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여행에는...      > 여행속의 사진
     
 
 
- 여행에는...
- 사진속의 여행

여행에는...

운문 산행


여행지 : 석골사, 상운암, 운문산
여행일 : 2005/03/19


석골 입구과음으로 불편해진 속은 예상외의 이른 아침에 나를 깨운다. 그때 뽀사시하게 밝아오는 하늘이 보인다.
"산에나 갈까?”
얼마 전, 산에 가봐야겠다고 생각은 했었지만 어제의 거나한 술자리 때문에 산행이 가능하리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 하지만 별 망설임도 없이 가방을 꾸렸다. 반복되는 일상 때문인지 이런 돌발적 행동에서 삶의 또 다른 재미를 느끼면서...


언양과 석남사를 거쳐 석골에 도착한다. 대학생 때 운문산을 가기위해 와봤던 마을인데 그때와 다름없이 한산한 분위기다. 그래도 경남에선 꽤 유명한 산인데 그 입구치고는 조금 한산하다는 느낌이다. 하지만 이런 모습들이 소음에 찌든 나에겐 오히려 어느 휴양지보다 포근하게 다가왔다.
주변을 둘러보며 운문산으로 향하는데 석골사 앞에서 익살스런 ‘웃음’이 눈에 들어온다. 나무로 조각한 장승인데 비바람에 단련된 모습이 마치 오랜 노부부의 다정한 주름살처럼 편안해 보였다.


석골사 전경     장승     석골폭포


얼마 전 내린 눈으로 풍부해진 계곡은 “쏴-” 하면서 나를 인도한다. 검푸른 파도의 시원함이 생각나는가하면 산업현장의 기계음처럼 힘차게 들리기도 한다. 나는 자연의 소리에 취해 산들바람처럼 산길을 오른다. 언제 깨어날지 모르는 아늑한 꿈길을 소요한다.
문득, 계곡과 맞닿은 낭떠러지 옆으로 어제의 술기운과 자연의 소리에 취해 비몽사몽 걷고 있는 나를 발견한다. "앗!" 정신을 차리며 온몸에 돋아난 오싹한 소름을 잠재운다. 평탄한 길일수록 더 조심해야 되는데... 다행히 그 이후로는 경사가 있는 오르막길이 계속되어 긴장하며 걸어갔다.
“방심하지 말고 안전하게 산행합시다!”


운문산의 능선에 다다를 즈음, 전쟁으로 불탄 후 명맥만 근근이 유지되고 있는 상운암에 도착했다. 가건물처럼 엉성하게 만들어진 암자와는 대조적으로 청명한 울림을 드려주던 풍경이 기억난다. “때댕~”하는 풍경소리는 불심이 겉모습보다는 마음속에 있다는 가르침을 말하려는 듯 들려온다.


상운암곧 나뭇가지사이로 파란 하늘이 보이는 가 싶더니 운문산 정상을 알리는 허연 표지석이 보였다. '雲門山(운문산) 1188m'.
가장먼저 작년 크리스마스에 올랐던 가지산이 눈에 들어온다. 둥글둥글한 산세에 삼각형으로 삐쭉 튀어나온 모습이 가히 영남알프스 산군을 이끄는 주산이라 할 만큼 당차게 보인다. 그리고 그 너머로는 간월산, 신불산, 영축산으로 이어진 봉오리들이 올망졸망 솟아있다.
또한 뒤로는 대학동기들과 취중에 올랐던 억산도 보인다. 옛날, 운문산을 오르려다 길을 잘못 들어 올랐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지금의 나처럼 저기 억산에서도 과거의 친구들이 나를 바라보고 있을 것처럼 느껴진다. 정말이지 “산천이 유구하되 인걸은 간데없다”라는 시구가 실감나는 순간이다. 연락이 끊어진 몇 친구들의 안부를 이 페이지에 대신해본다.
“칭구야! 잘 사나? 술 묵자!”


처음엔 운문사를 거쳐 내려가는 북쪽으로 내려가려 했지만 시간이 너무 지체될 것 같아 다시 석골사 방향으로 길을 잡았다. 뉘엿뉘엿 지는 해를 보며, 흔들거리는 다리를 다독거리며, 운문산의 바위와 계곡을 음미하며 산을 내려온다. 천천히...


운문산에서 본 가지산      운문산에서

분류 :
자연
조회 수 :
1778
등록일 :
2011.05.14
00:39:00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2230&act=trackback&key=a17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223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46 자연 금련, 황령기 (부산) freeism 1889   2011-05-12 2011-05-16 23:02
금련, 황령기 (부산) 여행지 : 부산, 금련산, 황령산 여행일 : 2002/08/06 부산 망미동 국군통합병원을 기점으로 금련산, 황령산, 갈마산으로 이어지는 길을 떠났지요. 통합병원 정류장에서 남쪽으로 오르다 보면 오른 편으로 망...  
45 자연 미륵산 freeism 1899   2011-04-27 2011-04-27 00:55
미륵산 여행지 : 미륵산 여행일 : 1998/07/17 마산에서는 1시간, 진주에서는 1시간, 부산에서는 2-3시간 정도 시외버스로 달리면 통영시에 도착하죠. 통영 시외버스 터미널에서 용화사행(210번 등...) 시내버스로 20분 정도 가서 종...  
44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7/8) freeism 1930   2011-04-27 2011-04-27 00:49
땅끝에서 땅끝까지 (7/8) 여행지 : 내장사, 내장산 여행일 : 1998/08/09 하늘이 우중충~ 비가 올 것도 같고... 암튼 배낭은 민박집에 맡겨두고 비옷, 물통, 지도, 나침반이랑 준비해서 내장산으로 향했죠. 먼저 단풍나무로 둘...  
43 자연 부산 장산 freeism 1934   2011-05-12 2011-05-12 22:40
부산 장산 여행지 : 부산, 장산 여행일 : 2002/04/28 금정산이 부산의 안쪽을 받쳐주는 기둥이라면 장산은 부산의 외곽, 바다를 지켜주는 파수꾼과 같은 존재리라. 하늘을 찌를 듯 버티고 선 장산의 모습이야 늘 봐 왔다지만 ...  
42 외국 유럽여행기 (8/12, 스위스) freeism 1936   2011-05-12 2011-05-12 23:20
유럽여행기 (8/12, 스위스) 여행지 : 루체른, 사자 기념비, 인터라켄 여행일 : 2003/08/07 독일을 출발하여 스위스, 루체른에 도착한 우리는 인터라켄으로 가는 기차와의 여유시간을 이용해 시내를 둘러본다. 먼저 역 앞에 있는 루...  
41 자연 지리산 (1/2) freeism 1938   2011-04-30 2011-04-30 01:55
지리산 (1/2) 여행지 : 중산리코스, 로타리산장 여행일 : 1998/09/23 부산 사상 시외버스 터미널에서 중산리 행 버스를 탔죠. 진주를 경유해서 중산리에 도착했을 때가 거의 2시 반 정도 됐을 거에요(부산에서 2시간 30분 정도...  
40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3/8) freeism 1949   2011-04-19 2011-04-19 00:14
땅끝에서 땅끝까지 (3/8) 여행지 : 대둔사, 두륜산 여행일 : 1998/08/05 야영장 위의 유스호스텔에 배낭을 맡기고 산을 올랐죠. 야영장 쪽으로 올라가는 등산로는 없고 대둔사를 통해서만 길이 있죠. 대둔사(대흥사) 입구의 표(어...  
39 문화 아! 감은사, 감은사탑이여~ (경남) freeism 1956   2011-05-14 2011-05-16 22:59
아! 감은사, 감은사탑이여~ (경남) 여행지 : 석굴암, 감은사지, 대왕암, 간절곶 여행일 : 2004/06/06 푸른 햇살이 너무 좋아, 가는 청춘이 너무 아쉬워 길을 떠난다. 친구의 차를 빌어 감은사탑의 적적함을 달래려 길을 떠난...  
38 자연 경주기 (2/2) freeism 1958   2011-05-10 2011-05-10 00:31
경주기 (2/2) 여행지 : 불국사, 석굴암, 토함산 여행일 : 1999/12/24 아- 토함산... 드디어 토함산에 들어가는구나. 설레는 마음으로 간단히 아침을 때우고 불국사로 출발했읍죠. 10시쯤 되는 이른 시각이라 첨에는 몇 사람들 외...  
37 외국 유럽여행기 (5/12, 프랑스) freeism 1986   2011-05-12 2011-05-12 23:16
유럽여행기 (5/12, 프랑스) 여행지 : 에펠탑, 루브르 미술관, 몽마르트 언덕, 개선문 여행일 : 2003/08/04 조명을 통해 환상적으로 빛나는 에펠탑의 야경도 좋았지만, 에펠탑에서 내려다보는 파리의 전경 역시 놓칠 수 없었다. ...  
36 자연 지리산 (2/2) freeism 1993   2011-04-30 2011-04-30 01:58
지리산 (2/2) 여행지 : 천왕봉, 장터목 산장, 백무동 코스 여행일 : 1998/09/24 자다 깨다... 한 네 다섯 번은 깬 것 같은데... 암튼 아침을 해먹고, 나머진 점심용으로 도시락을 싸고 출발. 아담한 절인 법계사 아래 로타리 ...  
35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6/8) freeism 1996   2011-04-27 2011-04-27 00:46
땅끝에서 땅끝까지 (6/8) 여행일 : 1998/08/08 9시쯤 텐트를 정리하고 월출산을 등지고 금릉경포대를 떠났습니다. 30분 정도 걸어 나와서야 겨우 차 타는 곳에 이를 수 있었죠. 근데 이거 원~... 버스가 다니긴 다니는데 정식 정...  
34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1/8) freeism 2014   2011-04-12 2011-04-12 01:43
땅끝에서 땅끝까지 (1/8) 여행지 : 땅끝, 송호리해수욕장 여행일 : 1998/08/03 8월 3일, 9시 30분에 집에서 출발, 4시간 동안 고속도로(부산-광주: 일반10100원, 우등14900원)를 달려 광주에 도착했어요. 어릴 때 한번 왔던 기억이...  
33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2/8) freeism 2020   2011-04-12 2011-04-12 16:46
땅끝에서 땅끝까지 (2/8) 여행일 : 1998/08/04 한 밤의 비 소식, 지리산의 비가 서울, 강원 지역으로 옮겨 간 듯한 느낌. 10시쯤 송호리 해수욕장을 떠나 성만이의 "트레킹"이 본격 시작 됐죠. 처음 계획엔(5Km/h X 6시간 = ...  
32 자연 땅끝에서 땅끝까지 (4/8) freeism 2032   2011-04-19 2011-04-19 00:19
땅끝에서 땅끝까지 (4/8) 여행지 : 무위사, 월출산, 금릉경포대 여행일 : 1998/08/06 두륜산 야영장에서의 이틀을 보내고 오늘은 해남, 영암을 거쳐 월출산 남쪽에 위치한 무위사로 향했죠. 해남에서 영암 가는 차는 많이 있었는...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