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 잡문에는...
- 오늘 하루

잡문에는...

주식은 인내에 투자하는 것 (나의 주식기) 


  코로나가 시작된 2020년 3월을 한 달 정도 앞두고 삼성증권 비대면계좌를 개설했다. 처음으로 구매한 주식은 S사 10주. 각종 유튜브 채널을 보고 내공을 쌓아 드디어, 주주가 되었다.
  사실 몇 년 전에 종목을 하나 추천받아 계좌를 만들어 H사를 100주가량 구매하긴 했지만, 그때는 아무런 정보나 계획 없이 덥석 물어버린 거래였기에 엄청난 손실을 보고 묵혀두고 있는 상태였다. 하지만 올해 초, 코로나가 살금살금 시작되고, 은행 금리가 계속 떨어지다 보니 뭔가 여윳돈을 굴릴 방법을 찾게 되었고, 그렇게 조금씩 찾아보게 된 것이 주식 관련 유튜브 채널이었다.
  박곰희 님께 주식에 대한 이런저런 정보와 방법을 들었고, 달란트에서는 시장의 흐름을 알 수 있었고, 어떤 종목을 살지 결정할 수 있었다. 오르면 팔고 내리면 사야 한다(올팔내사)는 가장 단순하고 심오한 철학을 알려준 야손 형님, 주식과 그 주변의 이야기를 깊고 재미있게 알려준 김작가님, 그리고 어눌한 듯 보이지만 범접하기 힘든 박식함과 털털함으로 가치투자를 실현하는 김정환 님 등에서 많은 것을 보고 배우고 있다.


 · 박곰희TV https://www.youtube.com/channel/UCr7XsrSrvAn_WcU4kF99bbQ
 · 달란트투자 https://www.youtube.com/channel/UCBM86JVoHLqg9irpR2XKvGw
 · 야손TV https://www.youtube.com/channel/UCuhZopGlzAdCdosU2u0lBDA
 · 김작가 TV https://www.youtube.com/channel/UCvil4OAt-zShzkKHsg9EQAw
 · 슈퍼개미김정환 https://www.youtube.com/channel/UCSEp-ioWYHFxSO7OkrQtFhg


  이렇게 코로나의 여파가 절정에 달한 3월 말을 기점으로 S사와 같은 우량주를 조금씩 사모았다. 주식을 하는 사람의 대부분은 돈을 잃는다는 말을 익히 들었기에, 은행 예금처럼 안전한 채권에 절반을 투자했고, 나머지의 반은 S사와 같은 초우량기업을 조금씩 사 모았다. 그리고 5% 이상의 갑작스러운 상승이 있으면 일부를 매도해 약간의 수익도 챙겼고, 수렁에 빠졌던 H사의 손실까지 만회하게 되었다.
  사실 재무제표, PER, ROE는 물론이고 밸류에이션, 펀더멘탈이라는 용어는 잘 와닿지 않았고 이해하기도 힘들었다. 그저 ‘올팔내사’의 원칙에 따라 우량주를 하나씩 모아가는 중인데 이 와중에 얻는 교훈은 서두르지 말고 천천히 둘러가라는 것! 주식이란 바로 인내에 투자해야 한다는 것이다.


  주식을 하면서 하루에도 몇 번씩 주가 창을 열어보고 알지도 못하는 봉차트를 들여다봤다. 내가 주식을 사면 계속 떨어질 것 같았고, 팔려고 하면 계속 오를 것만 같아 쉽게 매수, 매도 버튼을 누르기 힘들었다. “내일이면 더 좋은 값에 살 수 있는 거 아냐?”, “내일이면 더 오를지도 모르는데 지금 팔아도 될까?”라는 생각들이 매 순간을 스쳐 갔다. 주식 몇 주를 가지고 어제를 아쉬워했고, 내일을 두려워했다. 지금 아니면 당장 큰일이라도 날 것 같이 조바심만 가득했다.
  하지만 지나고 생각해보면 언제 저점과 고점이 올지 예측하는 것은 불가능했다. 증권방송과 유튜브에 있는 전문가의 의견도 다 달라고, 생초보인 내가 생각한 것이 맞을 때도 많았다. 매수와 매도 시점을 맞추겠다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이었다.
  또한 주가는 매번 비슷한 패턴을 반복되었다. 주가가 매번 오를 수 없듯이, 늘 하락장만 있는 것도 아니었다. 계속된 횡보가 있으면 언젠가는 호재가 있어 급등했고, 반대 상황도 발생했다. 오늘의 상황은 작년과 비슷했고, 내일이나 다음 달, 내년에도 반복된다는 사실이다.
  그러니 눈앞의 차트에 마음이 잡혀 조급하거나 서두를 필요는 없겠다. 내려가면 올라가고, 올라가면 내려가는 것이 주식의 이치니, 시장의 영향이 적은 우량주를 선택해 내려가면 사고, 오르면 팔면 되지 않을까. 오늘 놓친 기회는 다음에 또 오겠지! 못 사면 안 사면 되지 뭐!


  주식은 인내다. 참고 기다리자. 자신의 기준에 맞춰 행동하자. 오늘의 실수는 내일 만회하면 된다. 성급하고 조급할수록 한발 물러서서 세상을 보자. 순간의 화려함에 취해 모여드는 불나방은 되지말자. 인내에 투자하자.


- 2020/07/26 
  친구에게 댓글로 남겼던 "주식은 인내에 투자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된 글.
  주가를 앞서가되 함몰되지는 말자. 

조회 수 :
28
등록일 :
2020.07.26
22:48:47 (*.109.247.196)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74115&act=trackback&key=435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7411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 주식은 인내에 투자하는 것 (나의 주식기) 2020-07-26 28
96 Nevermind 2020-02-09 63
95 기생충(PARASITE)  2020-02-09 73
94 중고서점의 비밀결사대 2018-08-04 178
93 어쩌다보니 술집 2017-02-04 314
92 도강(2017년 양산 트라이애슬론대회 수영 훈련 참가기) 2017-05-14 492
91 철인3종 놀이마당(2015 경주 트라이애슬론대회 완주기) 2015-09-09 690
90 그날은... 2011-04-27 1402
89 책장 속의 나 2011-04-29 1439
88 마라톤 인생 (2012 춘천마라톤 완주기) [1] 2012-11-06 1442
87 봄날의 수업 2011-05-09 1481
86 2011-05-10 1493
85 스케일링 2011-05-09 1498
84 허리띠의 압박 2011-05-09 1503
83 술 취한 다음날 2011-05-08 1504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