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행복한 교실을 만드는 희망의 심리학

지은이 : 김현수

출판사 : 에듀니티 (2012/12/21)
읽은날 : 2013/02/13


행복한 교실을 만드는 희망의 심리학

   학교에서 근무한지도 올해로 10년을 넘어서는 것 같다. 하지만 학생들에 대한 사랑이나 교사로서의 전문성에 대해서는 아직도 부족한 것이 많음을 느낀다. 그래서 올 한해는 내 개인적인 관심사나 취향보다는 학교와 교육에 대한 책을 많이 볼 계획이다. 냉철하고 진지하게 학교를 관찰하고 나를 돌아봄으로써 내 교육적 역량을 조금이나마 키우고 싶다.

   이런 마음으로 몇 권의 책을 구입했는데 그 중 하나가 <행복한 교실을 만드는 희망의 심리학>이다. 처음에는 단순히 학생 심리에 대한 보고서 정도로 생각하고 선택했는데 책장을 넘기다보니 학생 심리에 대한 깊은 통찰뿐만 아니라 학교나 교실에서 일어날 수 있는 다양한 일들을 사실적으로 제시해 놓았다. 교사와 학생들이 주로 생활하는 교실에서부터 이곳에서 일어나는, 혹은 일어날 수 있는 문제를 문답 형식으로 풀어내면서 그 바탕에 깔린 학생, 학부모, 교사의 심리와 마음가짐을 꿰뚫는다.

   정신과 전문의라는 저자의 이력에서 볼 수 있듯이 평소에 놓치고 지나가버렸거나 간과해버린 내용들을 심층적으로 이해하기 쉽게 설명했다. 전문용어나 어려운 말없이도 이렇게 상황을 묘사하고 설명할 수 있다는 것이 놀라울 정도다. 보통 교육 전문가라는 명함을 달고 쓴 교육서를 보면 지나치게 이론적이거나 전문적이어서 현실과의 괴리감이 발생하기 마련인데 이 책은 교육 현장에서 자주 마주치는 사건들의 이면을 시원하게 긁어줬다. 아마도 정신과 의사라는 경력에다 '성장 학교 별'을 설립했던 저자의 이력이 글을 더 깊이 있게 만드는 것 같다.

   초, 중, 고등학교의 모든 교사나 학부모에게 도움이 되겠지만 특히 초등학교 교사에게 도움이 클 것 같다. 유년시절 가정에서부터 습득한 생활습관들은 초등학교라는 첫 집단생활을 통해 체계화되기 때문에 그 중요성이 더한 것 같다.

  올 해(2013년)는 2학년 담임을 맞았다. 철없는 고1이나 학교의 울타리를 뛰어넘어 버리는 고3과는 달리 고등학교 생활의 열매가 영그는 학년이다. 특히 내가 있는 특성화 고등학교의 경우 취업이나 진학과 같은 인생살이에서의 중요한 경험과 선택이 있다. 우리 아이들이 자신을 바로알고 현실에 충실하되, 미래에 대한 준비도 게을리 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분류 :
인문
조회 수 :
3010
등록일 :
2013.02.13
12:27:16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60990&act=trackback&key=3c0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6099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345 한국 시간을 파는 상점 - 김선영 2014-07-15 1611
344 한국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 이경해 2014-05-29 3302
343 외국 책 먹는 여우(Herr Fuchs Mag Bücher!) - 프란치스카 비어만(Franziska Biermann) 2014-05-13 2827
342 외국 허클베리 핀의 모험(Adventures of Huckleberry Finn) - 마크 트웨인(Mark Twain) 2014-04-19 2681
341 인문 돌아온 외규장각 의궤와 외교관 이야기 - 유복렬 2014-04-14 2058
340 외국 벤자민 버튼의 기이한 사건( The Curious Case of Benjamin Button) - F. 스콧 피츠제럴드(F. Scott Fitizgera... 2014-01-25 2685
339 인문 내 아이를 바꾸는 아빠의 말 - 김범준 2014-01-25 2730
338 인문 징비록(懲毖錄) - 유성룡 2014-01-12 2733
337 한국 살인자의 기억법 - 김영하 2013-12-12 3377
336 한국 28 - 정유정 2013-11-07 2778
335 산문 교사도 학교가 두렵다 - 엄기호 2013-10-11 2546
334 외국 롤리타(Lolite) - 블라디미르 나보코프(Vladimir Nabokov) 2013-10-03 2605
333 외국 인간 실격(人間失格) - 다자이 오사무(太宰治) 2013-09-10 2663
332 한국 달콤한 나의 도시 - 정이현 2013-07-10 2851
331 외국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Die Leiden des jungen Werthers) - 요한 볼프강 폰 괴테(Johann Wolfgang von Goethe) 2013-07-06 2802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