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심리학, 배신의 상처를 위로하다 (The Gift of Betrayal)


지은이 : 이브 A. 우드 (Eve A. Wood)
옮긴이 : 안진희
출판사 : 이마고 (2010/08/20)
읽은날 : 2010/10/14


심리학, 배신의 상처를 위로하다  배신에 대한 보고서이자 치유를 위한 영양제 같다고나 할까. 배신에 대한 심리적이고 논리적인 분석을 통해 그 과정과 파장을 살펴본다. 그렇다고 심리학에 관한 심각한 이론이 등장하는 것은 아니다. 우리 주변에서 종종 목격하게 되는 사건이나 저자의 상담내용을 통해 배신의 전 과정을 조망한다.
 특히 부부 사이의 배신, 가령 남편의 불륜으로 인해 배신당한 여성에게 초점을 맞춘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아직은 남성중심의 사회이기에 여성은 중간자나 피해자의 입장으로 남는 경우가 대부분인 것 같다. 설사 가해자의 입장에 있었다고 한들 남성중심의 '우월주의'는 이를 용납하지 못했다. 아무튼 여성의 입장에서 배신을 그리다보니 여성의 삶에서 가장 큰 파장으로 다가올 수 있는 불륜에 의한 남자의 배신이 화두로 떠오른 것 같다.
 불륜, 십년 전만 하더라도 입에 올리는 것조차 금기시되던 단어가 이제는 너무 흔한 가십거리가 되어버렸다. 그렇다보니 수많은 불륜과 배신 사례에도 불구하고 조잡한 재현드라마를 보는 정도의 느낌밖에 들지 않았다. 나와 내 가족만 깨끗하다면 평생 신경 쓰지 않아도 될 문제였다.
 하지만 언제부터인가 내 주변에서도 이런 비슷한 일들이 벌어지기 시작했다. 부인과의 불화를 토로하는 친구들이 늘어났고 이혼을 고려한다는 말까지 들려왔다. 물론 그들 인생 모두가 극단적인 파국으로 치닫는 것은 아니지만 그 빈도는 시간이 갈수록 증가했다. 급기야 부인 몰래 만나고 있다는 '여친'에 대해서 자랑스럽게 말하는 모습까지 보게 되었다. 집과 직장만 오가는 나를 소심남이라 비웃으며 말이다.
 그들의 이야기는 하나같이 똑같았다. "가정에서 즐거움을 찾는 시대는 지나갔다", "자신의 말을 귀담아 들어줄 친구가 필요했다". "인생의 황금기를 집구석에만 틀어박혀 지낼 것인가", "우린 친구로 사랑했어, 육체적인 관계로만 보지 말아줘", "남자는 원래 여러 여자를 만나야 돼"라고 자신의 바람을 설명했다.
 그러나 정작 그들이 자신의 부인에 대해서도 이렇게 관대할지 의문이다. 한마디로 '자신이 하면 로맨스요, 남이 하면 바람'이라는 것이다. 남자의 이중성은 자신을 합리화하는데 그치지 않고 상대방, 특히 배우자인 여성에게 씻을 수 없는 큰 고통을 남기는데 문제가 있다고 하겠다.


 여성들이여! 남자들은 원래 이런 동물이다. 가까이 하기에는 너무 지저분(?)하고 멀리하기에는 조금 아까운, 그런 존재들이다. 남자를 사랑하되 맹신하지는 말라. 그는 당신의 믿음을 대해 무한한 사랑으로 보답할 수도 있다. 하지만 어떤이는 사랑을 미끼로 당신을 이용할 수도 있다. 당신의 정신과 육체를 갈아먹는 소시오패스(반사회적 인격 장애)일 수도 있으며. 다른 여성에게 꽃과 다이아몬드를 선물한 후 한적한 모텔에서 섹스를 즐길지도 모른다.
 당신의 남편에게 뭔가 이상한 낌새가 느껴진다면 그 즉시 확인하라. 당신을 속이고 배신했다면 절대 용서하지 마라. 모든 잘못은 상대방에게 있지 자신에게 있는 것은 아니다. 다시 되돌릴 수 있다는 기대감은 버려라. 불편한 현실에서 도망치지 말고 냉철하게 직시하라. 자식과 이웃의 눈치에 연연하지 말고 자신의 의지대로 행동하라! 결국 시간이 모든 것을 해결해 줄 것이고 뒤틀어진 당신의 삶도 재위치를 찾을 것이다. 여성들이여, 배신을 두려워하지 말라!


 하지만 책이 중반으로 넘어갈수록 반복되는 내용에 이내 질려버렸다. 배신에 대해 '용서'를 강요하지 말라는 것과 자신을 믿고 시간과 함께 내버려 두라는 내용이 계속해서 반복된다. 그 사례와 방법이 조금씩 추가되고 변형될 뿐 전체적인 내용을 이미 다 알아버린 듯 했다. 소제목만으로도 그 내용이 확연해지니 좀처럼 읽을 맞이 나질 않았고 집중력도 떨어졌다. 이런 식의 처세서는 결국 '자신을 믿고 열심히 살라'는 결론으로 끝나게 마련이니 이미 결론을 다 알고 있는 꼴이 아니던가. 물론 새로운 사실들이나 구체적인 방안을 확인할 수도 있겠지만 배신이라는 비일상적인 소재가 갖는 제한점에 묻혀 버렸다. 뼈에 사무치는 배신을 당해보지 않는 나에겐 소귀에 들리는 경처럼 무감각하게 들렸다.
 또한 책의 구성에 대해 한마디 덧붙이자면, 권두에 위치한 "옮긴이의 글"은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하기 힘들다. 저자가 엄연히 존재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본문 앞에 버젓이 등장하는 옮긴이의 글은 안방을 차지한 집들이 손님처럼 당황스러웠다. 책 말미에 들어가는 역자의 글도 책의 본 의미를 훼손할 수 있다고 기피하는 마당인데 도대체 어떤 생각으로 자신을 글을 서두에 밀어 넣었는지 모르겠다.
 결국 서둘러 책장을 덮어버렸다. 배신에 관한 세세한 내용은 다음에, 배신이 나를 집어삼키려는 순간을 위해 남겨놓기로 했다. 최소한 지금의 나에게는 배신이라는 극단적인 환경이 어울리지 않으니...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배신이라는 상황에 직면하지 않도록 살아가야 지혜가 아닐까 싶다.

분류 :
인문
조회 수 :
7463
등록일 :
2011.05.09
23:36:51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880&act=trackback&key=fbd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88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sort 최근 수정일
51 인문 철학카페에서 문학 읽기 - 김용규 freeism 5485   2012-02-06 2012-02-07 00:10
철학카페에서 문학 읽기 지은이 : 김용규 출판사 : 웅진 지식하우스 (2006/11/13) 읽은날 : 2012/02/05 선선한 가을날, 카페에서 마시는 카페라떼의 부드러움으로 열세편의 소설을 이야기한다. <파우스트>, <데미안>, <어린왕자...  
50 인문 일리아스, 영웅들의 전장에서 싹튼 운명의 서사시 - 강대진 freeism 5828   2012-02-06 2012-03-10 01:41
일리아스, 영웅들의 전장에서 싹튼 운명의 서사시 지은이 : 강대진 출판사 : 그린비 (2010/03/15) 읽은날 : 2012/02/04 <일리아스>는 "트로이아 전쟁(기원전 13세기) 중에 아킬레우스라는 영웅이 분노한 사건"을 노래한 구송시...  
49 인문 거울부모 - 권수영 freeism 4071   2011-12-12 2011-12-25 23:38
거울부모 지은이 : 권수영 출판사 : 울림사 (2007/12/03) 읽은날 : 2011/12/10 자녀에게 모범이 되는 '거울'같은 부모를 이야기한다. 아이에게 눈높이를 맞추되 부모의 감정을 강요하지 말고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라고 한다...  
48 인문 인생 수업(Life Lessons) - 엘리자베스 퀴브러 로스(Elisabeth Kübler-Ross), 데이비드 케슬러(David Kessler) freeism 5534   2011-12-05 2020-03-15 15:25
인생 수업(Life Lessons) 지은이 : 엘리자베스 퀴브러 로스(Elisabeth Kübler-Ross), 데이비드 케슬러(David Kessler) 옮긴이 : 류시화 출판사 : 이레(2006/06/06) 읽은날 : 2011/12/04 책을 한마디로 요약하라면 다음처럼 정의...  
47 인문 마음의 여행 - 이경숙 freeism 4284   2011-11-18 2011-12-12 21:12
마음의 여행 지은이 : 이경숙 출판사 : 정신세계사 (2007/06/15) 읽은날 : 2011/11/17 "과학으로 풀어 본 삶, 죽음, 영혼"이라는 부재가 붙은 이 책은 우리가 막연하게만 알고 있던 정신적인 부분, 영혼이나 전생, 생명이나...  
46 인문 지식인의 서재 - 한정원 freeism 4948   2011-08-29 2011-08-30 09:52
지식인의 서재 지은이 : 한정원 출판사 : 행성B잎새 (2011/05/18) 읽은날 : 2011/08/29 딱딱한 취재형식의 글도 아니고 책을 읽으라는 식의 논설조의 글도 아니다. 오래된 친구를 방문하듯, 따뜻한 차 한 잔 마시듯 편안하...  
45 인문 과학 콘서트 - 정재승 freeism 5101   2011-08-03 2011-08-07 22:19
과학 콘서트 지은이 : 정재승 출판사 : 동아시아 (2003/11/13) 읽은날 : 2011/08/03 물리학과에 다니던 친구가 자신의 전공에 막 취미를 붙이기 시작하면서 늘어놓던 장광설이 기억난다. 그 요지는 모든 학문의 기초가 물리학...  
44 인문 스위치(Switch) - 칩 히스(Chip Heath), 댄 히스(Dan Heath) freeism 6054   2011-05-11 2020-03-15 15:29
스위치(Switch) 지은이 : 칩 히스(Chip Heath), 댄 히스(Dan Heath) 옮긴이 : 안진환 출판사 : 웅진 지식하우스(웅진씽크빅 임프린트, 2010/04/09) 읽은날 : 2011/01/15 # 에필로그 방향을 제시하고, 동기를 부여하고, 환경을 ...  
43 인문 4주간의 국어여행 - 남영신 freeism 7271   2011-05-09 2011-05-09 23:42
4주간의 국어여행 지은이 : 남영신 출판사 : 성안당 (2005/06/22) 읽은날 : 2010/11/19 미녀들이 나와 수다를 떠는 '미수다'는 한국말에 능숙한 외국인을 초대해 우리나라에 대한 그들의 생각을 들어보는 프로그램이다. 여기에 출...  
» 인문 심리학, 배신의 상처를 위로하다 (The Gift of Betrayal) - 이브 A. 우드 (Eve A. Wood) freeism 7463   2011-05-09 2011-05-09 23:36
심리학, 배신의 상처를 위로하다 (The Gift of Betrayal) 지은이 : 이브 A. 우드 (Eve A. Wood) 옮긴이 : 안진희 출판사 : 이마고 (2010/08/20) 읽은날 : 2010/10/14 배신에 대한 보고서이자 치유를 위한 영양제 같다고나...  
41 인문 커피북 (The Coffee Book) - 니나 루팅거 (Nina Luttinger), 그레고리 디컴 (Gregory Dicum) freeism 6430   2011-05-09 2011-05-09 23:33
커피북 (The Coffee Book) 지은이 : 니나 루팅거 (Nina Luttinger), 그레고리 디컴 (Gregory Dicum) 옮긴이 : 이재경 출판사 : 사랑플러스 (2010/06/15) 읽은날 : 2010/09/30 각박하게 돌아가는 월요일 아침, 잠깐의 틈을 이...  
40 인문 9시의 거짓말 - 최경영 freeism 8540   2011-05-09 2011-05-12 23:41
9시의 거짓말 지은이 : 최경영 출판사 : 시사IN북 (2010/08/30) 읽은날 : 2010/09/25 <9 시의 거짓말>이라는 제목만 보면 언론의 진실성에 대한 내용 같다. 하지만 책의 상당부분은 언론에 의해 과장되고 왜곡되는 우리의 주...  
39 인문 왜 사람들은 싸우는가? (Why Men Fight) - 버트런드 러셀 (Bertrand Russell) freeism 6498   2011-05-09 2011-05-09 23:31
왜 사람들은 싸우는가? (Why Men Fight) 지은이 : 버트런드 러셀 (Bertrand Russell) 옮긴이 : 이순희 출판사 : 비아북 (2010/08/27) 읽은날 : 2010/09/19 1916년 영국 캑스턴 홀에서 진행한 버트런드 러셀의 강연을 옮긴 책...  
38 인문 르 코르뷔지에의 동방여행 (Le Voyage d'Orient) - 르 코르뷔지에(Le Corbusier) freeism 8228   2011-05-09 2011-05-09 23:30
르 코르뷔지에의 동방여행 (Le Voyage d'Orient) 지은이 : 르 코르뷔지에(Le Corbusier) 감 수 : 한명식 옮긴이 : 최정수 출판사 : 안그라픽스 (2010/06/04) 읽은날 : 2010/09/14 특정 지역의 문화와 유적을 둘러보고 그곳 ...  
37 인문 과일 사냥꾼 (The Fruit Hunters) - 아담 리스 골너 (Adam Leith Gollner) freeism 6087   2011-05-09 2011-05-09 23:18
과일 사냥꾼 (The Fruit Hunters) 지은이 : 아담 리스 골너 (Adam Leith Gollner) 옮긴이 : 김선영 출판사 : 살림출판사 (2010/07/10) 읽은날 : 2010/08/31 "현재 사과 품종 중 이름 있는 것만 해도 2만 개가 넘는다. 이...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