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사랑외전

지은이 : 이외수(글), 김태련(그림)
출판사 : 해냄 (2012/10/30)
읽은날 : 2012/12/30


사랑외전

   다시 외수님의 책을 집어 들었다. 하지만 내가 구입한 책은 아니고 우연히 하늘에서 쿵! 떨어진 책.

   사연인즉, 얼마 전에 한 온라인 서점(알라딘)에서 페이스 북을 통해 <사랑외전>을 소개하는 이벤트에 당첨되어 출판사로부터 받은 것. 별 기대 없이 적은 멘트가 당선된 터라 기분은 좋았지만 책 자체에 대해서는 여전히 불만스러운 상태랄까...


  우선 책 내용이 뻔~하다는 것. 사랑이 어떻고 감성이 저떻고 하면서 써내려간 단편적인 문구들은 더이상 내 흥미를 끌지 못했다. 말 꼬리를 잡고 장난치듯 넘어가는 것도 그렇고 자신은 모든 것을 다 통달하고 있다는 식의 의식도 별로 마음에 안 들었다.

   물론 옛날부터 이런 생각은 아니었다. '외수'라는 말만 붙어도 사 모으고 읽어 내려갔던 시절이 있었다. <꿈꾸는 식물>로부터 시작된 그에 대한 애정(아니 차라리 열망이라는 표현이 맞겠다)은 그를 내 인생의 이정표로 삼을 만큼 엄청난 존재였다. <칼>, <사부님 싸부님>, <벽오금학도>를 읽으며 최고 절정에 다다랐다.

   하지만 94년에 출판된 <감성사전>을 정점으로 그에 대한 관심이 점점 식어갔다. 그의 특기였던 '치열함'을 느낄 수 없다고 해야하나... 평론가에 대한 서슬퍼런 반감도 자신의 이상만 옳다고 주장하는 어린아이의 독선처럼 부담스러워졌고 자신의 스타일만 고집하는 소설 역시 변화를 두려워하는 글쟁이의 아집처럼 답답하게 느껴졌다. 또한 대동소이한 내용으로 출판되는 산문집 역시 감성이니 뭐니 하는 번드르한 말로 독자들을 말초신경을 자극하는 장사치로 보였다.

  아니나 다를까 기대 없이 펼쳐든 14,500원짜리 <사랑외전>은 그의 전작 산문집과 별 차이를 느낄 수 없는 재탕, 삼탕의 연속이었다. 자신의 트위터에 올리는 글을 적당히 끼워 맞춰 제본해 팔아먹는, 조금 심하게 말하면 그의 상업성이 느껴진다고나 할까. 이미 전국적인 브랜드가 된 '외수'의 이미지를 복사해서 팔아먹는 상업성만 보였다.

   '외수'는 찰리 채플린과 같은 영상시대의 캐릭터가 아니라 아날로그 세대의 글쟁이다. 사랑이니 감성이니 떠벌리기 보다는 이야기로서 인생을 이야기하는 소설가, 스토리를 통해 먹고 살아야 하는 전업 작가인 것이다. 고가의 하드커버 '명언집'을 찍어내기 보다는 자신의 삶이 녹아든 소설로서 '외수'의 존재를 인정받았으면 좋겠다.

 

  그와 그의 책에 대한 글을 쓸 때면 늘 이런 분위기다. 사랑했지만 변해버린 당신을 그리워하는, 대중가요의 노래가사처럼 되는 것이다. 샛길로 빠져버린 듯한 그를 보면 늘 안타까운 심정이다.

   "이 글을 읽는 외수 매니아 여러분! 나에게 돌을 던지지 마세요. 저 역시 외수 형님을 사랑하는 독자로, 그의 이름을 빛낼 최고의 소설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그에게 던지는 돌덩이는 외수님의 사랑에 목말라하는 제 자신에게 던지는 것이니, 부디 제 본심을 알아주소서~ 그 노여움을 삭히소서~"

분류 :
산문
조회 수 :
4367
등록일 :
2012.12.31
09:15:10 (*.182.220.169)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60915&act=trackback&key=41d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6091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sort 추천 수 날짜 최근 수정일
53 산문 일기일회 - 법정 freeism 4624   2011-05-09 2011-05-09 22:22
일기일회 지은이 : 법정 출판사 : 문학의숲 (2009/05/27) 읽은날 : 2009/07/02 박물관에나 있을 옛 고서를 다루듯 조심스레 책장을 넘긴다. 책장 사이에 숨겨진 꽃향기가 날아가 버리지나 않을까 노심초사하며 말이다. 법정스님의...  
52 산문 아름다운 마무리 - 법정 freeism 4600   2011-05-09 2011-05-09 22:17
아름다운 마무리 지은이 : 법정 출판사 : 문학의숲 (2008/11/15) 읽은날 : 2009/01/16 "책을 가까이 하면서도 그 책으로부터 자유로워야 한다. 아무리 좋은 책일지라도 거기에 얽매이면 자신의 눈을 잃는다. 책을 많이 읽었으면서...  
51 산문 오체 불만족 (五體 不滿足) - 오토다케 히로타다 (乙武洋匡) freeism 4599   2011-04-20 2011-04-20 01:09
오체 불만족 (五體 不滿足) 지은이 : 오토다케 히로타다 (乙武洋匡) 옮긴이 : 전경빈 출판사 : 창해 (1999/04/07) 읽은날 : 2000/06/02 선천적으로 팔과 다리가 없이 태어나 지금까지 살아오기까지의 짧지만 긴 역사 -오체 불만족...  
50 산문 인연 - 피천득 freeism 4536   2011-04-30 2011-04-30 01:31
인연 지은이 : 피천득 출판사 : 샘터 (1996/05/20) 읽은날 : 2004/07/28 1. 무더운 여름의 저녁이다. 콱 막힌 방구석에 틀어박혀 책을 펼쳐든다. 2단까지 올려진 선풍기에서도 더운 입김만 품어져 나온다. 숨까지 턱턱 막히는 답...  
49 산문 인생은 공짜 - 김연수 freeism 4397   2011-04-09 2011-04-10 22:34
인생은 공짜 지은이 : 김연수 출판사 : 정신세계사 (1998/11/21) 읽은날 : 1999/02/11 "변리사로 국제 지적재산권 분야에 종사하는 저자의 세상사는 이야기. 인간의 행복과 영적발전에 관심이 깊은 저자가 사 람은 왜 사는가, 불...  
48 산문 산천을 닮은 사람들 - 고은, 김정현 외 freeism 4377   2011-04-08 2011-04-08 16:39
산천을 닮은 사람들 지은이 : 고은, 김정헌 외 출판사 : 호형출판 (1998/07/30) 읽은날 : 1998/11/26 백두대간...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 화가와 문인들이 짝을 지어 직접 답사한 뒤 신문을 통해서 <백두대간 대하기획 시리즈>로 ...  
» 산문 사랑외전 - 이외수 freeism 4367   2012-12-31 2012-12-31 09:37
사랑외전 지은이 : 이외수(글), 김태련(그림) 출판사 : 해냄 (2012/10/30) 읽은날 : 2012/12/30 다시 외수님의 책을 집어 들었다. 하지만 내가 구입한 책은 아니고 우연히 하늘에서 쿵! 떨어진 책. 사연인즉, 얼마 전에 한 온라인...  
46 산문 산중 일기 - 최인호 freeism 4255   2011-05-09 2011-05-09 22:15
산중 일기 지은이 : 최인호 사 진 : 백종하 출판사 : 랜덤하우스코리아 (2008/04/25) 읽은날 : 2008/09/23 선문답 [禪問答] : [명사] <불교>참선하는 사람들끼리 진리를 찾기 위하여 주고받는 대화. 불교에 조애가 깊은 최...  
45 산문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하여 - 김훈 freeism 4237   2011-05-03 2011-05-03 02:41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하여 지은이 : 김훈 출판사 : 생각의 나무 (2002/03/08) 읽은날 : 2005/10/15 달리는 지하철에서 ‘너는 어느 쪽이냐고 묻는 말들’에 대해 나는 어떤 대답을 할 수 있을까 생각해본다. 순진...  
44 산문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 안도현 freeism 4223   2011-04-10 2011-04-19 00:06
외로울 때는 외로워하자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샘터 (1998/12/11) 읽은날 : 1999/02/16 <연어>의 작가 안도현. 책방에서, 도서관에서, 친구의 가방 속에서 자주 보아 눈에 익은 책 <연어>의 작가... 단순히 이 정도로만 알...  
43 산문 길 위에서 띄운 희망편지 - 김형오 freeism 4210   2011-05-09 2011-05-09 22:26
길 위에서 띄운 희망편지 지은이 : 김형오 출판사 : 생각의 나무 (2009/03/25) 읽은날 : 2009/11/10 사회에서 나름의 한 자리를 맡고 있는 어머니가 국회의원을 만나고 왔다며 받아온 책이다. 표지와 제목을 보니 텔레비전에...  
42 산문 오늘은 다르게 - 박노해 freeism 4199   2011-04-17 2011-04-19 00:01
오늘은 다르게 지은이 : 박노해 출판사 : 해냄 (1999/09/13) 읽은날 : 1999/11/01 고정되지 않은 시선... 폭 넓은 여유... 자신의 것과 다르다고 '이단'으로 배척하지 않고 하나의 테두리에 포용할 수 있는 여유... 그 아...  
41 산문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 막시무스 (이근영 freeism 4165   2011-05-06 2011-05-06 21:41
막시무스의 지구에서 인간으로 유쾨하게 사는 법 지은이 : 막시무스 (이근영) 출판사 : 갤리온 (웅진씽크빅 단행본 그룹, 2006/07/21) 읽은날 : 2007/12/05 여기저기서 긁어모은 명언들이 일관성 없이 나열된다. 아무 생각 없이 읽...  
40 산문 한낮의 별빛을 너는 보느냐 - 천상병 freeism 4148   2011-04-11 2011-04-18 00:13
한낮의 별빛을 너는 보느냐 지은이 : 천상병 출판사 : 영언문화사 (1994/04/28) 읽은날 : 1999/04/27 '새벽빛 와 닿으면 스러지는 / 이슬 더불어 손에 손을 잡고' 하늘로 돌아가리라던 천상병 아저씨의 유고 에세이집... 그러니...  
39 산문 홀로 사는 즐거움 - 법정 freeism 4050   2011-05-01 2011-05-01 01:19
홀로 사는 즐거움 지은이 : 법정 출판사 : 샘터 (2004/06/01) 읽은날 : 2005/01/18 달리는 지하철에서 법정스님이 전하는 자연의 가르침을 듣는다. 물 흐르는 소리, 새 지저귀는 소리 그리고 달빛 넘어가는 소리가 지하철의 소...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