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잡문에는...

그런 그를 피하다


왜 그를 피하는가.

그의 얼굴은 언제나 술판이다.

큼지막한 눈엔 술잔이 고여 있고
벌건 두 볼엔 어제의 취기가 여전하다.
어눌한 말 속엔 시큼한 막걸리 냄새가 느껴진다.

그런 그가 술을 마시잖다.

하지만 난 내일 중요한 약속이 있잖던가...
“오늘은 안 되는데...”

순간, 입맛을 다시는 나를 느낀다.
“잠깐! 내일 저녁에 내가 연락할게”

그를 피하는 건 쉬운 일이지만
그에 비친 나를 피하기는 쉽지 않다.

그런 그가 다시 마시잖다.

그런 그와 함께...


- 2004/11/20
  은근히 그의 유혹(?)을 기다리고 있는 건 아닐까...
  그를 보면 술잔에 비친 나를 보는 것 같다. 
  그와 한잔 끝은 언제나 혼미하다. ^^
조회 수 :
1559
등록일 :
2011.05.08
02:03:57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243&act=trackback&key=32e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24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82 그날은... 2011-04-27 1434
81 삼단논법 ! 2011-04-27 1576
80 책속에 길이 있다 2011-04-27 1593
79 비 아래서 2011-04-28 1569
78 책장 속의 나 2011-04-29 1498
77 ZERO 2011-05-07 2228
76 정전 2011-05-08 1557
75 열기 속에서 2011-05-08 1744
74 지하철문고 스럽다 2011-05-08 1540
73 이미지 트레이닝 2011-05-08 1650
72 술 취한 다음날 2011-05-08 1538
71 LP를 기억함 2011-05-08 1539
» 그런 그를 피하다 2011-05-08 1559
69 만년필 2011-05-08 1979
68 눈 내리는 가을 2011-05-09 1674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