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시간을 파는 상점

지은이 : 김선영
출판사 : 자음과 모음(2012/04/10)
읽은날 : 2014/07/15

 

 

시간을 파는 상점

 "세상에서

  가장 길면서도 가장 짧은 것,

  가장 빠르면서도 가장 느린 것,

  가장 작게 나눌 수 있으면서도 가장 길게 늘일 수 있는 것,

  가장 하찮은 것 같으면서도 가장 회한을 많이 남기는 것,

  그것이 없으면 아무것도 할 수 없고,

  사소한 것은 모두 집어삼키고,

  위대한 것에게는 생명과 영혼을 불어넣는 그것,

  그것은 무엇일까요?" (p43)


  시간 장사를 시작한 온조가 '시간을 파는 상점'이라는 이름의 카페의 메인화면에 적어놓은 M. 패러데이의 글로, 시간이 바로 그 답이다.

  시간, 무한하고 영원할 것 같으면서도 결정적인 순간에는 언제나 부족함을 느끼게 되는 존재, 중요하다고는 하지만 눈으로 볼 수도 직접 만질 수도 없는 너무 철학적인 대상, 그래서 그 가치와 중요함을 인식하지 못하고 살아가게 되는 것이 바로 시간이지 싶다.


  얼마 전에 참가한 바다수영대회에서 내가 입수하기 직전에 물에 들어갔던 그룹의 한 40대 남성이 심장마비 증세를 보여 물 밖으로 끌려 나왔다. 119를 찾는 안내 방송과 황급히 뛰어가는 구급대원들. 환자 주변을 에워싼 사람들 사이로 심폐소생술을 시도하던 응급대원들의 긴박한 몸동작이 평온했던 해변의 모습과는 너무 이질적이었다. 슬로우모션처럼 흘려가던 해변의 시간 속에서 단 한사람만은 생사의 갈림길을 빠르게 지나가고 있었다.

  심폐소생기가 오고 들것이 오기까지 몇 분이 지났지만 그 공간과 시간은 영원히 멈춰선 것처럼 적막했다. 모래사장에 쓰러진 환자와 그의 친구들, 그리고 집에 있을 가족들을 생각하니 가슴 한구석이 막막해져왔다. 무심하게 흘러가는 시간이 야속할 뿐이었다.

  누구에게는 오후의 낮잠을 청할 한가한 시간이고, 어떤이에게는 돌이키기 싫은 악몽의 순간이었다. 모두에게 똑같은 시간이었지만 모두에게 다른 시간이었던 샘이다.

 

  <시간을 파는 상점>은 시간에 대해 미처 깨닫지 못한, 놓쳐버리고 살았던 가치를 고등학생의 순수함으로 일깨운다. 그리고 시간 속을 살아가는 우리들의 삶을 수채화처럼 부드럽게 끌어안는다. 세상에 대한 김선영 작가님의 따뜻한 시선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특히 시간을 사이 두고 풀어나가는 사람 사이의 관계가 인상적이다. 네곁에 님의 부탁을 받은 크로노스(백온조), 강토와 할아버지, 들꽃자유 님과 도서관 아이들, 정이현을 짝사랑하는 홍난주, 엄마와 생물선생님의 사랑 등 서로의 연결고리들이 시간이라는 흐름 속에 얽혔다가 풀리기를 반복한다.

  시간은 서로간의 관계를 발전시키기도, 끊어버리기도 하면서 우리를 온전한 자신의 삶으로 인도한다. 시간은 마치 모든 것을 알고 있는 '신'이 되어 우리를 보살피고 있었던 것이 아닐까... 


 "시간은 그렇게 안타깝기도 잔인하기도 슬프기도 한 것인가. 삶은 시간을 함께하고 싶은 사람과, 함께하고 싶지 않은 사람 사이의 전쟁 같기도 했다. 함께하고 싶은 사람과는 그렇게 애달파 하고, 싫은 사람과는 일 초도 마주 보고 싶지 않은 그 치열함의 무늬가 결국 삶이 아닐까?" (p106)


  "시간은 '지금'을 어디로 데려갈지 모른다. 분명한 것은 지금의 이 순간을 또 다른 어딘가로 안내해준다는 것이다. 스스로가 그 시간을 놓지 않는다면." (p219)


  넌 나를 어디로 데려갈 것인가...

분류 :
한국
조회 수 :
1912
등록일 :
2014.07.15
19:46:58 (*.113.242.177)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63154&act=trackback&key=c05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6315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sort 최근 수정일
99 한국 칼 - 이외수 freeism 6449   2011-04-07 2011-04-07 22:46
칼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예원 (1988/04/01) 읽으날 : 1998/09/26 다시 읽은 칼... 외수 형님이 부인을 위해서 집 한채를 장만하기 위해 쓰셨다는 글(?) 신문 연재로 시작해서 유일하게 마무리 된 작품... 옛날에 읽었을 ...  
98 한국 청춘공화국 - 김홍신 freeism 6543   2011-04-07 2011-04-07 22:44
청춘공화국 지은이 : 김홍신 출판사 : 행림출판 (1983/03/20) 읽은날 : 1998/10/02 청소년 소설이면서 유치하지만은 않은 소설. 5명의 "한 많은" 재수생들이 생활하면서 격는 갈등과 분계(?), 좌절, 모순을 그린 소설이다. 하지만...  
97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freeism 6314   2011-04-08 2011-04-08 11:00
벽오금학도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동문선 (1992/05/01) 읽은날 : 1998/10/18 오랜만에 다시 읽었다. 뭐라고 할지... 옛날, 이 책을 처음 접할 때의 설레임이나 신비함들은 전 같지 않다. 황당한 이야기들, 선계, 도, 오학동...  
96 한국 연어 - 안도현 freeism 4873   2011-04-10 2011-04-19 00:05
연어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문학동네 (1996/03/02) 읽은날 : 1999/03/08 강물 냄새가 물씬 풍기는 책이다... 은빛연어의 회귀 과정중에 일어난 이야기를 동화라는 형식을 빌어 표현하여 연어를 통해 우리의 인생의 과정과 ...  
95 한국 자유에의 용기 - 마광수 freeism 4340   2011-04-12 2011-04-19 00:03
자유에의 용기 지은이 : 마광수 출판사 : 해냄 (1998/12/05) 읽은날 : 1999/07/15 "`실용적 쾌락주의에 바탕을 둔 자유주의`를 주장 보급해온 저자가 자신의 생각과 가치관을 잘 담고 있는 100여 편의 에세이를 모아 엮은 책으...  
94 한국 김약국의 딸들 - 박경리 freeism 5713   2011-04-18 2011-04-18 23:56
김약국의 딸들 지은이 : 박경리 출판사 : 나남 (1993/01/15) 읽은날 : 2000/04/14 봉룡으로부터 시작하여 상수(김약국)로 이어진 다섯 딸(용숙, 용빈, 용란, 용옥, 용혜)에 얽힌 집안사, 여인사... 잘나가는 집안이 점점 '콩가루 집...  
93 한국 아가 - 이문열 freeism 5630   2011-04-18 2011-04-18 23:59
아가 지은이 : 이문열 출판사 : 민음사 (2000/03/16) 읽은날 : 2000/05/09 '희미한 옛사랑의 그림자'라는 부제와 붉은색 표지, 거기에 '이문열'이라는 작가의 이름. 내가 책을 집어든 이유이자 바램일 것이다. 책을 즐겨읽기 시작...  
92 한국 짜장면 - 안도현 freeism 4236   2011-04-20 2011-04-20 01:05
짜장면 지은이 : 안도현 출판사 : 열림원 (2000/03/20) 읽은날 : 2000/05/26 우리 주변에서 흔히 마주하게 되는 '보통사람들'의 평범하지만 특별한 이야기 '자장면', 아니 '짜장면' 수줍었던 첫사랑이 기억나고 '카메라 출동'에서...  
91 한국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 조세희 freeism 5957   2011-04-21 2011-04-21 10:06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지은이 : 조세희 출판사 : 이성과 힘 (1978/06/05) 읽은날 : 2000/11/02 마지막 페이지를 읽었다. 하지만 오늘 다시 읽기 시작한다. 부분부분의 에피소드가 거대한 줄기를 만들면서 하나의 소설이 된다...  
90 한국 상도 - 최인호 freeism 3668   2011-04-27 2011-04-27 00:31
상도 (1~5) 지은이 : 최인호 출판사 : 여백 (2000/11/01) 읽은날 : 2001/08/20 얼마 전 서울의 한 서점에서 최인호님의 사인회가 있었다. 인호 형님이야 그전부터 잘 알고 있던 터라 굳이 인호 형님의 초대를 마다할 이유는 ...  
89 한국 독도평전 - 김탁환 freeism 4134   2011-04-27 2011-04-27 23:54
독도평전 지은이 : 김탁환 출판사 : 휴머니스트 (2001/12/18) 읽은날 : 2002/07/05 갈매기소리, 철썩이는 바닷물소리가 함께 녹음된 한돌 님의 '홀로 아리랑'이란 노래가 생각난다. 저 멀리 동해 바다 외로운 섬 오늘도 거센 바람...  
88 한국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 양귀자 freeism 4097   2011-04-28 2011-04-28 12:10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지은이 : 양귀자 출판사 : 살림 (1992/08/01) 읽은날 : 2002/10/04 지하철문고. 퇴근시간 지하철 승강장에서 습관처럼 지하철문고를 둘러본다. 10분에서 30분 정도의 지하철에서 읽기에는 엄청나게 ...  
87 한국 괴물 - 이외수 freeism 3623   2011-04-28 2011-04-28 13:07
괴물 (1, 2) 지은이 : 이외수 출판사 : 해냄 (2002/08/08) 읽은날 : 2002/10/24 책을 구입한 뒤 읽기까지 얼마간의 시간이 지나버렸지만 오히려 그 기다림의 시간이 즐겁게 다가온다. 장롱 뒤에 숨어있을 꿀단지에 대한 생각만...  
86 한국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 김영하 freeism 4409   2011-04-28 2011-04-28 12:51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지은이 : 김영하 출판사 : 문학과지성사 (1999/07/07) 읽은날 : 2002/12/05 단편집을 읽었을 때 느끼게 되는 당혹감이란... 순간순간 지나가는 생각의 줄기들을 미처 가름할 사이도 없...  
85 한국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 성석제 freeism 5332   2011-04-28 2011-04-28 23:39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지은이 : 성석제 출판사 : 창작과비평사 (2002/06/25) 읽은날 : 2003/12/08 -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얘, 만수야~ 만그이 읍냐(없냐)?’ 코믹하면서 빠르게 전개되는 만근이의 일대기에서 오래전에 방영되...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