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선량한 차별주의자

지은이 : 김지혜
출판사 : 창비(2019/07/17)
읽은날 : 2020/07/20



선량한 차별주의자

  무의식중에 행해지는 차별을 통해 나를 되돌아보게 된다.

  <선량한 차별주의자>는 한마디로 "기울어진 세상에서 익숙한 생각이 상대방에게 모욕이 될 수 있음"(p37)을 지적한다. 공정하고 합리적이며 평등하고 차별을 싫어하지만, 그래서 더더욱 그럴 의도가 없었음에도 비일비재하게 일어나고 있는 우리들의 차별을 다양한 연구결과와 구체적인 사건으로 제시한다. 그래서 우리는 사회적 관습이나 습관, 고정관념이나 편견, 혹은 무지와 부주의로 악의적 의도는 없었지만 차별을 행하는 선량한 차별주의자가 되는 것이다.


  내가 일하는 곳은 특성화고로 옛날에는 실업계, 전문계로 불렸 직업교육 중심의 고등학교다. 그래서 대학진학보다는 자신만의 전문기술을 배워 졸업과 함께 기업에 취업해 사회적으로 독립할 수 있도록 가르친다. 하지만 여전히 학벌 중심의 사회가 견고하고, 학부모 대부분이 자녀들의 대학진학을 원하고 있어, 특성화고를 일반계고(인문계고)에 갈 수 없거나 탈락한 학생들이 가는 학교쯤으로 생각하는 것이 현실이다. 이는 공부에 관심이 없고 놀기 좋아하는, 심지어는 문제 학생들이 모여있는 곳이 특성화고라는 편견을 심화시키고 있다.

  그래서인지 특성화고에 대한 이런저런 생각들이 책을 읽는 동안 따라다녔다. 특성화고에 대한  이런 편견은 졸업 후에도 꼬리표처럼 따라다니며 사회적인 차별을 낳았고 이는 특성화고의 원래 취지였던 취업과 사회생활을 더욱 어렵게 했다. 기업은 특성화고 출신을 꺼리게 되고, 학부모는 자녀들의 특성화 진학을 말렸다. 물론 공부에 기초가 부족하고 수업에 집중하지 못하거나 친구와 다투는 등의 문제도 있지만, 이는 일반계고에 진학한 학생도 마찬가지 겪는 문제다. 일부의 문제를 전체의 것으로 일반화시키지는 말아야겠다.

  특성화고의 직업교육은 우리 사회를 근대화하는데 많은 밑거름이 되었다. 국·영·수 성적은 조금 낮을지 몰라도 전자, 컴퓨터, 기계, 관광, 조리, 보건, 행정, 미용 등의 분야에서 최선을 다해 자신만의 영역을 개척해 나갔고, 이런 작은 기술과 노동이 우리 사회를 윤택하게 만들었으니 이보다 큰 보람과 행복이 어디 있겠는가... 


  특히 장애인 문제에 대해서는 더 큰 벽에 가로막혀 있다. 장애인은 비장애인의 도움을 필요한 수동적인 존재로 인식해 보살피고 보호해야 하는 대상으로만 생각해왔다. 장애라는 말을 함부로 쓰면서 부족과 결핍, 모자람의 대명사로 웃어넘겼다. 이런 인식들은 부지불식 간에 우리들을 선량한 차별주의자로 만들었고. 그럴 의도가 없었음에도 누군가를 상처 입게 했다. 특별한 의도 없이 호수 위로 던진 자갈은 몇 번의 물수제비를 거쳐 아득한 곳의 상대를 다치게 했다.


  <선량한 차별주의자>는 차별을 이야기하지만, 실상은 우리들의 무지와 편협, 이기심을 꼬집는다. 아무리 공정하고 차별하지 않는다고 말하지만 자신의 생각과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볼 수밖에는 없다. 오히려 민주적이고 정의롭다고 자만하는 사람일수록 더 좁은 시각을 갖고 있을 확률이 높다.

  착각하지 말자. 우리는 민주적이지도, 공정하지도 않다. 그래서 조직과 절차가 필요한 것이 아니겠는가. 자신에 대한 지나친 자만을 버리고 저 멀리, 사회 전체를 내다봄으로써 기울어진 세상을 자각해야 할 필요가 있겠다.


  30페이지에 달하는 빼곡히 적힌 주석과 참고문헌은 이 책을 쓰기 위한 노력들을 여실히 보여준다. 마치 무의식중에 뱉어버리게 되는 일상 속의 차별을 꼼꼼히 걸러내겠다는 김지혜 작가님의 의지를 보는 듯 했다. 지금은 이런 꼼꼼함과 세세함으로 세상에 만연된 차별과 싸워야 할 때가 아닐까 싶다.

분류 :
인문
조회 수 :
320
등록일 :
2020.07.20
21:49:38 (*.109.247.196)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74110&act=trackback&key=af0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7411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sort
17 외국 독일인의 사랑 (Deutsche Liebe) - 막스 뮐러 (Friedrich Max Mu"ller) freeism 4751   2011-04-08 2011-04-09 21:28
독일인의 사랑 (Deutsche Liebe) 지은이 : 막스 뮐러 (Friedrich Max Mu"ller) 옮긴이 : 차경아 출판사 : 문예출판사 (1967/05/20) 읽은날 : 1998/11/22 일정 기간까지의 과거를 1인칭 주인공 <나>가 <마리아>라는 대상과의 만...  
16 산문 산거일기 - 김달진 freeism 4673   2011-04-08 2011-04-19 00:08
산거일기 지은이 : 김달진 출판사 : 문학동네 (1998/06/03) 읽은날 : 1998/11/04 월하 김달진 선생님이 작고하실 때까지의 유고를 수습한 것으로 크게 1부(산거일기), 2부(삶을 위한 명상), 3부, 4부로 나눠져 있다. 1부 '산거일...  
15 산문 도적놈 셋이서 - 천상병, 중광, 이외수 freeism 4719   2011-04-08 2011-04-08 11:04
도적놈 셋이서 지은이 : 천상병, 중광, 이외수 출판사 : 답게 (1989) 읽은날 : 1998/10/28 "어라. 도인이 한명도 아니고 세명씩이나..." 첨 책을 봤을 때의 느낌이다. 한창 중광, 이외수님을 알기 시작할 때였으니... 책방에서 이...  
14 인문 숫타니파타 - 불전간행회 freeism 5841   2011-04-08 2011-04-08 11:02
숫타니파타 펴낸곳 : 불전간행회 옮긴이 : 석지현 출판사 : 민족사 (1993/11/30) 읽은날 : 1998/10/28 불교 최고의 경전... "<숫타니파타>는 가장 오래된 불교경전이다. 아니 부처님의 가르침이 하나의 경전으로 체계화되기 그 ...  
13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freeism 6170   2011-04-08 2011-04-08 11:00
벽오금학도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동문선 (1992/05/01) 읽은날 : 1998/10/18 오랜만에 다시 읽었다. 뭐라고 할지... 옛날, 이 책을 처음 접할 때의 설레임이나 신비함들은 전 같지 않다. 황당한 이야기들, 선계, 도, 오학동...  
12 인문 어린왕자와 장미 - 장성욱 freeism 5592   2011-04-08 2011-04-08 10:58
어린왕자와 장미 지은이 : 장성욱 출판사 : 인간사랑 (1994/04/20) 읽은날 : 1998/10/15 작가가 프랑스 유학 중의 학위 논문<생텍쥐페리, 상징군에서의 무의식의 발현>을 94년 한국에서 출판한 책으로 진지하면서 다각적인 접근 방식...  
11 산문 청빈의 사상 - 나카노 고지 freeism 5876   2011-04-08 2011-04-08 10:56
청빈의 사상 지은이 : 나카노 고지 출판사 : 자유문학사 (1993/05/10) 읽은날 : 1998/10/12 크게 1부와 2부로 나눠 구성된 책으로 ... 한마디로 쑈킹!!! 1부에서는 청빈과 부욕으로 아무 거침없이 무소의 뿔처럼 살아온 일본의 옛...  
10 산문 꽃은 흙에서 핀다 - 김기철 freeism 4959   2011-04-08 2011-04-19 00:09
꽃은 흙에서 핀다 지은이 : 김기철 출판사 : 샘터 (1993/04/25) 읽으날 : 1998/10/10 법정스님의 <새들이 떠나간 숲은 적막하다>를 읽다가 글 중에서 이 책의 제목을 봤는지, 아님 신문에 난 광고를 보고 적어놨는지는 잘 기억...  
9 한국 청춘공화국 - 김홍신 freeism 6424   2011-04-07 2011-04-07 22:44
청춘공화국 지은이 : 김홍신 출판사 : 행림출판 (1983/03/20) 읽은날 : 1998/10/02 청소년 소설이면서 유치하지만은 않은 소설. 5명의 "한 많은" 재수생들이 생활하면서 격는 갈등과 분계(?), 좌절, 모순을 그린 소설이다. 하지만...  
8 한국 칼 - 이외수 freeism 6322   2011-04-07 2011-04-07 22:46
칼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예원 (1988/04/01) 읽으날 : 1998/09/26 다시 읽은 칼... 외수 형님이 부인을 위해서 집 한채를 장만하기 위해 쓰셨다는 글(?) 신문 연재로 시작해서 유일하게 마무리 된 작품... 옛날에 읽었을 ...  
7 산문 수필 - 피천득 freeism 6207   2011-04-07 2011-04-07 22:46
수필 지은이 : 피천득 출판사 : 범우사 (1976/04/20) 읽은날 : 1998/09/25 76년 범우사에서 피천득 님의 수필들을 모아 출판한 책으로 피천득 선생님의 수수한 생활면을 엿볼 수 있게 한다. 수필의 의미와 참뜻을 표현한 "수필...  
6 산문 사라져가는 오지마을을 찾아서 - 이용한, 심병우 freeism 6434   2011-04-07 2011-04-19 00:09
사라져가는 오지마을을 찾아서 지은이 : 이용한, 심병우(사진) 출판사 : 실천문학사 (1998/07/10) 읽은날 : 1998/09/23 우리나라의 산속. 깊은 산속 옹달샘... 전국에 산제되어 있는 오지마을을 찾아다니며 그곳의 삶과 생활, 인정...  
5 산문 월든 (Walden) - 헨리 데이빗 소로우 (Henry David Thoreau) freeism 6043   2011-04-07 2011-04-09 21:30
월든 (Walden) 지은이 : 헨리 데이빗 소로우 (Henry David Thoreau) 옮긴이 : 강승영 출판사 : 이레 (1993/05/10) 읽은날 : 1998/09/13 노자, 법정, 중광, 이외수, 장욱진, 오쇼... 나의 'White List'에 합류했다. "소로우...  
4 산문 그대에게 던지는 사랑의 그물 - 이외수 freeism 5698   2011-04-07 2011-04-07 22:47
그대에게 던지는 사랑의 그물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동문선 (1998/08/20) 읽은날 : 1998/09/11 외수, 외수, 외수형님... 어디갔다 이제 오십니까~ 정말 모처럼 보는 가슴이 따신 책이다. '그대에게 던지는 사랑의 그물' 아...  
3 산문 무소유 - 법정 freeism 6062   2011-04-06 2011-04-07 22:47
무소유 지은이 : 법정 출판사 : 범우사 (1976/04/15) 읽은날 : 1998 "집착과 소유에 대한 섬광같은 깨달음을 설파한 승려의 수필집. 평생을 깨달음을 얻기 위한 구도의 길을 걷는 종교인의 세상을 보는 혜안과 깨우침이 맑은...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