있는 취서산(영축산)으로...
양산 통도사가 있는 곳은 양산이지만 실제 가실려면 신평에서 내리는 게 더 가깝죠.
통도사의 파워에 가려서인지 취서산엔 등산 안내판 하나 안 보이더군요. 그래서 여기저기 찾다가 겨우 등산입구로 들어갈 수 있었죠. 저희가 간 방향은 통도사를 거쳐 극락암, 백운암으로 해서 오르는 길이었는데 그 외에도 절들이 무지 많더군요.


통도사에는 요즘 무슨 박물관을 짓고 있던데... 무슨 무협영화에 나오는 무술 세트장 같이 겁나게 무게를 잡고 있더군요. 자연에 안겨 있는 "자연스런" 건물이 아니라 자연을 위협하는, 자연의 위에 올라선 그런 건물 모습... 씁쓸... 통도사 경내로는 들어가지 않고 옆의 길을 따라 계속을 올라가다 보면 스님들 공부방(?? 도량)이 나오는데... 역시... 공부방보다는 콘도의 수련실을 연상하게 하데요... 공부에 장소가 무슨 상관이라지만 뜨신 물 나오는 네모란 방보단 좀 더 자연적인 분위기가 더 수도정진에 도움이 될 것 같은데...
통도사에서 극락암까진 차가 다닐 수 있게 포장돼 있고 그 위로는 산길로 해서 올라가야 하죠. 조금은 단조로운 산이죠. 여기서부터 능선까진 거의 오르막 길이 계속되는데 장난이 아니더군요. 제 친구는 잘도 올라가는데 전... 헉 헉~. 백운암까지 올라가 물을 마시며 좀 쉬었는데 여기가 이 등산로의 마지막 약수터라 물을 많이 보충해 두셔야 할겁니다.


취서산


일단 능선에 올라서면 좀 쉬엄쉬엄 가실수 있죠. 남서쪽으로 시살등(981m)과 북동쪽으로 취서산(1092m)이랑 신불산(1208m)이 능선을 따라 쭉 이어져 있어 눈이 아주 시원하죠. 오르락내리락 거리는 능선의 봉우리들이 멀리 펼쳐지는 풍경과 함께 아기자기 하죠. 근데 날이 따뜻해서 그런지 봉우리마다 모기들(?)이 무지 많더군요...
취서산(1092m) 정상은 둥굴둥굴, 뾰쪽뾰쪽... 바위들로 이루어져 있는데 양 사방이 훤하죠... 주위의 산들도 제법 고산들이라 지리산 못지 않은 웅장함도 느낄 수 있죠... 그리고 신불산쪽 능선으로 이어진 평전(높은 곳에 있는 평평한 땅)이 있는데 무지 색다릅니다. TV에서나 보는 외국의 목장을 연상하게 하죠. 무지 넓은 들판에 억새풀들이 가득 있죠...


정상에서 햄버거(?) 하나씩을 먹고 산을 내려갔죠... 근데 목이 무지 마르더군요... 백운암에서의 물도 거의 다 마신 상태고... 그러니까 호프생각이랑 수박, 등물... 생각이 끝이 없데요...
산림감시소 쪽으로 해서 통도환타지아 방향으로 내려 왔죠. 산림 감시소부턴 차가 다닐 수 있는 길이 나 있던데 꾸불꾸불. 그래서 저흰 지름길로 해서 내려 왔는데 도로 주변의 철조망이 쳐져 있어 보기가 별로 안좋더라구요... 쇠말뚝에 철조망...
정상부터 하산길은 길의 경사가 급하고 쉴 틈도 안주죠. 겨우 겨우 다 내려 왔을 땐 길이 끊겨 있어 길을 찾느라 고생을 좀 했죠... 통도환타지아 쪽만 보고 걸어 갔었거든요...
그리고... 가게 앞에서 맥주 한 캔~ 키아~... 이런 맛이 산의 즐거움을 더해주는 것 같네요. 무지 시원하게 잘 마셨죠. 물론 부산으로 오는 버스에선 둘 다 곯아떨어졌고요...

분류 :
자연
조회 수 :
1940
등록일 :
2011.04.30
01:51:14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854&act=trackback&key=45e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85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sort
76 외국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freeism 3596   2011-07-31 2011-08-31 10:14
실크로드, 사막을 가르다 (1/6,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여행지 : 베이징, 왕푸징 거리, 란저우, 백탑산공원, 황하제일교, 오천산공원 여행일 : 2011/07/15, 16 사진첩 : 란저우를 가르는 황하 공항, 비를 머금은 뿌연 하늘이 ...  
75 자연 마등령 (강원 설악산) freeism 3443   2011-05-19 2011-05-19 22:25
마등령 (강원 설악산) 여행지 : 비선대, 마등령, 공룡능선 여행일 : 2009/07/15 ~ 17 사진첩 : 공룡능선을 넘어서 1 지루하게 펼쳐진 돌길을 하염없이 오른다. 다양한 형태의 크고 작은 돌들이 흙길에 뿌리를 내리고 흩어져있...  
74 자연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전남) freeism 3387   2011-05-19 2011-05-19 21:46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전남) 여행지 : 백운산 여행일 : 2009/03/14 사진첩 : 백운(白雲)속의 눈꽃 산행 버스에서 내리자 계절을 착각한 커다란 눈송이가 사선으로 달려든다. 여기는 백운산 초입의 답곡, 장비와 옷을 챙기고...  
73 자연 다시 찾은, 지리산 (경남) freeism 3224   2011-05-19 2011-05-19 22:21
다시 찾은, 지리산 (경남) 여행지 : 중산리, 지리산, 백무동 여행일 : 2009/02/26 사진첩 : 다시 찾은, 지리산 정말 오랜만이다. 지리산에 마지막으로 찾은 지가 벌써 3년 전이던가? 20대 시절엔 일 년에 한두 번 이상은 꼭...  
72 자연 승학산 억새산행 (부산) freeism 2944   2011-05-19 2011-05-19 21:42
승학산 억새산행 (부산) 여행지 : 승학산, 구덕산 여행일 : 2007/10/21 사진첩 : 승학산 억새산행 가을은 내 몸에서 시작된다! 온 몸이 근질거리는 것 같더니 어느새 청명한 가을하늘이 계속되었다. 주말이면 도시는 교외로 떠...  
71 자연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2/2, 경북 소백산) freeism 2618   2011-05-16 2011-05-16 22:57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2/2, 경북 소백산) 여행지 : 비로봉, 연화봉, 희방사 여행일 : 2006/02/05 사진첩 : 소백산 “희방사 코스라고? 시간도 많이 걸리고 꽤 힘들텐데... 그러지들 말고 삼가리 쪽...  
70 문화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1/2, 경북 부석사) freeism 2707   2011-05-16 2011-05-16 22:56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소백산을 걸어보니 ( 1/2, 경북 부석사) 여행지 : 소수서원, 소수박물관, 부석사 여행일 : 2006/02/04 사진첩 : 소수서원, 부석사 “무량수전, 안양문, 조사당, 응향각들이 마치 그리움에 지친 듯...  
69 외국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freeism 2536   2011-05-16 2011-05-16 15:19
히말라야 편지 (9/9, ‘태국’기 휘날리며) 여행지 : 카오산로드, 파타야, 수상시장, 에메랄드 사원 여행일 : 2005/08/10, 12, 13, 14, 15 사진첩 : 태국 방콕 y에게 후덥지근한 날씨가 계속이네. 하지만 이런 태국의 찜통더위...  
68 외국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freeism 2343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8/9, 타오르는 네팔) 여행지 : 보우더나트, 퍼슈퍼티나트, 파턴 여행일 : 2005/08/08, 09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커라 y에게 다시 돌아온 네팔은 나흘전의 흐린 날씨와는 달리 파란하늘과 뜨거운 열기로 가...  
67 외국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freeism 2689   2011-05-16 2011-05-16 15:20
히말라야 편지 (7/9, 포카라 통신) 여행지 : 포카라, 사랑코트, 뻐탈레 차고 여행일 : 2005/08/05, 06, 07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66 외국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freeism 2195   2011-05-16 2011-05-16 15:04
히말라야 편지 (6/9, 네팔 속으로) 여행지 : 쉬염부나트, 더르바르 광장 여행일 : 2005/08/04 사진첩 : 네팔 카투만두, 포카라 y 잘 있었나? 감기는 좀 어떻노? 한여름에 감기라니 우습지도 않다! 이 글 읽을 때쯤에는 다 회...  
65 외국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freeism 2595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5/9, 티벳에서 네팔까지) 여행지 : 남초호수, 에베레스트 베이스캠프, 에베레스트 여행일 : 2005/08/01, 02, 03 사진첩 : 중국 티벳 hi, y~ 라사에서 출발해 사흘간의 로드투어로 도착한 여기는 니얄람. 중국(티...  
64 외국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freeism 2284   2011-05-15 2011-05-16 15:21
히말라야 편지 (4/9, 티벳의 하늘) 여행지 : 노블랑카, 드레풍사원, 포탈라 궁, 조캉사원 여행일 : 2005/07/29, 30 사진첩 : 중국 티벳 y에게 아, 티벳. 그 이름만으로도 사람들을 설레게 만드는 히말라야, 나무한그루 자라기 ...  
63 외국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freeism 1931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3/9, 북경 둘째 날) 여행지 : 천단공원, 자금성, 경산공원, 북해공원, 왕푸징 여행일 : 2005/07/28 사진첩 : 중국 북경 y 북경에서의 마지막 밤을 보낼 이곳은 공설운동장의 자투리공간을 활용해서 만든 유스...  
62 외국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freeism 2066   2011-05-15 2011-05-16 14:31
히말라야 편지 (2/9, 북경 첫째 날) 여행지 : 만리장성, 13릉, 천안문 광장, 전취덕(오리고기) 여행일 : 2005/07/27 사진첩 : 중국 북경 To y y랑 통화 이후에도 한참을 더 돌아다니다 밤 10시가 지난 지금에서야 겨우 들...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