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바리데기


지은이 : 황석영
출판사 : 창비 (2007/07/13)
읽은날 : 2008/06/11


바리데기 “‘바리’를 ‘버리다’의 뜻으로 해석하여 무가의 내용대로 ‘버린 공주’로 보기도 하고, 한편으로는 ‘바리’를 ‘발’의 연철음으로 본다면 ‘발’은 우리말에서 광명 또는 없던 것을 새로 만들어낸다는 생산적인 뜻이 있는 말이지요. 그러므로 ‘광명의 공주’ ‘생명의 공주’ ‘소생의 공주’라는 뜻도 있겠지요. 그리고 접미사 ‘데기’는 주로 부녀자를 낮춰 가리키며 ‘부엌데기’ ‘소박데기’와 같이 쓰이는 말입니다.”
(작가 인터뷰 중에서)


1990년대 북한 청진, 위로 여섯 명의 언니가 있는 바리는 태어나자마자 산에 버려졌지만 집에서 키우던 흰둥이(개)에 의해 무사히 집으로 돌아온다. 그녀는 남다른 신기(神氣)로 죽은 사람이나 동물과도 의사소통을 하는 등 신기한 영적능력을 보여준다.
하지만 외삼촌의 탈북을 계기로 바리 가족은 뿔뿔이 흩어지게 되고 그녀도 중국과 영국을 전전하며 힘든 생활은 해나간다.


한국전쟁 이후 계속되는 폐쇄정책과 군비증강으로 식량사정이 나빠져 굶어 죽는 사람이 부지기수였다는 90년대의 북한, 그 금지된 땅에서 살아가는 주민들의 실상이 적나라하게 그려진다. 그리고 중국, 영국, 중동 등 세계로 무대를 넓혀 전쟁과 테러, 폭력 등 ‘분쟁과 대립’이라는 우리 시대의 문제들을 살펴본다.
우리들을 웃고 울게 만드는 것은 무엇이며 삶과 죽음이란 어떤 의미가 있는가. 국가와 민족, 이념의 폭력 앞에 직면한 우리들이 진정으로 바라는 것은 무엇인지 생각해보게 된다. 개인의 건강, 행복한 가정, 드높은 명예나 풍족한 돈, 안정된 직장과 든든한 친구? 집단의 폭력 앞에 개인의 희망은 하나둘 사라져만 간다.
‘인간’이라는 본질을 외면한 체 조직의 이익을 위해 소모되고 희생당하는 우리, 그 고통의 사슬을 풀어줄 해답은 없는 걸까. 살풀이 춤사위 같은 바리의 삶을 통해 끊임없이 자행되는 폭력의 근원을 살펴본다.


하지만 바리의 꿈을 통해 중요한 암시나 이야기의 상당부분이 진행되는 까닭에 조금은 지루하게도 느껴진다. 심령적인 분위기와 꿈을 통한 색다른 진행방식이 재밌기도 했지만 반복되는 꿈 이야기는 소설의 현실성을 떨어뜨리는 것 같다. 인간의 고통이라는 본원적 질문에 영적인 내용들이 자주 등장하면서 조금은 산만해진 것 같다.


‘생로병사’라는 단어가 무심결에 떠오른다. 사계절에 비견될 수도 있을 인간의 삶이 덧없게 느껴진다. 언젠가는 한 줌 흙으로 바스러질 육신인데 무슨놈에 욕심이 그리도 많던지... 어쩌면 그 갈증을 풀어줄 생명수는 오늘 아침 무심결에 마신 냉수 한잔에 들어있지 않을까 생각해본다.

분류 :
한국
조회 수 :
3742
등록일 :
2011.05.09
16:07:54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622&act=trackback&key=22f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62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sort 날짜 최근 수정일
98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freeism 6047   2011-04-08 2011-04-08 11:00
벽오금학도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동문선 (1992/05/01) 읽은날 : 1998/10/18 오랜만에 다시 읽었다. 뭐라고 할지... 옛날, 이 책을 처음 접할 때의 설레임이나 신비함들은 전 같지 않다. 황당한 이야기들, 선계, 도, 오학동...  
97 한국 칼 - 이외수 freeism 6200   2011-04-07 2011-04-07 22:46
칼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예원 (1988/04/01) 읽으날 : 1998/09/26 다시 읽은 칼... 외수 형님이 부인을 위해서 집 한채를 장만하기 위해 쓰셨다는 글(?) 신문 연재로 시작해서 유일하게 마무리 된 작품... 옛날에 읽었을 ...  
96 한국 청춘공화국 - 김홍신 freeism 6307   2011-04-07 2011-04-07 22:44
청춘공화국 지은이 : 김홍신 출판사 : 행림출판 (1983/03/20) 읽은날 : 1998/10/02 청소년 소설이면서 유치하지만은 않은 소설. 5명의 "한 많은" 재수생들이 생활하면서 격는 갈등과 분계(?), 좌절, 모순을 그린 소설이다. 하지만...  
95 한국 연어 - 안도현 freeism 4702   2011-04-10 2011-04-19 00:05
연어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문학동네 (1996/03/02) 읽은날 : 1999/03/08 강물 냄새가 물씬 풍기는 책이다... 은빛연어의 회귀 과정중에 일어난 이야기를 동화라는 형식을 빌어 표현하여 연어를 통해 우리의 인생의 과정과 ...  
94 한국 자유에의 용기 - 마광수 freeism 4184   2011-04-12 2011-04-19 00:03
자유에의 용기 지은이 : 마광수 출판사 : 해냄 (1998/12/05) 읽은날 : 1999/07/15 "`실용적 쾌락주의에 바탕을 둔 자유주의`를 주장 보급해온 저자가 자신의 생각과 가치관을 잘 담고 있는 100여 편의 에세이를 모아 엮은 책으...  
93 한국 김약국의 딸들 - 박경리 freeism 5533   2011-04-18 2011-04-18 23:56
김약국의 딸들 지은이 : 박경리 출판사 : 나남 (1993/01/15) 읽은날 : 2000/04/14 봉룡으로부터 시작하여 상수(김약국)로 이어진 다섯 딸(용숙, 용빈, 용란, 용옥, 용혜)에 얽힌 집안사, 여인사... 잘나가는 집안이 점점 '콩가루 집...  
92 한국 아가 - 이문열 freeism 5436   2011-04-18 2011-04-18 23:59
아가 지은이 : 이문열 출판사 : 민음사 (2000/03/16) 읽은날 : 2000/05/09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라는 부제와 붉은색 표지, 거기에 '이문열'이라는 작가의 이름. 내가 책을 집어든 이유이자 바램일 것이다. 책을 즐겨읽기 시작...  
91 한국 짜장면 - 안도현 freeism 4090   2011-04-20 2011-04-20 01:05
짜장면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열림원 (2000/03/20) 읽은날 : 2000/05/26 우리 주변에서 흔히 마주하게 되는 '보통사람들'의 평범하지만 특별한 이야기 '자장면', 아니 '짜장면' 수줍었던 첫사랑이 기억나고 '카메라 출동'에서...  
90 한국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 조세희 freeism 5804   2011-04-21 2011-04-21 10:06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지은이 : 조세희 출판사 : 이성과 힘 (1978/06/05) 읽은날 : 2000/11/02 마지막 페이지를 읽었다. 하지만 오늘 다시 읽기 시작한다. 부분부분의 에피소드가 거대한 줄기를 만들면서 하나의 소설이 된다...  
89 한국 상도 - 최인호 freeism 3522   2011-04-27 2011-04-27 00:31
상도 (1~5) 지은이 : 최인호 출판사 : 여백 (2000/11/01) 읽은날 : 2001/08/20 얼마 전 서울의 한 서점에서 최인호님의 사인회가 있었다. 인호 형님이야 그전부터 잘 알고 있던 터라 굳이 인호 형님의 초대를 마다할 이유는 ...  
88 한국 독도평전 - 김탁환 freeism 3975   2011-04-27 2011-04-27 23:54
독도평전 지은이 : 김탁환 출판사 : 휴머니스트 (2001/12/18) 읽은날 : 2002/07/05 갈매기소리, 철썩이는 바닷물소리가 함께 녹음된 한돌 님의 '홀로 아리랑'이란 노래가 생각난다. 저 멀리 동해 바다 외로운 섬 오늘도 거센 바람...  
87 한국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 양귀자 freeism 3946   2011-04-28 2011-04-28 12:10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지은이 : 양귀자 출판사 : 살림 (1992/08/01) 읽은날 : 2002/10/04 지하철문고. 퇴근시간 지하철 승강장에서 습관처럼 지하철문고를 둘러본다. 10분에서 30분 정도의 지하철에서 읽기에는 엄청나게 ...  
86 한국 괴물 - 이외수 freeism 3459   2011-04-28 2011-04-28 13:07
괴물 (1, 2)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해냄 (2002/08/08) 읽은날 : 2002/10/24 책을 구입한 뒤 읽기까지 얼마간의 시간이 지나버렸지만 오히려 그 기다림의 시간이 즐겁게 다가온다. 장롱 뒤에 숨어있을 꿀단지에 대한 생각만...  
85 한국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 김영하 freeism 4258   2011-04-28 2011-04-28 12:51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지은이 : 김영하 출판사 : 문학과지성사 (1999/07/07) 읽은날 : 2002/12/05 단편집을 읽었을 때 느끼게 되는 당혹감이란... 순간순간 지나가는 생각의 줄기들을 미처 가름할 사이도 없...  
84 한국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 성석제 freeism 5188   2011-04-28 2011-04-28 23:39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지은이 : 성석제 출판사 : 창작과비평사 (2002/06/25) 읽은날 : 2003/12/08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얘, 만수야~ 만그이 읍냐(없냐)?’ 코믹하면서 빠르게 전개되는 만근이의 일대기에서 오래전에 방영되...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