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지은이 : 이경해
출판사 : 바람의 아이들(2004/04/28)
읽은날 : 2014/05/22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몇 년 전부터 학생들에게 나눠주며 읽어보길 권했던 책인데 정작 나는 오늘에서야 읽게 되었다. 청소년 도서로서 받은 높은 평가를 통해 구입은 했지만 '죽음'이라는 무게에 눌려 쉽게 펼쳐볼 수 없었다. 하지만 첫 페이지를 넘기자 순식간에 몰입해 버렸다. 아련하지만 잔잔하게, 슬프지만 훈훈하게 책과 하나가 되었다.  


  유미는 오토바이 사고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재준이의 일기를 통해 친구의 사랑과 우정, 열정과 꿈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듣는다. 단짝 이성친구로서의 우정과 자신만의 사랑이 교차되며 벌어지는 일들을 청소년기의 미묘한 감정과 섞어 부드럽게 엮어낸다. 그리고 가정과 학교, 사회의 여러 문제들이 청소년의 입을 통해 거침없이 토로되기도 한다.

  특히 재준이가 보여준 독특한 놀이가 인상깊다. 자신이 이미 죽었다는 것을 가정해 세상을 둘려보는 '죽은 영혼의 놀이'를 통해 일상의 소중함을 깨닫고 스스로의 생활을 반성해나간다. 이는 철없는 청소년의 모습이 아닌 오랜 삶의 경험을 통해 인생의 의미를 알아가는 노철학자의 모습 같았다.


  하지만 재준의 죽음은 세월호 사건을 통해 더욱 가슴 아프게 다가왔다. 어두운 객실에 갇혀 두려움에 떨어야했을 아이들을 생각하니 어른들의 무지와 한계가 그렇게 한스러울 수가 없었다. 마음 한구석이 텅 비어버린 안타까운 심정이다. 기성세대의 무관심과 방심은 청소년들에 대한 우리사회의 폭력성을 여실히 보여주는 것 같았다. 책 머리에 적힌 헌사가 기억에 남는다.


"아직 떠날 수 없는 나이에

 꽃잎이 흩나리듯 사라져 간 모든 소년들에게"


  미안하구나...

분류 :
한국
조회 수 :
3532
등록일 :
2014.05.29
07:41:40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62288&act=trackback&key=c14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6228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3 한국 밤은 노래한다 - 김연수 2011-05-09 5263
52 한국 영원한 제국 - 이인화 2011-05-09 4897
51 한국 마이 짝퉁 라이프 - 고예나 2011-05-09 4024
50 한국 바리데기 - 황석영 2011-05-09 3802
49 한국 촐라체 - 박범신 2011-05-09 4360
48 한국 하악하악 - 이외수 2011-05-09 3830
47 한국 즐거운 나의 집 - 공지영 2011-05-06 4697
46 한국 웰컴 투 더 언더그라운드 - 서진 2011-05-04 5241
45 한국 모랫말 아이들 - 황석영 2011-05-04 4110
44 한국 개 - 김훈 2011-05-04 4646
43 한국 도모유키 - 조두진 2011-05-04 5395
42 한국 삼미 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 - 박민규 2011-05-04 3706
41 한국 망하거나 죽지 않고 살 수 있겠니 - 이지형 2011-05-04 4660
40 한국 유진과 유진 - 이금이 2011-05-04 3685
39 한국 아내가 결혼했다 - 박현욱 2011-05-04 3812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