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싯다르타(Siddhartha)

지은이 : 헤르만 헤세(Hermann Hesse)
옮긴이 : 박병덕

출판사 : 민음사 (1997/08/05, 초판:1922)
읽은날 : 2013/06/10


싯다르타 (Siddhartha)  

   삶의 궁금증을 풀기 위해 출가를 결심한 싯다르타는 사문(탁발승)을 따라 수행하던 중 위대한 성인 고타마를 만난다. 하지만 “해탈은 가르침을 통하여 주어지는 것이 아니다.”(p55)는 생각에 그의 제자가 되기를 거부하고 홀로 수행의 길로 나서 깨달음을 얻는다.
   자만심에 도취된 싯타르타는 아름다운 여인 카말라를 통해 사랑의 쾌락을 맛보고는 거상 카마스와미를 통해 돈의 달콤함을 빠져든다. 또한 술과 도박에 취해 세속적인 욕망에 점점 물들어갔다. 하지만 꿈에 나타난 죽은 새를 통해 다시 구도의 길을 떠나게 되고, 강을 통해 세상을 관조하던 뱃사공 바주데바, 옛 연인 카말라 사이에서 낳은 아들, 옛날에 함께 수행했던 친구 고빈다와의 만남을 통해 궁극의 깨달음에 도달한다.


   헤르만 헤세의 소설 <싯다르타>는 예수(기독교), 마호메트(이슬람)와 함께 3대 성인이라 불리는 석가(불교)의 이야기로 왕족의 신분이었지만 뜻한 바가 있어 출가해 온갖 어려움을 뚫고 깨달음에 이른다는 기존의 석사 이야기와는 그 방향이 조금 다르다. 오히려 깨달음 이후의 집착과 고뇌, 방황을 통해 그의 인간적인 모습을 더욱 부각시키고 있다.
   특히 싯다르타가 낳은 아들을 통해 자신의 부모님을 생각하는 부분이 인상 깊다. 싯다르타의 생각과는 달리 막무가내로 행동하는 자신의 아들을 보면서 인생의 의미를 찾아 도망치듯 떠나왔던 자신의 모습이 떠올렸던 것. 출가를 결행했던 싯다르타를 두고 그의 부모님 역시 얼마나 많은 걱정을 했을까 깨닫는다.
   자식 때문에 고민하는 모습이나 자신 때문에 고생했을 부모님을 생각하는 모습에서 ‘성인’이라는 칭호에 어울리지 않는 인간적인 모습이 느껴졌다. 마치 공공 화장실에서 만난 무비스타 같다고나 할까. 석가를 거대 사원의 메인 장식품으로 가둬놓기보다는 우리들의 삶 속에 한 발 끌어들여 종교적 삶의 시작과 끝의 바른 모습을 제시해주는 것 같다. 그래서인지 싯다르타의 인생이 더욱 친밀하게 다가온다. 나와 상관없는 위인전 속의 인물이 아니라 동네 이웃들의 작은 깨달음을 보는 것 같아 정겨웠다.
   헤르만 헤세가 원했던 것은 일반인이 범접하기 어려운 성인의 모습이 아니라, 고뇌하고 번민하는 인간 싯다르타의 일상이 아니었을까 생로병사와 희로애락의 굴레를 극복하려는 한 인간을 통해 우리의 모습을 되돌아보고 싶었던 것 같다. 평범하게만 보이는 작은 일상들이 모여 하나의 거대한 물살을 이루듯 수많은 삶의 질곡들이 모여 거대한 세상을 이루는 것처럼 말이다.


   <데미안>에서 봤듯이 하나의 사건을 밝음과 어두움이라는 양 측면에서 접근하는 헤르만 헤세 특유의 서술방식이 인상 깊다. 그것은 어느 한 쪽을 두둔하거나 무시하는 것이 아니라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인정하면서, 동시에 그 뒤에 숨겨진 상반되고 모순되는 부분까지도 하나의 구성체로 아우르는 '통섭'인 것이다. 헤세가 글을 통해 추구한 세상은 서로 독립되어 있으되 종국에는 하나로 엮어지는, 그런 하나 된 세상이 아니었을까.

분류 :
외국
조회 수 :
2946
등록일 :
2013.06.11
13:10:43 (*.43.57.253)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61078&act=trackback&key=9a1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6107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89 외국 인간 (Nos Amis Les Humains)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2014-08-03 1013
88 외국 책 먹는 여우(Herr Fuchs Mag Bücher!) - 프란치스카 비어만(Franziska Biermann) 2014-05-13 2940
87 외국 허클베리 핀의 모험(Adventures of Huckleberry Finn) - 마크 트웨인(Mark Twain) 2014-04-19 2821
86 외국 벤자민 버튼의 기이한 사건( The Curious Case of Benjamin Button) - F. 스콧 피츠제럴드(F. Scott Fitizgera... 2014-01-25 2763
85 외국 롤리타(Lolite) - 블라디미르 나보코프(Vladimir Nabokov) 2013-10-03 2668
84 외국 인간 실격(人間失格) - 다자이 오사무(太宰治) 2013-09-10 2731
83 외국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Die Leiden des jungen Werthers) - 요한 볼프강 폰 괴테(Johann Wolfgang von Goethe) 2013-07-06 2874
» 외국 싯다르타(Siddhartha) - 헤르만 헤세(Hermann Hesse) 2013-06-11 2946
81 외국 수레바퀴 아래서(Unterm Rad) - 헤르만 헤세(Hermann Hesse) 2012-11-10 5541
80 외국 제노사이드(ジェノサイド) - 다카노 가즈아키(高野和明) 2012-09-16 4714
79 외국 13계단(13階段) - 다카노 가즈아키(高野和明) 2012-08-03 5177
78 외국 도플갱어(Der Dppelgänger) - 주제 사라마구(José Saramago) 2012-06-15 7267
77 외국 위대한 개츠비 (The Great Gatsby) - F. 스콧 피츠제럴드 (F. Scott Fitizgerald) 2012-04-12 5508
76 외국 돈키호테(El Ingenioso Hidalgo Don Quixote de La Mancha) - 미겔 데 세르반테스(Miguel de Cervantes Sattv... 2012-02-29 6135
75 외국 잃어버린 것들의 책( The Book Of Lost Things) - 존 커널리(John Connolly) 2012-01-24 6390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