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지은이 : 조세희
출판사 : 이성과 힘 (1978/06/05)
읽은날 : 2000/11/02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마지막 페이지를 읽었다. 하지만 오늘 다시 읽기 시작한다.
부분부분의 에피소드가 거대한 줄기를 만들면서 하나의 소설이 된다. 그래서 첨엔 좀 이해가 어려웠지만 책을 읽은 후에는 이 모든 게 하나의 문장으로 느껴진다.
하지만 줄거리는 알았지만 내용에 대한 이해는 좀 부족한 느낌... 마치 앙꼬없는 붕어빵을 먹은 느낌. 그래서 좀더 진지하게 느껴보기 위해 다시 읽기로 했다.
좀더 천천히, 마음으로 읽어봐야겠다.


...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노동, 기업, 사회, 공장, 환경, 가난...
곰곰이 생각해 봐야 할 것들... 행복동에서 은강시로 이주한(이주당한) 난쟁이 가족과 그 주변인물들을 통해 평소 우리가 '평화롭게' 안주해온 현실에 대해 균형감각을 되찾을 수 있게 해 준다.
영화 "아름다운 청년 전태일"에서 느낄 수 있었던 안타까운 모습(노동과 착취, 그리고 가난)들이 이 책에서 볼 수 있다.


생각의 균형과 조화...
사회에서 소외되어지는 타원체의 테두리. 내부에서 밀려난 죽은 세포가 쌓여 이뤄진 껍질. 하지만 그 테두리가 없다면 이 사회의 구성은 그 받침대를 잃고 모두 흐트러져 버릴 것인데...
껍데기... 감각을 잃어버려 각질화된 테두리를 감추기보다는 내부와 잘 조화시켜 하나의 전체로 인식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
우리 모두 불완전한 인격체인 한 명의 '난장이'로써 완전한 사회로 나아갈 수 있는 포용과 신뢰가 필요한 것 같다.
하지만 비교적 평온하게 살아온 나에게는 이런 치열함을 몸으로 느끼기에는 부족한 느낌이다. (그래서 책이 더 필요한지 모르겠다.)

70년대 우리 문학을 대표하는 작품, 신입생이 들어오면 대학 선배들이 한번쯤 권하는 책이라는 말을 어디선가 들었다.
초판이 78년 6월 5일...

70년대 이후 많은 부분에서 발전되었고 개선되었다지만 아직도 부족하고 불평등한 점이 많은 사회. 우리사회의 모순과 부조리한 모습도 한번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
나는 좀 늦은 감이 있지만 아직 사회에 대해 잘 알지 못하는 사회 초년생들이 한번쯤 음미해봄직한 책인 것 같다.


오늘을 비추는 거울이면서 그 시대(70년대)를 들여다 볼 수 있는 천리안과도 같은 책이면서 다시 한번 나 자신과 우리사회를 되돌아보게 하는 책이다.
'앞으로, 앞으로!' 만 외치며 달려가는 현실 속에서 우리들에게 좌, 우를 둘러볼 수 있는 여유를 주는 책...


난쟁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분류 :
한국
조회 수 :
5602
등록일 :
2011.04.21
10:06:48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536&act=trackback&key=c2d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53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305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2011-04-08 5795
304 인문 스위치 (Switch) - 칩 히스 (Chip Heath), 댄 히스 (Dan Heath) 2011-05-11 5782
303 산문 수필 - 피천득 2011-04-07 5749
302 외국 돈키호테 (El Ingenioso Hidalgo Don Quixote de La Mancha) - 미겔 데 세르반테스 (Miguel de Cervantes S... 2012-02-29 5747
301 외국 뇌 (L'Ultime Secre)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2011-04-28 5729
300 외국 호밀밭의 파수꾼 (The Catcher in the Rye) - 셀린저 (J.D.Salinger) 2011-04-09 5722
299 한국 고래 - 천명관 2012-02-12 5718
298 사람 사랑의 승자 - 오동명 2011-05-09 5718
297 산문 월든 (Walden) - 헨리 데이빗 소로우 (Henry David Thoreau) 2011-04-07 5692
296 산문 무소유 - 법정 2011-04-06 5678
295 산문 나는 걷는다 붓다와 함께 - 청전 스님 2012-07-15 5677
294 외국 동물농장 (Animal Farm) - 조지 오웰 (George Orwell) 2011-05-11 5637
293 외국 마법의 공원 (Il Cerchio Magico) - 수산나 타마로 (Susanna Tamaro) 2011-04-12 5636
» 한국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 조세희 2011-04-21 5602
291 만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 박흥용 2011-05-09 5572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