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타임머신 (The Time Machine)


지은이 : 허버트 조지 웰즈 (Herbert George Wells)
옮긴이 : 심재관
출판사 : 엔북 (2002/05/02, 초판:1895)
읽은날 : 2008/10/09


타임머신 중고등학교 때 봤던 <타임머신>(1960) 영화가 생각난다. 타임머신에 앉은 주인공이 상아로 만들어진 레버를 밀자 빠르게 재생시킨 영화처럼 주변의 풍광이 변해갔다. 거듭된 발전과 전쟁의 소용돌이를 지나 머나먼 미래에 도착한다...


누구나 시간여행을 꿈꿔본 적이 있을 것이다. 아쉬웠던 과거로 돌아가 그 일을 바로 잡는다던지 미래의 배우자, 가족관계, 직장의 유무, 금전적인 상황과 같은 불확실한 내일을 확인하고 싶다는 꿈! 말이다.
그 꿈에 관한 고전소설, <타임머신>(1895)을 읽었다. 물론 시간여행에 대한 최초의 글인지는 확인할 수 없지만 이런 생소한 소재를 통해 대중으로부터 인기를 얻은 것은 최초이지 싶다. 영화 <타임머신>(1960)을 비롯하여 <터미네이터>(1984), <백투더퓨처>(1985>, <블레이드러너>(1993), <마이너리티 리포트>(2003), <나비효과>(2004) 등 이 책을 모티브로 기획되고 제작된 수많은 SF영화만 보더라도 그 영향력을 짐작할 수 있다.


책은 시간여행을 하고 돌아온 화자인 ‘시간여행자’를 통해 머나먼 미래사회의 모습과 자신의 모험담을 들려주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미래에 대한 정황이 화자의 상상과 추론에 의해 전개되기에 조금은 진부하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책이 쓰인 ·것이 1895년이라는 걸 생각하면 그리 크게 문제될 것은 아니지 싶다.


서기 80만 2701년(미래사회라고 하기에는 오늘날과의 시간차이가 너무 나기에 조금은 당황스럽기도 하지만)을 여행한 주인공은 미래사회가 그리 화려하지만은 않다고 전해준다.
“어떻게 인류가 이렇게 두 종류로 분화되었는지 궁리해 보았다. 내 이론이 어떤 것인지는 다른 사람들도 추측할 수 있으리라. 하지만 나는 그것이 진실과는 동떨어져 있음을 곧 깨닫게 된다.
우리 시대의 문제점들로부터 짐작해 보면 불 보듯 뻔한 일이었다. 즉, 현재의 자본가 계급과 노동자 계급 사이의 일시적이며 사회적인 차이가 차츰 확대된 끝에 여기에 이렀다고 보면 문제는 해결되는 것이다.”


시간이 지나면서 사회는 급속하게 발전하게 되고 그 결과로 부익부 빈익빈 현상은 가중되었다. 결국 경제적 소외자(노동자, 무산자 계급)들은 햇빛조차 들지 않는 지하에 남게되어 몰록 족으로 퇴락했고 사회, 경제의 실권을 쥐고 있는 소수의 지배층(자본가, 유산가 계급)은 쾌적한 환경의 지상에서 엘로이 족으로 진화를 거듭했다. 그 결과 몰록은 빈곤과 어둠에 익숙한 들짐승 같은 모습으로 변했고, 안락과 풍족 속에 생활하는 엘로이 족은 신체적, 정신적으로 나약해지게 되었다.


산업혁명으로 기계소리가 멈추지 않았던(H.G. 웰즈가 살았던) 19세기 말의 영국이나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오늘날의 모습, 80만년 뒤의 모습은 별로 다를 것이 없어 보인다. 산업화로 경제는 발전하지만 그 구성원들은 점점 소외되고 물질화 되어 갔다.
심화되는 양극화를 비판적으로 바라본 저자의 생각은 마르크스가 주장했던 자본주의의 붕괴과정과도 일맥상통하는 것 같다. 산업사회가 발전하면서 생겨난 자본가와 노동자. 자본가의 착취가 심해지고 결국에는 노동자들의 혁명으로 자본주의 사회가 무너지고 모두가 함께 일하고 먹는 공산사회가 탄생한다는 내용과 그 출발점은 상당히 흡사해 보인다.
그렇다고 웰즈가 몰록 족으로 대변되는 무산자계급을 옹호한다거나 하는 인상은 보이질 않는다. 오히려 몰록을 혐오스럽고 흉측한 존재로 그려놓아 노동자 계급을 조롱하는 듯한 인상을 받았다. 역설을 위한 소설적 장치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런 부분에 좀 더 신경을 섰으면 더 좋은 글이 되지 않았나 싶다.


웰즈는 양극화, 물질화 되어가는 우리의 현실을 <타임머신>을 통해 비판하고 풍자하고 싶었던 것이 아니었을까. 우리 사회도 이 상태로 계속 갔다가는 몰록과 엘로이 족처럼 완전 다른 생각과 행동을 하는 두 종족(?)으로 양극화될 수도 있을 것 같다.
사회가 고르게 발전하기 위해서는 시간과 정신, 노력을 투자한 만큼 보상 받을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져야 할 것이고 이렇게 축적한 부의 사회 환원을 통해 도시의 어두운 면을 개선시키는데 기여할 때 가능하지 싶다. 무엇보다 돈과 물질보다 ‘인간’을 우선시하는 사회가 되어야 하지 싶다.


끝으로 책의 에필로그에 적힌 미래에 대한 글을 옮겨본다.
“내가 생각하기에는 미래는 여전히 공란으로 남겨진 미지의 세계다. 미래는 시간 여행자가 들려준 이야기에는 모두 담길 수 없을 만큼 광대한 미지의 세계인 것이다.”


결국, 미래를 향해가는 열쇠는 바로 ‘지금’에 있는 것이 아닐까!

분류 :
외국
조회 수 :
4236
등록일 :
2011.05.09
21:57:47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1640&act=trackback&key=6cb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164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227 인문 그리스 로마 신화 - 이윤기 freeism 4169   2011-04-27 2011-04-27 00:27
그리스 로마 신화 지은이 : 이윤기 출판사 : 웅진닷컴 (2000/06/26) 읽은날 : 2001/07/04 역시나, 뛰어난 번역자이자 이야기꾼으로서의 모습을 여실히 보여준 책... 걸쭉한 진국처럼 <그리스 인 조르바>의 전설을 우리에게 전해준...  
226 산문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 안도현 freeism 4171   2011-04-10 2011-04-19 00:06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샘터 (1998/12/11) 읽은날 : 1999/02/16 <연어>의 작가 안도현. 책방에서, 도서관에서, 친구의 가방 속에서 자주 보아 눈에 익은 책 <연어>의 작가... 단순히 이 정도로만 알...  
225 인문 거울부모 - 권수영 freeism 4184   2011-12-12 2011-12-25 23:38
거울부모 지은이 : 권수영 출판사 : 울림사 (2007/12/03) 읽은날 : 2011/12/10 자녀에게 모범이 되는 '거울'같은 부모를 이야기한다. 아이에게 눈높이를 맞추되 부모의 감정을 강요하지 말고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라고 한다...  
224 외국 프랑켄슈타인 (Frankenstein) - 메리 셜리 (Mary Wollstonecraft Shelley) freeism 4194   2011-05-09 2011-05-09 22:20
프랑켄슈타인 (Frankenstein) 지은이 : 메리 셜리 (Mary Wollstonecraft Shelley) 옮긴이 : 임종기 출판사 : 문예출판사 (2008/05/30, 초판:1818) 읽은날 : 2009/05/22 수술자국 가득한 흉측한 얼굴을 하고 기다란 팔과 거대한 ...  
223 산문 산중 일기 - 최인호 freeism 4197   2011-05-09 2011-05-09 22:15
산중 일기 지은이 : 최인호 사 진 : 백종하 출판사 : 랜덤하우스코리아 (2008/04/25) 읽은날 : 2008/09/23 선문답 [禪問答] : [명사] <불교>참선하는 사람들끼리 진리를 찾기 위하여 주고받는 대화. 불교에 조애가 깊은 최...  
222 외국 드라큘라 (Dracula) - 브램 스토커 (Bram Stoker) freeism 4214   2011-04-21 2011-04-21 10:20
드라큘라 (Dracula) 지은이 : 브램 스토커 (Bram Stoker) 옮긴이 : 이세욱 출판사 : 열린책들 (1992/07/25, 초판:1987) 읽은날 : 2000/12/06 공포 소설, 추리소설, 환상 소설... 환장할 소설. 암튼 굉장해. 동 틀 새벽녘까지 날 ...  
221 인문 E=mc2 - 데이비드 보더니스 (David Bodanis) freeism 4232   2011-05-01 2011-05-01 01:44
E=mc2 지은이 : 데이비드 보더니스 (David Bodanis) 옮긴이 : 김민희 출판사 : 생각의 나무 (2001/03/23) 읽은날 : 2005/05/08 1. 과거 텔레비전을 켜자 상대성이론에 대한 다큐멘터리가 한창이다. 에너지와 질량, 빛의 속도...  
» 외국 타임머신 (The Time Machine) - 허버트 조지 웰즈 (Herbert George Wells) freeism 4236   2011-05-09 2011-05-09 22:15
타임머신 (The Time Machine) 지은이 : 허버트 조지 웰즈 (Herbert George Wells) 옮긴이 : 심재관 출판사 : 엔북 (2002/05/02, 초판:1895) 읽은날 : 2008/10/09 중고등학교 때 봤던 <타임머신>(1960) 영화가 생각난다. 타임머...  
219 외국 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And Then There Were None) - 애거서 크리스티 (Agatha Christie) freeism 4242   2011-05-04 2011-05-04 01:05
그리고 아무도 없었다 (And Then There Were None) 지은이 : 애거서 크리스티 (Agatha Christie) 옮긴이 : 이가형 출판사 : 해문출판사 (1994/05/15) 읽은날 : 2007/08/31 ‘휴~’하는 한숨소리가 더 길게 느껴진다. 지루하...  
218 외국 아름다운 비행 (The Great Wing) - 루이스 A. 타타글리아 (Louis A. Tartaklia) freeism 4250   2011-04-25 2011-04-25 10:05
아름다운 비행 (The Great Wing) 지은이 : 루이스 A. 타타글리아 (Louis A. Tartaklia) 옮긴이 : 권경희, 양혜원(그림) 출판사 : 중앙 M&B (2001/01/12) 읽은날 : 2001/05/15 수채화 풍의 삽화가 아름다운 책... 그래서 서해...  
217 한국 자유에의 용기 - 마광수 freeism 4257   2011-04-12 2011-04-19 00:03
자유에의 용기 지은이 : 마광수 출판사 : 해냄 (1998/12/05) 읽은날 : 1999/07/15 "`실용적 쾌락주의에 바탕을 둔 자유주의`를 주장 보급해온 저자가 자신의 생각과 가치관을 잘 담고 있는 100여 편의 에세이를 모아 엮은 책으...  
216 외국 창가의 토토 (窓ぎわのトットちゃん) - 구로야나기 테츠코 (黑柳徹子) freeism 4265   2011-04-21 2011-04-21 09:53
창가의 토토 (窓ぎわのトットちゃん) 지은이 : 구로야나기 테츠코 (黑柳徹子), 이와사키 치히로(그림) 옮긴이 : 김난주 출판사 : 프로메테우스 (2000/06/01) 읽은날 : 2000/09/18 간만에 읽은 멋진 책... 잔잔한 감동... 행복했던 아이...  
215 외국 여자는 두번 울지 않는다 (The Best Laid Plans) - 시드니 셀던 (Sidney Sheldon) freeism 4270   2011-04-27 2011-04-27 00:41
여자는 두번 울지 않는다 (The Best Laid Plans) 지은이 : 시드니 셀던 (Sidney Sheldon) 옮긴이 : 정성호 출판사 : 북@북스 (2000/07/05) 읽은날 : 2001/11/21 과거 군대에서 밤잠을 줄여가며 읽었던 <영원한 것은 없다>와 ...  
214 한국 은어낚시통신 - 윤대녕 freeism 4272   2011-05-03 2011-05-03 02:55
은어낚시통신 지은이 : 윤대녕 출판사 : 문학동네 (1994/03/28) 읽은날 : 2006/09/08 은어낚시통신, 윤대녕의 단편소설집을 읽고 있다. "은어낚시통신"이라는 비밀회신을 받아든 주인공. 그리고 시간 속의 옛 여인과의 만남... 하지만...  
213 산문 사랑외전 - 이외수 freeism 4281   2012-12-31 2012-12-31 09:37
사랑외전 지은이 : 이외수(글), 김태련(그림) 출판사 : 해냄 (2012/10/30) 읽은날 : 2012/12/30 다시 외수님의 책을 집어 들었다. 하지만 내가 구입한 책은 아니고 우연히 하늘에서 쿵! 떨어진 책. 사연인즉, 얼마 전에 한 온라인...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