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자유에의 용기


지은이 : 마광수
출판사 : 해냄 (1998/12/05)
읽은날 : 1999/07/15


자유에의 용기 "`실용적 쾌락주의에 바탕을 둔 자유주의`를 주장 보급해온 저자가 자신의 생각과 가치관을 잘 담고 있는 100여 편의 에세이를 모아 엮은 책으로 `교훈`이 아닌 `쾌락`을 문학의 궁극적 효용으로 삼는 문학관을 비롯해 위선과 가식, 이중성에 대한 비판 글들이다."


단순하게 '음란한 섹스 이야기만 쓰는 좀 이상한 교수', '섹스라는 대중적 관심으로 책만 팔아먹겠다는 글쟁이' 라고만 생각했던 마광수 교수에 대한 나의 생각이 너무 섣부른 판단이었다는 생각에 죄송스런 마음까지 든다.


자유에의 용기...
내가 가졌던 성과 섹스의 의미를 좀더 천천히 되짚어 볼 수 있는 기회가 된 듯 하다.
멋지다. 어쩌면 우리시대의 몇 안되는 '살아있는 교수님'이라는 생각이 든다. 주위 환경의 눈칫밥만 늘어 소심할대로 소심해진 교수님(몇몇의), 사회의 윗분(?)들과 같이 기존의 도덕적, 사회적으로 공인된 '정답'만을 생각 없이 떠벌리기보다는 자신의 생각을 소신 있게 밀고 나가는 그 당당함(솔직함)이 보기 좋다.
약간의 과격하고 지나친 감은 있다. 하지만 지금에 와서 뭘 어떻게 할 수 있단 말인가... 점잖은 말로 백번 떠들어 본들 귀 기울여 듣는 사람은 없다. 어쩌면 이런 점잖고, 격식있는 말보단 한마디의 가시가 담긴 욕설이 사람과 사회를 일깨우는데 일침을 가할 수 있으리라. 바로 이런 일침을 가할 수 있는 책이 '자유에의 용기'라 생각한다.


실용적 쾌락주의... 성과 쾌락을 인정하는 사회 분위기와 이를 자연스럽게 받아들이고 추구하는 삶을 강조한다. 그래서 인간 본연의 개인적 '즐거움'을 추구할 때 그 사회는 밝아지고 건전해진다는 이야기다. 지금까지의 유교적 사고방식에 물든 우리들의 음성적 성 관습에 대해 양성적이고 도전적인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기존의 성에 관한 수동적인 고정관념의 낡은 껍질이 벗겨지는 느낌으로 새로운 시각과 형식을 느낀다.


하지만 사회의 모순적인 현상을 금기시되는 섹스에서만 찾으려는 경향은 사회를 단순히 성과 연결지어진 욕구불만의 해소를 위한 장소로만 보는 것 같아 좀 아쉬움이 남는다.
그리고 혁신적, 파격적(?)인 성문화를 주장하면서 전통적이거나 도덕적인 가치를 너무 지나치게 부정하는 건 아닌지 하는 생각도 든다. 도덕적 전통윤리에 얽매여 조선시대 사람으로 살아간다는 것도 우습지만, 전통은 무조건 악습이라는 공식은 좀 지나친 감이 없질 않다.
좀 더 두루뭉수리한, 포용적인 생각으로 성과 생활이 자연스럽게 하나되는 어울림이 더 좋을 듯 싶다.
그러기 위해서는 급진적, 이분법적 방법도 좋겠지만 시간과 함께 사회의 두루두루를 지켜볼 수 있는 관심과 여유가 필요한 것 같다.


그래도, 그래도...역시나 좋다.
싸이코 중에서도 알맹이가 있는 싸이코(자기 생각이 있는)를 만난 기분이랄까...
이런 싸이코 집단이 많이 생기고, 힘을 가질 때,
그래서 여러 사람의 목소리가 다 힘을 가지고 사회를 바꾸나갈 수 있을 때
우리 사회는 좀 더 참신해지고, 즐거워질 수 있으리라.


기다란 손톱과 찟어진 미니스커트의 섹시한 아가씨도 좋지만
짧은 손톱과 단정한 청바지의 수수한 아가씨도 좋다... ...

분류 :
한국
조회 수 :
4068
등록일 :
2011.04.12
11:08:35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408&act=trackback&key=2ca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40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sort 날짜 최근 수정일
8 한국 파과 - 구병모 freeism 574   2015-11-07 2016-06-13 21:28
파과 지은이 : 구병모 출판사 : 자음과모음(2013/08/05) 읽은날 : 2015/11/06 65세의 노부인, 조각은 오늘도 방역 작업을 마쳤다. 하지만 여기서 말하는 방역이란 쥐나 바퀴벌레를 잡는 일이 아니라 의뢰인의 요청을 받고 사람을 ...  
7 한국 종의 기원 - 정유정 freeism 538   2016-06-09 2016-06-13 21:26
종의 기원 지은이 : 정유정 출판사 : 은행나무(2016/05/14) 읽은날 : 2016/06/07 "유진은 포식자야. 사이코패스 중에서도 최고 레벨에 속하는 프레데터." (p259) '존속 살해'라는 충격적인 소재가 남긴 것은 무엇인가. 살인자의 손에...  
6 한국 채식주의자 - 한강 freeism 1332   2016-07-07 2016-07-07 23:57
채식주의자 지은이 : 한강 출판사 : 문학동네(2007/10/30) 읽은날 : 2016/06/29 2016년 6월, 한강의 <채식주의자>가 노벨문학상, 프랑스의 콩쿠르상과 더불어 세계3대 문학상이라는 맨부커상을 수상했다는 소식이 날아들었다. 방송에서는...  
5 한국 오직 두 사람 - 김영하 freeism 628   2018-08-04 2018-08-05 10:17
오직 두 사람 지은이 : 김영하 출판사 : 문학동네(2017/05/25) 읽은날 : 2018/08/04 거의 백만 년 만에 읽은 책이다. 이런 저런 핑계와 게으름으로 한번 멀어져버린 책은 쉽게 가까워지지 않았다. 마음 속 한구석에는 책을 읽어...  
4 한국 82년생 김지영 - 조남주 freeism 564   2018-08-26 2018-08-30 16:59
82년생 김지영 지은이 : 조남주 출판사 : 민음사(2018/10/14) 읽은날 : 2018/08/26 “아이가 있는 여자로 산다는 것이 어떤 것인지 알게 되었다. 사실 출산과 육아의 주체가 아닌 남자들은 나 같은 특별한 경험이나 계기가 없는...  
3 한국 뜨거운 피 - 김언수 freeism 712   2016-10-27 2016-10-27 22:54
뜨거운 피 지은이 : 김언수 출판사 : 문학동네(2016/08/20) 읽은날 : 2016/10/23 어릴 적 엄마 손을 잡고 부산 송도해수욕장을 자주 갔었다. 같은 부산이라지만 우리 집과는 정 반대 방향인 남서쪽 끝에 위치하고 있어 대...  
2 한국 아몬드 - 손원평 freeism 533   2019-01-22 2019-02-04 00:08
아몬드 지은이 : 손원평 출판사 : 창비(2017/03/31) 읽은날 : 2019/02/21 "알렉시티미아, 즉 감정 표현 불능증은 1970년대 처음 보고된 정서적 장애이다. 아동기에 정서 발달 단계를 잘 거치지 못하거나 트라우마를 겪은 경우, 혹...  
1 한국 달 너머로 달리는 말 - 김훈 freeism 2   2020-08-09 2020-08-09 10:14
달 너머로 달리는 말 지은이 : 김훈 출판사 : 파람북(2020/06/05) 읽은날 : 2020/08/08 문장은 전투와 같고, 표현은 양보할 수 없다. - <말 너머로 달리는 말>, 김훈 소설책의 날개지에 적힌 작가의 말로 이 한 문장으로 <달 ...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