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지은이 : 막시무스 (이근영)
출판사 : 갤리온 (웅진씽크빅 단행본 그룹, 2006/07/21)
읽은날 : 2007/12/05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여기저기서 긁어모은 명언들이 일관성 없이 나열된다. 아무 생각 없이 읽다보면 다 좋은 말인 것 같지만 찬찬히 훑어보면 여느 말과 다르지 않다. ‘막시무스’라는 필명의 저자가 늘어놓은 명언은 읽는 이의 의도와 현재의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받아들여진다.


“높이 나는 새가 멀리 본다? 그럼 낮게 날면 아무런 희망도 없단 말이야? 아닌지, 낮게 날면 자세히 볼 수 있잖아. 최소한 자신에게는 충실할 수 있잖아. 그래도 이상을 크게 잡아야 좀 더 성공할 수 있지 않을까? 그러자면 결국은 내 친구들을 밟고 올라서는 방법뿐이잖아. 그렇다고 낮게 날아가는게 정답일까? 어쩌면 낮게 난다는 것은 현실에 안주하며 적당히 타협하며 살겠다는 비겁한 변명밖에 안되겠지. 아이쿠 머리야... 난 새처럼 단순하지가 않거든~” (프리즘 생각)


‘명언’, ‘위인’이라는 틀에 갇혀 무조건 받아들이고 수용해야 한다는, 아니 그래야 할 것 같은 갑갑함이 엄습한다. 인생은 몇 개의 공식으로 답을 구할 수 있는 산수문제가 아니다. 몇 마디의 명언에 의지해 답을 구하기에는 우리의 삶은 너무 복잡하다.
하긴... 얼마나 복잡했으면 이런 유의 단순한 책들이 끊임없이 나오는가 말이다...


작게 읽고 많이 생각했지만 별반 남는 것은 없다.

분류 :
산문
조회 수 :
4031
등록일 :
2011.05.06
21:41:39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148&act=trackback&key=bdb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14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227 한국 연어 - 안도현 2011-04-10 4676
226 외국 까트린 이야기(발레소녀 카트린, Catherine Certitude) - 파트릭 모디아노 (Patrick Modiano) 2011-04-12 4667
225 산문 무량수전 배흘림기둥에 기대서서 - 최순우 2011-04-27 4663
224 한국 즐거운 나의 집 - 공지영 2011-05-06 4629
223 사람 텐징 노르가이(Tenzing : Hero of Everest) - 에드 더글러스(Ed Douglas) 2011-06-08 4621
222 외국 케스 - 매와 소년 (A Kestrel for Knave) - 배리 하인즈 (Barry Hines) 2011-04-12 4610
221 외국 독일인의 사랑 (Deutsche Liebe) - 막스 뮐러 (Friedrich Max Mu"ller) 2011-04-08 4595
220 산문 도적놈 셋이서 - 천상병, 중광, 이외수 2011-04-08 4575
219 산문 교실 이데아 - 최병화 2011-04-21 4574
218 산문 학교종이 땡땡땡 - 김혜련 2011-04-28 4572
217 한국 개 - 김훈 2011-05-04 4558
216 한국 망하거나 죽지 않고 살 수 있겠니 - 이지형 2011-05-04 4558
215 한국 장외인간 - 이외수 2011-05-03 4556
214 산문 개인독립만세 - 김지룡 2011-04-21 4546
213 산문 산거일기 - 김달진 2011-04-08 4533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