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지은이 : 막시무스 (이근영)
출판사 : 갤리온 (웅진씽크빅 단행본 그룹, 2006/07/21)
읽은날 : 2007/12/05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여기저기서 긁어모은 명언들이 일관성 없이 나열된다. 아무 생각 없이 읽다보면 다 좋은 말인 것 같지만 찬찬히 훑어보면 여느 말과 다르지 않다. ‘막시무스’라는 필명의 저자가 늘어놓은 명언은 읽는 이의 의도와 현재의 상황에 따라 다양하게 받아들여진다.


“높이 나는 새가 멀리 본다? 그럼 낮게 날면 아무런 희망도 없단 말이야? 아닌지, 낮게 날면 자세히 볼 수 있잖아. 최소한 자신에게는 충실할 수 있잖아. 그래도 이상을 크게 잡아야 좀 더 성공할 수 있지 않을까? 그러자면 결국은 내 친구들을 밟고 올라서는 방법뿐이잖아. 그렇다고 낮게 날아가는게 정답일까? 어쩌면 낮게 난다는 것은 현실에 안주하며 적당히 타협하며 살겠다는 비겁한 변명밖에 안되겠지. 아이쿠 머리야... 난 새처럼 단순하지가 않거든~” (프리즘 생각)


‘명언’, ‘위인’이라는 틀에 갇혀 무조건 받아들이고 수용해야 한다는, 아니 그래야 할 것 같은 갑갑함이 엄습한다. 인생은 몇 개의 공식으로 답을 구할 수 있는 산수문제가 아니다. 몇 마디의 명언에 의지해 답을 구하기에는 우리의 삶은 너무 복잡하다.
하긴... 얼마나 복잡했으면 이런 유의 단순한 책들이 끊임없이 나오는가 말이다...


작게 읽고 많이 생각했지만 별반 남는 것은 없다.

분류 :
산문
조회 수 :
4041
등록일 :
2011.05.06
21:41:39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148&act=trackback&key=034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14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67 산문 여자도 여자를 모른다 - 이외수 2011-05-06 3719
66 산문 나는 아직도 스님이 되고 싶다 - 최인호 2011-04-13 3738
65 산문 나는 산으로 간다 - 조용헌 2011-04-18 3754
64 산문 물소리 바람소리 - 법정 2011-04-27 3790
63 산문 어느 날 사랑이 - 조영남 2011-05-09 3799
62 산문 자전거 여행 - 김훈 2011-04-21 3843
61 산문 강산무진 - 김훈 2011-05-09 3850
60 산문 홀로 사는 즐거움 - 법정 2011-05-01 3904
59 산문 한낮의 별빛을 너는 보느냐 - 천상병 2011-04-11 3992
» 산문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 막시무스 (이근영 2011-05-06 4041
57 산문 오늘은 다르게 - 박노해 2011-04-17 4065
56 산문 길 위에서 띄운 희망편지 - 김형오 2011-05-09 4077
55 산문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하여 - 김훈 2011-05-03 4089
54 산문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 안도현 2011-04-10 4104
53 산문 산중 일기 - 최인호 2011-05-09 4126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