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나는 선생님이 좋아요 (兎の眼)


지은이 : 하이타니 겐지로 (灰谷健次郞)
옮긴이 : 햇살과나무꾼
출판사 : 양철북 (2002/07/29)
읽은날 : 2005/11/16


나는 선생님이 좋아요 "얼굴을 감싼 후미지의 손등에 데쓰조의 이빨이 파고들었다. 후미지의 째지는 울음소리에, 온 힘을 짜내어 데쓰조를 떼어놓은 고다니 선생님은 흰 뼈가 드러난 후지미의 손을 보는 순간 그 자리에서 까무러치고 말았다."


청소년도서 맞아? 일본 책은 다 이런 식인가? 학급 동료들을 죽여야 살아남는다는 일본영화 ‘배틀 로얄’이나 부모와의 갈등을 다룬 가출소년의 이야기 <내가 나인 것> 역시 그러했던 기억이 난다.
중간 중간 튀어나오는 가학적이다 못해 엽기스러운 부분들은 공감대 형성을 방해하는 느낌이다. 이야기의 흐름상 굳이 필요할 것 같지 않은 내용이 아동도서인지 연애소설인지, 아니면 스릴러물인지 종잡을 수 없게 만든다. 마치 번쩍거리는 배경과 과장된 몸짓의 뒤섞인 일본 특유의 텔레비전 광고를 보는 것 같다. 광고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자극적인 화면이 필요하다고는 하지만 중요한 건, 아이들! 바로 우리의 아이들이 이 책을 읽는다는 것이 아닐까. 좀더 순화된 내용으로 의미를 전달할 수 없었던가 아쉽기만 하다.
문화적으로 일찍 개방된 일본의 이야기라 그러지 더욱 걱정스럽다. 책이나 영화 속의 이런 황당한 내용들과 가까워지면서 우리의 문화도 점점 자극적인 일본식으로 변해가고 있는 건 아닌지 되돌아보게 된다.


하지만 소설 속에 나오는 바쿠 할아버지의 이야기는 날 흐뭇하게 한다.
김용생이라는 한국인 친구와의 아픈 기억과 동양척식회사에서 일하면서 고문에 의해 독립 운동가를 밀고하게 된 경위 등 일제 식민시대의 상황을 숨김없이 이야기한다.
역사외곡으로 문제가 많은 일본에서 이런 책이 베스트셀러가 되었다는 게 무엇보다 흐뭇하다. 올바른 역사를 알기 위해서는 교과서도 좋지만 소설이나 산문과 같은 간접 문화를 통해 전달되는 것도 상당히 효과적이라 생각이 든다.


히메마쓰 초등학교의 고다니 샘과 파리를 키우는 데쓰조를 중심으로 한 학교이야기로 청소년소설(아동도서)이라기보다는 학교를 소제로 쓴 ‘사회소설’로 보는 편이 좋을 듯 하다.
그런데 나는 왜 이 책을 ‘아동도서’라는 틀에서만 봤을까? 동화 같은 책 표지와 어린이가 등장하는 삽화들, 그리고 여러 청소년 단체에서 ‘권장도서’로 지정했다는 띠지 때문일까? 어쩌면 이런 선입견 때문에 삐딱하게 책을 바라본 건 아닌지 모르겠다.
아동도서의 모호한 경계에서 오가며 약간의 혼란함으로 책읽기를 마친 지금 출판사의 교묘한 판매 전략에 놀아난 듯해 마음에 약간은 떨떠름한 느낌이다. ^^

분류 :
외국
조회 수 :
5311
등록일 :
2011.05.03
02:44:54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936&act=trackback&key=77b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93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 외국 나는 선생님이 좋아요 (兎の眼) - 하이타니 겐지로 (灰谷健次郞) freeism 5311   2011-05-03 2011-05-03 02:44
나는 선생님이 좋아요 (兎の眼) 지은이 : 하이타니 겐지로 (灰谷健次郞) 옮긴이 : 햇살과나무꾼 출판사 : 양철북 (2002/07/29) 읽은날 : 2005/11/16 "얼굴을 감싼 후미지의 손등에 데쓰조의 이빨이 파고들었다. 후미지의 째지는 울음...  
31 외국 뚱보, 내 인생 (La Vie, en Gros) - 미카엘 올리비에 (Mikael Ollivier) freeism 5322   2011-05-09 2011-05-09 22:21
뚱보, 내 인생 (La Vie, en Gros) 지은이 : 미카엘 올리비에 (Mikael Ollivier) 옮긴이 : 조현실 출판사 : 바람의 아이들 (2004/06/26) 읽은날 : 2009/06/10 뚱보, 벵자멩이 털어놓는 고달픈(?) 인생사! 사춘기 소년, 벵자멩의...  
30 외국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The Education of Little Tree) - 포리스터 카터 (Forrest Cater) freeism 5446   2011-04-11 2011-04-12 01:05
내 영혼이 따뜻했던 날들 (The Education of Little Tree) 지은이 : 포리스터 카터 (Forrest Cater) 옮긴이 : 조경숙 출판사 : 아름드리 (1999/03/10) 읽은날 : 1999/05/02 진지하면서도 유쾌하고 즐거운 이야기들, 우리들에...  
29 외국 13계단(13階段) - 다카노 가즈아키(高野和明) freeism 5549   2012-08-03 2020-03-15 15:18
13계단(13階段) 지은이 : 다카노 가즈아키(高野和明) 옮긴이 : 전새롬 출판사 : 황금가지(2005/12/20) 읽은날 : 2012/08/01 "저승사자는 오전 9시에 찾아온다." 우츠기 부부를 살해한 혐의로 사형을 판결 받은 사카키바라 료. 그...  
28 외국 파피용 (Le papillon des etoiles)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freeism 5595   2011-05-04 2011-05-06 21:36
파피용 (Le papillon des etoiles) 지은이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그 림 : 뫼비우스 (Moebius) 옮긴이 : 전미연 출판사 : 열린책들 (2007/07/10) 읽은날 : 2007/10/11 3개월 전, 베르나르의 <파피용>을 출판되...  
27 외국 1984(Nineteen eighty-Four) - 조지 오웰(George Orwell) freeism 5704   2011-06-24 2020-03-15 15:31
1984(Nineteen eighty-Four) 지은이 : 조지 오웰(George Orwell) 옮긴이 : 정희성 출판사 : 민음사(2003/06/16, 초판:1949) 읽은날 : 2011/06/24 1984년 여름, 나는 부산시민회관으로 가는 버스를 타고 있었다. 엄마는 방금 시...  
26 외국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What man live by) - 톨스토이 (Lev Nikolajewitsch Tolstoi) freeism 5753   2011-04-09 2011-04-09 21:22
사람은 무엇으로 사는가 (What man live by) 지은이 : 톨스토이 (Lev Nikolajewitsch Tolstoi) 옮긴이 : 김제하 출판사 : 소담 (1991/05/20) 읽은날 : 1998/12/17 "나는 여러 작자들의 위대하고 풍부한 사상을 살려서 독자 여...  
25 외국 위대한 개츠비 (The Great Gatsby) - F. 스콧 피츠제럴드 (F. Scott Fitizgerald) freeism 5855   2012-04-12 2012-04-12 23:53
위대한 개츠비 (The Great Gatsby) 지은이 : F. 스콧 피츠제럴드 (F. Scott Fitizgerald) 옮긴이 : 김동욱 출판사 : 민음사 (2003/05/01) 읽은날 : 2012/04/11 집 근처 하천을 달렸다. 차가운 겨울바람에 움츠렸던 몸이 하...  
24 외국 갈매기의 꿈 (Jonathan Livingston Seagull) - 리차드 바크 (Richard Bach) freeism 5885   2011-04-06 2011-04-09 21:31
갈매기의 꿈 (Jonathan Livingston Seagull) 지은이 : 리차드 바크 (Richard Bach) 출판사 : 소담출판사 (1990/11/01) 읽은날 : 1998 책을 읽고 바리 적어야 되는데 기회를 놓치니까 영~ 기억이 않나네. 이 책 역시도 어린왕...  
23 외국 달과 6펜스 (The Moon and Six Pence) - 서머셋 모옴 (S.Maugham) freeism 5905   2011-04-09 2011-04-09 21:41
달과 6펜스 (The Moon and Six Pence) 지은이 : 서머셋 모옴 (S.Maugham) 옮긴이 : 김정욱 출판사 : 소담 (1992/03/02) 읽은날 : 1999/01/07 멋진 책... 이외수 님의 <들개> 이후에 읽어본 모처럼만의 '투철'한 책이다. ...  
22 외국 어린 왕자 (Le Petit Prince) - 생텍쥐페리 (Antoine de Saint-Exupery) freeism 5926   2011-04-01 2011-04-09 21:32
어린 왕자 (Le Petit Prince) 지은이 : 생텍쥐페리 (Antoine de Saint-Exupery) 출판사 : 일신서적 (1994/04/10) 읽은날 : 1998 이런 난잡한 글들로 어떻게 표현할 수 있겠는가. 설사 이에 대한 글을 쓴다 하더라도 중...  
21 외국 수레바퀴 아래서(Unterm Rad) - 헤르만 헤세(Hermann Hesse) freeism 5934   2012-11-10 2020-03-15 15:17
수레바퀴 아래서(Unterm Rad) 지은이 : 헤르만 헤세(Hermann Hesse) 옮긴이 : 김이섭 출판사 : 민음사(1997/08/01, 초판:1906) 읽은날 : 2012/11/08 신학교에 들어가 목사가 되는 것이 최고의 출세였던 시절, 신학교 입학 시험...  
20 외국 키친 (キッチン) - 요시모토 바나나 (吉本 ばなな) freeism 6054   2011-04-12 2011-04-19 00:04
키친 (キッチン) 지은이 : 요시모토 바나나 (吉本 ばなな) 옮긴이 : 김남주 출판사 : 민음사 (1999/02/06) 읽은날 : 1999/05/14 키친... '일본 신세대 작가의 소설집. "키친"의 주인공 여대생 미카케는 유일한 가족이었던 할머니...  
19 외국 뇌 (L'Ultime Secre)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freeism 6135   2011-04-28 2011-04-28 12:22
뇌 (L'Ultime Secre, 1, 2) 지은이 : 베르나르 베르베르 (Bernard Werber) 옮긴이 : 이세욱 출판사 : 열린책들 (2002/07/10) 읽은날 : 2002/11/23 손으로 책장을 넘기며, 눈으로 글을 읽고, 뇌로 이야기를 생각한다. 그리고...  
18 외국 멋진 신세계(Brave New World) - 올더스 헉슬리(Aldous Huxley) freeism 6160   2011-07-31 2020-03-15 15:32
멋진 신세계(Brave New World) 지은이 : 올더스 헉슬리(Aldous Huxley) 옮긴이 : 이덕형 출판사 : 문예출판사(1998/10/20, 초판:1932) 읽은날 : 2011/07/23 우선 조지 오웰의 <1984>(1949)와 비교하지 않을 수 없다. 글이 쓰인...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