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뚱보, 내 인생 (La Vie, en Gros)


지은이 : 미카엘 올리비에 (Mikael Ollivier)
옮긴이 : 조현실
출판사 : 바람의 아이들 (2004/06/26)
읽은날 : 2009/06/10


뚱보, 내 인생 뚱보, 벵자멩이 털어놓는 고달픈(?) 인생사!
사춘기 소년, 벵자멩의 눈과 입을 통해 뚱보의 일상을 날카롭고 재치 있게 털어놓는다. 뚱보로 살아보지 않은 사람들은 미처 몰랐던 ‘그들만의 고뇌’가 진솔하게 펼쳐진다.
나 역시 날씬한 편은 아니기에 그의 고백을 예사로 넘기지 못하고 많은 부분에 공감하게 된다. 잊고 지내왔던 ‘뚱뚱이’의 기억에 미소 짓는가 하면 이로 인해 느꼈던 부끄러움에 씁쓸해진다.


하지만 먹는 즐거움이 최고의 낙인 벵자멩에게도 사랑의 화살은 피해갈 수 없는 법. 한 마을에 사는 클레르에게 잘 보이기 위해 다이어트를 결심한다. 사랑을 무기로 음식과의 사투를 벌인다. 벵자멩 파이팅, 다이어트 파이팅!!!
설레던 풋사랑의 두근거림이 책장 사이에 가득하다. 클레르와의 미묘한 감정놀이에 나의 가슴도 덩달아 두근거린다. 첫사랑에게 꽃을 전하던 순간이며 그녀의 손에 살며시 내 손을 올려놓던 날이며, 그날의 두근거림이 이 책을 통해 깨어나는 것 같다.


그러나 아버지의 생일날, “딱 하나만”하는 생각으로 집어든 디저트를 시작으로 모든 것이 엉망이 되어버린다. 머리엔 온통 먹을거리로 가득차고 음식과의 타협은 늘어가기 시작한다. 결국 줄어들기 시작한 체중도 멈춰서기에 이른다.
더욱이 짝사랑하던 클레르에게 사랑하지 않는다는 편지를 받고는 자포자기 상태까지 치닫게 되는데...


뚱보라는 소재를 통해 청소년기의 성장통을 그려낸 소설로 청소년 특유의 발란하면서도 직설적인 문체가 매력적이다. 시간가는 줄 모르고 벵자멩의 일상에 귀를 기울이다보면 어느새 청소년기의 고민과 사랑에 공감하게 된다.
프랑스가 배경이 되었기에 성적인 부분에서 지나치게 개방적인 모습이 조금 당황스럽기는 하지만 그 속에 숨겨진 청소년의 인생사는 어느 나라든 다 비슷한 것 같다. 공부 못지않게 성에 눈뜨기 시작한 시기에 맞게 되는 이성과의 관계는 어쩌면 그들 최고의 화두일 것이다. 또한 편리하게 먹을 수 있는 페스트 푸드의 폭격 앞에 건강을 지켜내는 것 또한 세계적 관심사가 되었다. 이런 이슈를 적당히 버무려 맛깔스럽게 요리한 작가의 능력에 감탄하게 된다.


거기다 조현실 님의 매끄러운 번역이 외서라는 느낌을 잊게 만든다. 뚱뚱이 소년의 고민 상담을 듣는 것처럼 사실적이고 꾸밈이 없다. 물론 여러 상을 수상한 원작의 우수함도 있겠지만 번역가의 매끄러운 손길을 거치지 않았다면 느끼기 어려웠으리라.


솔직하게 쓰인 한편의 일기를 보는 듯 했다. 즐겁고 유쾌하지만 깊이가 있는 진짜 일기 말이다.
수줍은 미소와 함께 육중한 몸으로 뒤뚱거리며 다가오는 벵자멩을 보는 것 같다. 그의 다이어트에 힘찬 박수를 보내며 클레르와의 사랑 역시 아름답게 꾸려나가길 바란다.

분류 :
외국
조회 수 :
4882
등록일 :
2011.05.09
22:21:25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681&act=trackback&key=114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68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74 외국 운명 (Sorstalansag) - 임레 케르테스 (Imre Kertesz) 2011-04-30 3836
73 외국 향수 (Das Parfum) - 파트리크 쥐스킨트 (Patrick Suskind) 2011-04-17 3849
72 외국 그리스 인 조르바 (Vios ke Politia tu Aleksi Zorba ) - 니코스 카잔차키스 (Nikos Kazntzakis) 2011-04-25 3883
71 외국 장미의 이름 (Il Nome della Rosa) - 움베르토 에코 (Umberto eco) 2011-05-01 3913
70 외국 데미안 (Demian) - 헤르만 헤세 (Hermann Hesse) 2011-05-09 3914
69 외국 앵무새 죽이기 (To Kill a mockingbird) - 하퍼 리 (Harper Lee) 2011-04-28 3915
68 외국 난초도둑 (The Orchid Thief) - 수잔 올린 (Susan Orlean) 2011-04-30 3966
67 외국 다빈치 코드 (The Da Vinci Code) - 댄 브라운 (Dan Brown) 2011-04-30 3967
66 외국 냉정과 열정사이 (冷靜と情熱のあいだ ) - 츠지 히토나리 (つじ仁成), 에쿠니 가오리 (江國香織) 2011-05-03 3974
65 외국 프랑켄슈타인 (Frankenstein) - 메리 셜리 (Mary Wollstonecraft Shelley) 2011-05-09 4003
64 외국 드라큘라 (Dracula) - 브램 스토커 (Bram Stoker) 2011-04-21 4036
63 외국 아름다운 비행 (The Great Wing) - 루이스 A. 타타글리아 (Louis A. Tartaklia) 2011-04-25 4042
62 외국 타임머신 (The Time Machine) - 허버트 조지 웰즈 (Herbert George Wells) 2011-05-09 4068
61 외국 여자는 두번 울지 않는다 (The Best Laid Plans) - 시드니 셀던 (Sidney Sheldon) 2011-04-27 4084
60 외국 창가의 토토 (窓ぎわのトットちゃん) - 구로야나기 테츠코 (黑柳徹子) 2011-04-21 4099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