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ism.net
   
책(Book) 여행(Tour) 사진(Photo) 잡문(Memo) 게시판(Board)  
   > 책에는...      > 책 이야기
     
 
 
- 책에는...
- 책 이야기

  [1년에 50권 읽기]
   - 2012년 (30)
   - 2011년 (33)
   - 2010년 (59)

책에는...

달 너머로 달리는 말

지은이 : 김훈
출판사 : 파람북(2020/06/05)
읽은날 : 2020/08/08



달 너머로 달리는 말

문장은 전투와 같고,

표현은 양보할 수 없다.

- <말 너머로 달리는 말>, 김훈


소설책의 날개지에 적힌 작가의 말로 이 한 문장으로 <달 너머로 달리는 말>은 표현되리라.
현실에 존재할 것 같지 않은 두 나라(초(草)와 단(旦))와 두 말(야백(夜白)과 토하(吐夏))의 이야기는
대결과 상생, 비유와 반어를 통해 하나의 전설이 되었다.


어떤 일에 몰두하다 보면 왜 이렇게 집중하고 있는지 모호해질 때가 있다.
무엇을 위해 달려가는지, 이쪽이 맞는 것인지 자신도 혼란스럽지만
누구에게 물어볼 수도 없고, 그렇다고 되돌아갈 수도 없다.


지나간 시간은 먼지처럼 흩어지고, 다가올 시간은 기약할 수 없는
나이가 되어버린 김훈(1948년생) 작가의 열정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달 너머로 달리고 싶으나 현실과 이상, 시간과 공간이라는 한계에 부딪힐 수밖에 없는
우리의 역사, 인간의 삶이 아니던가.


최근 건강이 나빴다는 작가의 인터뷰가 기억난다.
그리고 초와 단의 지형이 한강을 사이에 두고 나뉜 서울을 생각나게도 한다.
소설 속 이야기를 쫓아가기보다 그 위에 비친 '달리는 글'을 따라가야 하겠다.

소설은 새로움이고,
김훈은 후퇴할 수 없다.


초(草)는 야생과 같고,
단(旦)은 지킬 수밖에 없다.


​술은 채워야하고,
잔은 비울 수밖에 없다.


​작가는 써야 하고,
독자는 기다릴 수 없다.

분류 :
한국
조회 수 :
398
등록일 :
2020.08.09
10:12:40 (*.109.247.196)
엮인글 :
http://freeismnet.cafe24.com/xe/index.php?document_srl=74135&act=trackback&key=062
게시글 주소 :
http://freeismnet.cafe24.com/xe/7413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99 한국 칼 - 이외수 2011-04-07 6444
98 한국 청춘공화국 - 김홍신 2011-04-07 6536
97 한국 벽오금학도 - 이외수 2011-04-08 6309
96 한국 연어 - 안도현 2011-04-10 4868
95 한국 자유에의 용기 - 마광수 2011-04-12 4332
94 한국 김약국의 딸들 - 박경리 2011-04-18 5709
93 한국 아가 - 이문열 2011-04-18 5620
92 한국 짜장면 - 안도현 2011-04-20 4233
91 한국 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 - 조세희 2011-04-21 5953
90 한국 상도 - 최인호 2011-04-27 3661
89 한국 독도평전 - 김탁환 2011-04-27 4126
88 한국 나는 소망한다 내게 금지된 것을 - 양귀자 2011-04-28 4091
87 한국 괴물 - 이외수 2011-04-28 3612
86 한국 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 김영하 2011-04-28 4397
85 한국 황만근은 이렇게 말했다 - 성석제 2011-04-28 5324
     
Since 1998. freeism.net
by moon sung man