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주머니 속의 고래


지은이 : 이금이
출판사 : 푸른책들 (2006/12/20)
읽은날 : 2009/06/15


주머니 속의 고래 너무 편하게 살아왔다는 생각이 앞선다. 아무런 어려움 없이 지금의 평온함을 얻은 것 같다. 칠흑 같은 어두운 골짜기를 내려가 보지 못했으니 언덕위의 비치던 화사한 햇빛의 가치를 모르고 살아왔는지도 모르겠다.
여기에 각자의 상황에 힘들어하는 젊은이들이 있다. 물론 그 깊이와 강도는 다르다 하더라도 나름의 고뇌를 안고 살아가는 힘겨운 ‘젊음’이 있다. <주머니 속의 고래>에서는 그런 젊음 뒤에 숨어있는 아픔을 하나씩 들춰낸다.
부모의 기대와는 달리 말쑥한 외모를 통해 연예인이 되려는 민기, 얼굴에 있는 큰 점처럼 입양아라는 꼬리표를 가슴에 품고 사는 준희, 할머니와 자신을 팽개친 체 노래에만 미쳐 돌아다니는 엄마를 둔 연호, 이들의 이야기를 음악이라는 공통주제를 통해 하나씩 둘려준다.
그러면서 사회의 어두운 면이나 모순점을 슬쩍 보여주기도 한다. 돈이면 다 되는 물질만능주의를 비꼬기도 하고 실력보다는 외모가 더 평가받는 연예계의 이면을 보여주기도 한다. 청소년의 눈에 비친 어른들의 세상이 부끄럽게 다가온다.


하지만 전체적으로 조금은 밋밋한 느낌이다.
앞서 읽은 <뚱보, 내 인생>이 거친 로드무비라면 <주머니 속의 고래>는 말끔하게 정돈된 계몽영화를 연상하게 된다. 너무나 잘 맞춰진 스토리와 눈시울이 붉어질 정도의 적당한 감동, 그리고 해피엔딩! 물론 등장하는 청소년들의 복잡하고 미묘한 갈등 상황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뻔-히 예상되는 결말에 조금은 식상하게 된다. 자극적인 스토리와 액션에 길들여진 탓인지 모르겠지만 흔히 보는 청소년 드라마의, ‘권선징악’을 벗어나지 못한 것 같아 조금은 아쉽다.


어쨌든 재미와 감동이 잘 버무려진 좋은 책임에는 틀림이 없다. 청소년 개개인이 갖는 고뇌의 무게를 그들의 언어로 잘 표현해 자신뿐만 아니라 주변의 상황에까지 눈을 돌릴 수 있는 여유를 주는 것이 이 책의 가장 큰 매력이지 싶다.
청소년들이여 고개를 들어 하늘을 보자, 자신만의 고래 한 마리를 가슴속에 지니고 살자!

분류 :
한국
조회 수 :
3926
등록일 :
2011.05.09
22:22:09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695&act=trackback&key=e72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69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255 외국 파라다이스 (Paradis sur Mesure)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2011-05-09 8619
254 한국 병신과 머저리 - 이청준 2011-05-09 8441
253 한국 강남몽 - 황석영 2011-05-09 6534
252 한국 A (에이) - 하성란 2011-05-09 8524
251 인문 심리학, 배신의 상처를 위로하다 (The Gift of Betrayal) - 이브 A. 우드 (Eve A. Wood) 2011-05-09 7319
250 산문 못 가본 길이 더 아름답다 - 박완서 2011-05-09 7879
249 외국 빅 픽처 (The Big Picture) - 더글라스 케네디 (Douglas Kennedy) 2011-05-09 6951
248 인문 커피북 (The Coffee Book) - 니나 루팅거 (Nina Luttinger), 그레고리 디컴 (Gregory Dicum) 2011-05-09 6312
247 인문 9시의 거짓말 - 최경영 2011-05-09 8392
246 인문 왜 사람들은 싸우는가? (Why Men Fight) - 버트런드 러셀 (Bertrand Russell) 2011-05-09 6386
245 인문 르 코르뷔지에의 동방여행 (Le Voyage d'Orient) - 르 코르뷔지에(Le Corbusier) 2011-05-09 8051
244 사람 사랑의 승자 - 오동명 2011-05-09 5877
243 산문 파리는 깊다 - 고형욱 2011-05-09 6645
242 인문 과일 사냥꾼 (The Fruit Hunters) - 아담 리스 골너 (Adam Leith Gollner) 2011-05-09 5986
241 인문 행복의 정복 (Conquest Of Happiness) - 버트런드 러셀 (Bertrand Russell) 2011-05-09 7657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