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사진에는...      > 그림에는...
     
 
 
- 사진에는...
- 그림에는...

사진에는...

대보름 이야기


도시의 철기둥 속으로 오늘이 숨어버리고

도시의 철기둥 속으로 오늘이 숨어버리고

내일을 기다리는 사람들 사이로 달이 떠오른다.

내일을 기다리는 사람들 사이로 달이 떠오른다.


겨울을 태우는 달집처럼 우리의 마음도 활활 타올랐으면...

겨울을 태우는 달집처럼 우리의 마음도 활활 타올랐으면...


작은 초를 바라보는 두 손의 온기로

작은 초를 바라보는 두 손의 온기로 


미지 속의 자비를 기원한다.

미지 속의 자비를 기원한다.


- 2005/02/23, Canon 300D
  정월대보름, 부산 해운대에서 달집태우기, 촛불기원제를 보며...

달집태우기 : 달집사르기라고도 한다. 음력 정월 대보름날 농악대와 함께 망우리를 돌리며 달맞이할 때 주위를 밝게 하기 위해서 청소년들이 대나무로 기둥을 세우고 짚 ·솔가지 ·땔감 등으로 덮고 달이 뜨는 동쪽에 문을 내서 만든 것을 달집이라 한다. 달집 속에는 짚으로 달을 만들어 걸고 달이 뜰 때 풍물을 치며 태운다. 이것은 쥐불놀이나 횃불싸움 등과 같이 불이 타오르는 발양력과 달이 점차 생장하는 생산력에 의탁한 민속놀이다. 달집을 태워서 이것이 고루 잘 타오르면 그해는 풍년, 불이 도중에 꺼지면 흉년이고, 달집이 타면서 넘어지는 쪽의 마을이 풍년, 이웃마을과 경쟁하여 잘 타면 풍년이 들 것으로 점친다. 또한 달집 속에 넣은 대나무가 불에 타면서 터지는 소리에 마을의 악귀들이 달아난다고도 한다. 달집을 태울 때 남보다 먼저 불을 지르거나 헝겊을 달면 아이를 잘 낳고, 논에서 달집을 태우면 농사가 잘된다고 한다. (네이버 백과사전)
조회 수 :
1134
등록일 :
2011.04.30
03:13:03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869&act=trackback&key=dca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869
List of Articles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