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유럽여행기 (7/12, 독일)


여행지 : 하이델베르크, 마르크트 광장, 하이델베르크 성
여행일 : 2003/08/06


독일의 대학도시, 하이델베르크 중앙역에 짐을 보관해둔 후 구시가지로 이동한다. 그렇게 크지 않은 도신지라 독일의 아침공기를 마시며 여유롭게 걷는다.


우선 눈에 띄는 것은 역사 주변을 가득 매우고 있었던 자전거다. 시가지를 걸을 때도 자전거를 타는 젊은 사람들을 많이 볼 수 있다. 신호등에까지 자전거의 그림이 나와 있을 정도다.
대학 건물을 수시로 이동해야 하는 학생들 때문에 이런 문화가 생겨난 건 아닐까. 아무튼 씽씽 달려가는 자동차보다는 가까운 거리를 간편하게 오갈 수 있는 자전거를 먼저 배려하는 그런 마음 씀씀이가 부럽다.


과일로 대신한 아침식사(조카)우리는 계속해서 구시가의 중심거리, 하우프트슈트라세로 간다. 아직 이른 시간이라 문이 닫혀있는 상점들이 많다. 하지만 쇼윈도에 비친 새로운 물건들을 구경하며 걷는다.


대학 자체적으로 학생을 처벌했었던 학생감옥을 지나 마르크트 광장에 도착한다.
중앙 분수를 중심으로 몇몇 상점들이 오픈준비로 바쁜데, 그중 한 가게 주인아저씨가 신선한 과일 하나를 선뜻 집어주는 게 아닌가! 그것도 공짜로!
아침도 거른 데에다 며칠동안을 느끼한 ‘빠다’만 먹어서 그런지 과일 하나씩을 입에 넣더니만 그제야 너나할 것 없이 이것저것 사기 시작한다. 그리고 즉석에서 ‘신선함’을 나눠 먹는다. 나랑 조카도 이것저것으로 길거리 ‘과일뷔페’를 즐겼다.


하이델베르크 성모처럼만에 신선한 아침을 먹은 우리는 하이델베르크 성으로 오른다.
구시가 언덕 위, 붉은색의 벽돌이 맞물려 악착같이 버티고 섰지만, 세월의 무게 때문인지 곳곳에 무너져 내린 흔적이 역력하다. 하지만 그런 ‘주름살’ 때문인지 고성으로서 더 매력 있어 보인다.
성 한쪽에서는 무슨 연극이라도 하려는 듯 무대와 조명을 설치하고 있다. 직접 볼 수는 없었지만 은은한 조명과 함께 야외무대를 둘러쌀 성 자체만으로도 훌륭한 볼거리가 될 것 같다.


세계에서 제일 큰 와인 술통성 안으로 들어간 우리는 세계에서 제일 크다는 술통을 구경한다. 포도주를 저장하는 오크 통인데, 아마 건물 3층 정도의 높이는 될 듯이 보인다. 술통의 크기는 물론 그 속에 들어갈 어마어마한 양의 와인만 생각해도 입안이 쌉싸래해진다.
계단을 타고 술통 위로 넘어 제자리로 돌아오는 ‘술통 투어’ 중 미세한 틈으로 와인이라도 새어 나올까 유심히 봤지만 그런 건 없다. 단, 입구에서 파는 와인은 맛볼 수 있단다.


하이델베르크 성에서 봤던 멋진 마을풍경, 그 중심에 있었던 네카 강과 붉은 색의 카를 테오도어 다리를 둘러보고 다시 중앙역으로 향한다. 짐을 찾아 호텔에서 잠시 쉰 우리들은 현지의 한국인 유학생 두 명과 함께 독일의 명물, 맥주와 소시지를 먹었다.


일행들과 맥주 한잔!조금 뻑뻑한 듯한 느낌의 알싸한 흑맥주. 피곤한 몸인지라 혹 실수라도 있을까 천천히 마시려 다짐해 보지만, 그 향에 취해 곧 바닥을 드러낸다. 그리고 약간 가늘어뵈는 듯한 ‘오리지널’ 소시지. 조금 짭짜름한 것이 꽤 맛있었지만, ‘쬐꼼한’ 크기와 부족한 돈 때문에 소스만 가득 찍어 조금씩 띠어 먹는다.
어쩌면 한국의 ‘전문점’에서 먹어보던 것과 그리 다를 건 없었지만, 여러 친구들과 함께한 노천카페만의 독특한 분위기 때문인지 그 즐거움이 더했던 것 같다.
글을 적고 있는 지금, 괜한 입맛만 다셔본다... 쩝~

분류 :
외국
조회 수 :
1690
등록일 :
2011.05.12
23:18:56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188&act=trackback&key=31c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218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 외국 유럽여행기 (7/12, 독일) 2011-05-12 1690
45 외국 유럽여행기 (6/12, 프랑스) 2011-05-12 1580
44 외국 유럽여행기 (5/12, 프랑스) 2011-05-12 1869
43 외국 유럽여행기 (4/12, 프랑스) 2011-05-12 1666
42 외국 유럽여행기 (3/12, 영국) 2011-05-12 1717
41 외국 유럽여행기 (2/12, 영국) 2011-05-12 1672
40 외국 유럽여행기 (1/12, 터키) 2011-05-12 1577
39 자연 지리산 동종주 (4/4) 2011-05-12 1289
38 자연 지리산 동종주 (3/4) 2011-05-12 1662
37 자연 지리산 동종주 (2/4) 2011-05-12 1372
36 자연 지리산 동종주 (1/4) 2011-05-12 1593
35 자연 백양산기 (부산) 2011-05-12 1413
34 자연 화왕늪 (2/2, 경남) 2011-05-12 1620
33 자연 화왕늪 (1/2, 경남) 2011-05-12 1628
32 자연 금련, 황령기 (부산) 2011-05-12 1773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