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원미동 사람들

지은이 : 양귀자

출판사 : 살림 (1987/11/18)

읽은날 : 2012/07/04


원미동 사람들  

  서쪽으로 구월산(지금은 윤산)을 끼고 있는 금사동은 부산이라고는 하지만 2,30분은 버스를 타고나가야 시내에 닿을 수 있는 변두리에 속했다. 버스는 동상동 고개를 넘어오는 79번과 연산동을 거쳐 시내로 바로 이어지던 99번이 전부였고 아이들이 뛰어놀던 골목길은 아직 포장이 되지 않은 울퉁불퉁한 흙길이었다. 하지만 7,80년대 공업화와 맞물려 각종 공장들이 많이 들어선 탓에 거주인구는 상대적으로 많았다. 그러다보니 도로와 맞닿은 시장은 언제나 북세통이었다.
  여기서 유년시절의 대부분을 보냈기에, 지금 살고 있는 도심의 아파트 숲에 비하면 상당히 애착이 가는 곳이다. 거기다 현재 몸담고 있는 직장마저도 이곳에 있으니 '금사동'은 단순한 지명을 넘어 내 정신의 일부와 같은 곳이 되어버렸다.
 
  양귀자님은 부천의 작은동네, 원미동을 소재로 총 열한편의 단편소설을 연작으로 묶었다. 서울에서 밀려난, 혹은 입성을 꿈꾸는 우리의 소시민들이 머물던 공간으로 소설을 통해 처음 알게 되었지만 그 느낌과 분위기는 내 어린날의 동네와 크게 다르지 않았다. 미래를 꿈꾸며 현재를 감네하는 공간이랄까, 우리 아버지, 어머니들이 웃고 울면서, 때로는 싸우면서 살아왔던 모습들이 옴니버스 영화처럼 잔잔하게 펼쳐졌다.
 
  오늘도 금사동으로 출근한다. 어릴적 옛 기억과는 많이 달라져버렸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살아가는 생활 터전이다. 희망과 절망이 공존한 체 이상과 현실을 오가며 살아가는 우리들의 현재 모습이다. 사는 방식이 달라졌을 뿐 어제의 모습은 오늘에도 여연한 것 같다. 늘 웃음 가득한 동네가 되었으면 좋겠다.

분류 :
한국
조회 수 :
6760
등록일 :
2012.07.05
23:54:00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4008&act=trackback&key=376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4008

이재봉

2012.07.13
13:27:12
(*.157.221.79)

1990년 경남공고 독서토론회에 참가하면서 읽었던 <원미동 사람들>.

안경 낀 아저씨랑 꼬마... 이름이 옥자였나?

MBC 베스트셀러극장 등에서도 몇 번 봤던 기억이 나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319 인문 커피북 (The Coffee Book) - 니나 루팅거 (Nina Luttinger), 그레고리 디컴 (Gregory Dicum) 2011-05-09 6126
318 인문 철학 콘서트 - 황광우 2011-05-09 6109
317 한국 워낭 - 이순원 2011-05-09 6097
316 외국 잃어버린 것들의 책 ( The Book Of Lost Things) - 존 커널리 (John Connolly) 2012-01-24 6088
315 한국 청춘공화국 - 김홍신 2011-04-07 6026
314 산문 사라져가는 오지마을을 찾아서 - 이용한, 심병우 2011-04-07 6016
313 산문 선방일기 - 지허 2011-05-09 6003
312 한국 칼 - 이외수 2011-04-07 5931
311 인문 특강 - 한홍구의 한국 현대사 이야기 - 한홍구 2011-05-09 5878
310 산문 실크로드 - 정목일 2011-06-30 5853
309 인문 우리는 10분에 세 번 거짓말한다 (The Liar in Your Life) - 로버트 펠드먼 (Robert Feldman) 2011-05-09 5822
308 인문 과일 사냥꾼 (The Fruit Hunters) - 아담 리스 골너 (Adam Leith Gollner) 2011-05-09 5809
307 외국 비둘기 (Die Taube) - 파트리크 쥐스킨트 (Patrick Suskind) 2011-04-13 5784
306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2011-04-08 5774
305 인문 교양인의 행복한 책읽기 - 정제원 2011-05-09 5766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